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812 어제 2,905 최대 10,129 전체 1,244,637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상황극판 규칙>/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학교 폭파기원! 여름, 끝나지말아줘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스레더즈 웹박수 시스템을 만들었습니다. 여기를 참고 바랍니다.

상황극 게시판 목록 총 1,078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귀엽고 사랑스러운 상황극판 잡담스레 7판●○●○●○ 레스 (441)
  2. 2: [All/이능/대립] 엘리멘탈 워 Ch 1. The Keepers | 17. Si Vis Pacem, 레스 (537)
  3. 3: [성장X/용병/판타지] 유니 용병 길드! 시트 스레 레스 (357)
  4. 4: [1:1/NL] Ensemble op.7 no.2 레스 (99)
  5. 5: [1:1/No Plag]THE iDOLM@STER: Growing Together 레스 (120)
  6. 6: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 05. 사건 뒤에는 짧은 휴식 레스 (26)
  7. 7: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 04. 연기가 걷히고 보이는 것 레스 (1006)
  8. 8: [NL/대립/능력물/사이버펑크] 안전사회(安全社會):정보국 본부 편 - 1 - 레스 (718)
  9. 9: [성장X/용병/판타지] 유니 용병 길드! >3< 퇴치의 길 레스 (648)
  10. 10: [초능력] 초능력 특목고 모카고! 104. 추위에도 굳세어라 저지먼트! 레스 (371)
  11. 11: [All/이능력 배틀물/시리어스/리부트] 별빛의 기사단 45:바라는 것은 한때의 꿈 레스 (859)
  12. 12: [All/클로저스 기반]New Closers Ep.1:클로저들은 깃발 아래 집결한다 레스 (521)
  13. 13: [ALL/대립/마법소녀]도시속의 제르뉘시움 01:: 새벽 빛은 찬란히 레스 (826)
  14. 14: [초능력] 초능력 특목고 모카고! / 시트스레 레스 (672)
  15. 15: [1:1] CHASE 레스 (42)
  16. 16: 상황극판 수요조사 스레 2 레스 (515)
  17. 17: 1:1 자유 상황극 스레! - 시트스레 3 레스 (961)
  18. 18: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 시트 스레 레스 (196)
  19. 19: [1:1/ NL] 스쳐 지나가는 섬광 레스 (428)
  20. 20: [1:1/HL] 네가 그 곳에 서 있었다 레스 (177)
  21. 21: [NL/대립/능력물/사이버펑크] 안전사회(安全社會):정보국 본부 편 - 시트스레 - 레스 (64)
  22. 22: 앤/관캐 앓는 스레 레스 (567)
  23. 23: [육성/좀비] 모두 도와줘.-1 준비하는 공간 레스 (162)
  24. 24: 연금술 배틀로얄 스레를 연성하려 시도하는 스레 레스 (90)
  25. 25: [육성/길드/모험/동양 판타지] 청월 - 모험의 장 :: 12 / 녹차 레스 (508)
  26. 26: [NL/중단문/PNFA] Always: 황무지 환상곡 - 크룰손 은행 레스 (332)
  27. 27: [ALL/이능/공간이동] 금기의 연회장-초대 목록 레스 (14)
  28. 28: 상황극판 통합 엔딩 스레 레스 (2)
  29. 29: [커플/1:1/HL] 여우의 은총이 내린 그 마을에서 레스 (34)
  30. 30: [ALL/판타지/육성/스팀펑크]공학도시 메르텐시아: 채굴가와 마법사 이야기. ~임시/잡담/선관스레~ 레스 (17)
  31. 31: [ALL/판타지/육성/스팀펑크]공학도시 메르텐시아: 채굴가와 마법사 이야기. ~시트스레~ 레스 (65)
  32. 32: ☆☆☆상황극판 홍보 스레☆☆☆ 레스 (123)
  33. 33: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 03. 검은 연기 속의 진실은? 레스 (1004)
  34. 34: [조건부 필독바람]위키를 쓰시는 스레분들은 확인해주시길 바랍니다 레스 (58)
  35. 35: [초능력] 초능력 특목고 모카고! 103. 강한친구 저지먼트 레스 (1000)
  36. 36: 못 했던 말을 전하는 스레 레스 (254)
  37. 37: [1:1/NL] 양들의 침묵 레스 (36)
  38. 38: [All/일상] 밤의 도시에도 아침은 오는가. No.15 The Night of the Orient (외전) 레스 (528)
  39. 39: 아포칼립스 스레를 만들지도 모르는 스레 레스 (149)
  40. 40: 쉬어가는 스레 ~ Cafe Situplay ~ 1호점 레스 (26)
  41. 41: [ALL/대립/마법소녀]도시속의 제르뉘시움 00::시트스레 레스 (166)
  42. 42: [ALL/단기/연애/일상] 쉼 :: 이제 시작합니다 레스 (143)
  43. 43: [All/스쿨/일상] 혼돈의 2학년 3반! - 01. 푸른(헬)미래고의 새학기 레스 (340)
  44. 44: 자유 상황극 스레~1 레스 (443)
  45. 45: [1:1/BL/다장르] 욕심 레스 (163)
  46. 46: [ALL/생존/대립/이능/포스트아포칼립스] 멸망한 세계에서 살아가는 법 - 시트 스레 - 레스 (16)
  47. 47: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 02. 결성! 익스레이버 아롱범 팀! 레스 (1001)
  48. 48: [All/클로저스 기반] New Closers - 시트 스레 레스 (82)
  49. 49: [성장X/용병/판타지] 유니 용병 길드! >2< 용병왕의 유산 레스 (1000)
  50. 50: [NL/중단문/PNFA] Always: 황무지 환상곡 - 시트스레 - 레스 (20)
( 29923: 523) 상황극판 분쟁 조정스레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7-28 00:52
ID :
sidXMyE/qL1Qk
본문
스레 돌리던 중 서로 타협해야 할 문제가 있다면 이 쪽으로.
49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x5PIZLjA

각자 스레에 의심 가는 사람이 있으면 신고하죠

49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79hcQ2a65mI

이게 모두 한 스레에서 터진 일도 아니고 ㅋㅋㅋㅋㅋ사례가 ㅈㄴ 다양해서 더 웃기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96
별명 :
★OI8ck8I1CH
기능 :
작성일 :
ID :
siGj567OnMC1A

바빌론 스레주입니다. 거론되길래 와봤는데 참...카시우스주. 제 답레를 못보고 스루한 거에는 별 말도 안하면서 제가 앵커미스 낸 건 왜 짜증을 냈어요? 스레주가 일인용 서비스직이에요? 바쁜 걸 뻔히 알면서 굳이 수정요청을 끝까지 했어야 됐냐구요. 다른 분이 답레 앵커가 잘못된 걸 알려줬는데도 불구하고 그 부분에 대해서 끝까지 얘기하지 않냐고 물어보더군요. 그렇게까지 융통성 없이 굴 필요가 있었나요? 그 뒤에 미안하다고 진정해라고 했더니 다음날 덜컥 시트 내려버리고.
그 외에도 많잖아요. 시트 검사할 때 처음에는 능력 약하게 시작한다고 했는데도  혼자서 능력조정시간 길게 잡았던 것과 다른 분들이 일상구할 때 한참 텀 뒤에 대답하거나 일상 도중 사라지는 게 말이 됩니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끝까지 실드까지 쳐주고 시트 내리는 이유가 있냐고 조심스레 물어봐도 아예 잠수 탔잖아요. 일대일 스레는 뻔히 돌리면서. 어떻게 사람이 그렇게 염치가 없어요? 괜히 짜증이나 픽픽 내면서 단문으로 대답하는 게 다에요? 어이가 없네 진짜. 며칠 전에 잡담스레에서 그쪽 감싸준게 억울할 지경이에요. 레스주라고 스레주에게 갑질할 수 있는 거 아닙니다. 그렇게 제 성질 못이기고 시트내리기 반복할거면 탈상판하세요.

49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DVucShI57+

아르식스주. 이 정도면 네 잘못이 뭔지 깨달아라.
난 솔직히 되게 고소하다. 난 위의 저 린주가 말한 거 다 봐서 뭔지 알 것 같아. 그때 너, 이거 해결하라니까 왜 나에게 말하냐는 식으로 얘기했지.

그때 너에게 당한 이가 이번엔 너에게 그대로 복수한 셈이네. 그 당시 네 편을 든 이는 네 연플러 외에는 아무도 없었어. 그때 너에게 쫓겨났다가 지금 이곳으로 널 부른 이의 편을 봐라. 이게 차이다.

쿨한 남자? 헛소리 작작해라. 넌 걍 찌질하게 센척하는 이야. 그냥 작은 강아지일 뿐이야.

49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DYTBR+wqYQ

클리포트의 나무에서도 되게 쎈척하던데 다른데에서도 마찬가지였나보네ㅋ 쟤 개노답임 상대해주지마

49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DVucShI57+

아니 진심 없던 곳이 어디냐? 대체 몇 곳에서 노답짓 한 거냐?

50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1GWVShp55I

지금 못 오는 이유가 12시 지나서 id 바뀌면 오려는 거 아니야? 지금 모른척하면서 돌리고 있을 수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노답

50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IhZay1E/EsQ

먼치킨족은 멸종한줄 알았는데 여전히 살아있을줄은ㅋ 그때도 여캐들 말만 듣고 나머지 말은 들어주지도 않았지ㅋ 강해보이는 남캐한테 시비걸고 절대 안지려고하고ㅋ 그냥 자기 캐릭터가 최고고 나머지는 쩌리야 쟤한텐ㅋ 욕이 목구멍까지 차올랐는데 간신히 참았다 분위기 안망치려고ㅋ 참~! 많은 사람들 힘들게 하고 다니네 너ㅋ

50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KKXb8GOUsw6

상관없습니다. 만약에 그렇게 해서 피한다고 해도 그 사람은 너무 뻔해요. 하는 방식이... 거기다가 사람은 돌리는 문체도, 그 분위기도 쉽게 바뀌지 않지요.
오히려 자신을 갉아먹는 행위일 뿐입니다. 정말로 그런 생각을 하고 있다면 참으로 어리다고밖엔 할 말이 없네요. 아무튼 이제 약 1시간 남았네요.

50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PF8nJNa7Pb6

앞으로도 저런 비매너 플레이어가 있으면 경고 주고 경고 일정 횟수 누적시 시트 강제내림 하면 좋겠다

50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IIyds5UI6ww

>>0 다른 사람은 몰라도 아르식스주는 아무도 안받아줄듯.
만약 내가 참여중인 스레에 온다면 무조건 시트 짜르라고 할거임

50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0TqcLfGITE

약속된 12시입니다. 아르식스주. 결국 오지 않았군요. 네. 안 올 것 같아서 놀랍지도 않네요. 나중에 당신이 이제 봤다니..사정이 있다니, 개인 사정이 어쩌고 저쩌고 할지도 모르겠는데... 당신의 표현 한번 더 빌려서 그런 거 제가 상관할 가치가 없습니다.

오늘 하루는 당신이라는 사람의 끝을 봤습니다. 당신은 정말로 인간입니까? 이렇게 많은 이들에게 피해를 주고... 그 짓을 반복합니까? 당신이 상판의 멤버로서, 대체 다른 이들을 어떻게 본 겁니까? 무슨 대단한 왕님이 나셨는지 모르겠는데 왕도 황태자도 자기 멋대로 굴면 목이 잘려나갑니다. 역성혁명이라고 혹시 들어보셨나요? 하물며 지금 같은 시기에 그렇게 군다? 정말로 웃기는 사람이네요. 정신승리 하실 건가요? 하세요. 그럼 당신은 고작 그 정도니까요.

아. 기왕 말하는 김에 하나만 더 말할까요? 당신 남캐와 돌리땐 그 텀이 엄청나던데 여캐와 돌릴땐 참 빨리 빨리 하더라고요? 그리고 여캐랑은 일상 끝까지 돌리더만요? .....여캐랑 놀려고 왔습니까? 연플 찍고 싶어서 환장하셨어요? 위의 사례를 보니, 오너끼리 유사 연애도 하고 싶었던 모양이고 신상도 캐려고 한 모양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와...진짜 왜 그렇게 센 척 하는지 이제 알겠네요. 여자들에게 잘 보이고 싶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난 당신에 대해서 강한 실망을 했습니다. 그렇게 당당했던 당신이건만... 결국 이럴려고 그렇게 당당하게 나왔군요. 비겁하기는...

뭐, 상관없어요. 전 더 이상 당신과 할 말 없어요. 이후에 온다고 해도 전 상대 안할겁니다. 그 덕분에 당신은 이제 상판에서 뛸 수 없게 된 것 같지만요. 그때 저에게 할거면 해보라는 식으로 했었죠? 네. 했습니다. 전 한다면 진짜로 합니다. 못할 것 같았나요?

저는 앞으로 당신이 제가 뛰는 스레에서 조금이라도 보이면 바로 스레주에게 말해서 자르라고 할겁니다. 오늘 이 사건의 주인공인 당신이라고 말하면서요. 민낯이 다 드러난 당신을 좋아하고 받아줄 스레주가 있을 것 같나요? 레스주들이 당신과 어울릴 것 같나요?

모든 것은 뿌린대로 거두는 법입니다. ....참으로 어리기 짝이 없는 당신이 내린 선택. 스스로 그 책임을 느끼세요.

50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A8Y6dQjq4s

화내봤자 의미없어ㅋ 어차피 쟤 철면피라 잠깐 사라졌다가 얼마 안가서 다시 나타나거든ㅋ 근데 어떻게 예전이랑 달라진게 하나도 없냐ㅋ 다들 알아볼테니까 알아서 걸러~ 쟤는 좋은말로 해줘도 못알아들어처먹으니까ㅋ 아! 자기 욕하는건 철썩같이 알아듣더라ㅋ 굳이 싸워봤자 정상적인 상판러만 이상한 사람이 되니까 부디 사람같지 않은 사람은 알아서 걸러주세요!

50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0BWOXAUMdY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냥 쟤는 거르자. 어차피 다 티 나잖아. 나도 걍 보이면 시트 자르자고 얘기 할 거야.

자기가 한 것이 있는데 자기도 그만큼 받아야지. 안 그래?

아르식스주. 넌 캐숨 못 해. 네 분위기와 문체가 어디 갈 거 같냐. 이 모든 것을 상판러들이 봤는데 널 냅둘 것 같아?

50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1y7ix9cWgXU

나도 보이면 바로 자르라고 얘기해야겠어. 한, 두 번도 아니고 이렇게나.....

50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t5h84QJbxQ

ㅋㅋㄲㅋ처신을 얼마나 뭐같이 했으면 그 많은 스레를 뛰면서 적만 만들고 나오나ㅋㅋㅋㅋ앵간하다 진짜ㅋㅋㅋ

5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AQ44igjt2Co

와 엄청나네...그러고보니 나도 뭔가 약간 감이 잡히는 게 있긴 한데, 크게 피해 입은 것도 없고 인증하고 싶지도 않으니까 굳이 말하진 않으련다.
근데 보다보니 약간 찜찜한 느낌이 들어서 하는 말인데, 분쟁 조절 스레의 본래 목적을 잊지 말자 얘들아.
이전 ㅇㅅ ㅅㄷ 사건 터지고 나서 누군가가 해당 사건의 주요 문제인물을 욕하는 레스를 뜬금없이 쓰더라. 그것도 고수위의 욕설과 함께. 내가 욕설의 수위가 전체이용가를 지향하는 스레더즈에는 안 맞는 것 같다고 신고 넣은 거라 확실히 기억하고 있다. 아마 어그로였을 것 같긴 한데 이번에도 어그로가 섞여서 같이 까고 있을까봐 약간 찜찜하다는 거...

5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t5xkw+W6l6

보이면 즉시 알리는게 스레 뛰는 사람들한테 도움이 될 듯

5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AQ44igjt2Co

>>510 아 참고로, 노코멘트 하는 이유는 너무 옛날 일이라 해당 스레들이 이미 다 끝나고 없어서 그런 것도 있다. 오해하지 않길 바래.

5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8OvmXQylUw

일단 쏘고 보자!!

5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BGS6kqFDSw

아르식스주란 새끼는 높은지위의 캐릭터를 굴리면 안된다.그새끼가 굴리면 지위가 높아도 졸라 없어보여.

5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4DjCXV8q+Sk

다중 분신술!

5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NRaEqRGdcI

본인이건 아니건 상관없어. 어차피 다른 곳에 분탕으로 말썽을 부리면 신고하면 되는 거고 시트 내서 오려고 하면 시트 자르면 되는 거잖아?
어차피 할 수 있는게 없으니 본인이건 말건 신경 끄면 됨.
날뛰어봐야 자신의 가치가 그 정도밖에 안되는 천박한 이 인증이잖아? 날뛰던지. 그런다고 뭐가 변하나? 결국 정신승리지

5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8OvmXQylUw

>>527 옳소~

5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fgZ17bS6WQ

문체 숨기는건 쉽지않니? 그것보다 더 큰 문제는 숨겨봤자 의미가 없다는거겠다

5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8OvmXQylUw

빨리 찾아내서 시트 짤라야 하는거 아님??

5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F3PbqhNuh+A

쟤는 멍청해서 못숨길껄 ㅋㅋㅋㅋㅋㅋ오너도 노잼 캐릭도 노잼 ㅋㅋㅋ 너도 남캐랑 일상하기 싫겠지만 나도 니캐랑 일상하기 싫다 ㅋㅋㅋㅋ

5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caxX84FiitI

내가 볼 땐 걍 어그로임. 우리가 혼란 생기는 거 노리고 저러는 거임.

5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caxX84FiitI

숨기는데 성공했다고 쳐도 자기가 못 버틸게 분명하거든. 지금껏 자기가 하는대로 못 하는데 얼마나 버틸까? 휘둘릴 거 없음.

5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6/rRMhTXd6+

아르식스주. 혹시나 해서 말하는데 입 씻고 상판 뛸 생각 하지 마라. 지켜보고 있다.
모를거라고 생각하지 마라. 진짜 지켜보고 있으니까.

5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MzTJSE+xeo

뭐야 또 무슨일로 갱신한겨
다시 시트 냈으면 여기에 불러오는게 낫지 않음?

5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A4NVohrbHJ2

다시 옴???

5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stop
작성일 :
ID :
si6/rRMhTXd6+

>>540 그럴까 했는데 지금은 접속 안한 것 같아서.거기다가 위의 이처럼 불렀는데 씹으면 곤란하니까.
일단 스탑걸어둘게. 근데 진짜 지켜보고 있는 중이야. 경고성 발언이라고 생각해주면 고마울 것 같아.

이후에 나타날때 불러낼거야. 양심이 있으면 이 글 보고 뭐라도 남기길 빈다.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00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