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808 어제 2,905 최대 10,129 전체 1,244,633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학교 폭파기원! 여름, 끝나지말아줘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소설창작 게시판 목록 총 203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제발 하루에 한번만 들어오자 하루에 한번만... 완결이 목표다! 레스 (236)
  2. 2: 섬뜩한데 아무것도 아닌 말을 적어보자. 여러분의 필력을 보여줘! 레스 (76)
  3. 3: 국어국문과/문예창작과 통합스레[질문/잡담/소설얘기] 레스 (11)
  4. 4: 텅빈 고통이 느껴지는 글을 자기 문체로 써보자 레스 (40)
  5. 5: 내가 소설을 쓰려고 하고 있어! 팁이나 충고를 주겠어? 레스 (4)
  6. 6: 내가 쓴 소설을 평가해 주었으면 해! 레스 (7)
  7. 7: 글이 안 써질 땐 레더들은 어떻게 해? 레스 (2)
  8. 8: 초보 글쟁이를 위한 안내서 레스 (55)
  9. 9: 자신이 쓴 글의 처음/마지막 문장을 써보자 레스 (46)
  10. 10: 텅 빈것같은 단편소설 써줘 레스 (66)
  11. 11: 인터넷 상에서 웹소설 연재하는 레더들 모여라! 레스 (99)
  12. 12: My novel is in English-영어 소설 창작 스레! 레스 (13)
  13. 13: 소설창작러로서 꿈과 로망을 말해보자! 레스 (2)
  14. 14: 소설창작판 잡담스레 레스 (184)
  15. 15: 소설 쓸때마다 넣는 요소 적고가는 스레 레스 (36)
  16. 16: 한문장만으로 여러 감정이 뿜뿜하게 만들어보자 레스 (535)
  17. 17: 자신이 쓴 소설의 명대사를 적어보자 레스 (75)
  18. 18: 우리는 왜 소설을 쓸까? 레스 (47)
  19. 19: 죽음을 자기만의 문체로 써보는 스레 레스 (285)
  20. 20: 주어진 단어 3개로 글을 적는 스레 레스 (144)
  21. 21: 자기가 쓰고싶었던 한문장으로 소설을 써보자 레스 (1)
  22. 22: '용서'라는 단어로 시작하는 소설을 써보자! 레스 (30)
  23. 23: 살고 싶었다. 라는 걸로 시작하는 글을 써보자! 레스 (97)
  24. 24: 조각글을 모아보자 레스 (4)
  25. 25: 위 레스의 마지막 문장으로 소설을 적는 스레 레스 (26)
  26. 26: 한 문장씩 소설을 이어가는 스레 레스 (546)
  27. 현재: ♡외로우니 릴레이 로맨스나 쓰자♡ 레스 (6)
  28. 28: 내가 소설을 쓰려고 하는데 도와줬으면 한다. 팁, 충고 바람 레스 (6)
  29. 29: 자기가 쓰거나 썼던 또는 맘에드는 소설 주인공 이름 쓰고 가보자 레스 (58)
  30. 30: 쓰다만 소설 집합해! 레스 (1)
  31. 31: 그저 스레주가 단편을 쓸 뿐인 스레드 레스 (8)
  32. 32: 판타지 소설을 볼 때마다 생각나는 망상소재를 써보자. 레스 (25)
  33. 33: 언어에 대한 감각을 기르기 위해 단어를 성찰해보는 스레. 레스 (6)
  34. 34: 짝사랑을 묘사해보는 스레 레스 (45)
  35. 35: 완결이 목표라는 스레를 보고 나도 한 번 해볼까 해. 레스 (7)
  36. 36: 소설검수 해주는 스레 레스 (107)
  37. 37: -개인소설스레-피드백 및 검수 환영 레스 (9)
  38. 38: 악당이 주인공인 창작물을 쓸려면 뭐가 필요할까? 레스 (64)
  39. 39: 여기다가 소설 쓰는거야? 도와죠... 레스 (1)
  40. 40: 제일 많이 댓글 받은 게 언제고 몇개야? 레스 (8)
  41. 41: 6단어로 소설쓰기 레스 (119)
  42. 42: 소설에 필요한 의학적 정보를 주는 스레 레스 (28)
  43. 43: 소설쓰면서 느낀점들 쓰고가는 스레! 레스 (49)
  44. 44: 소재 투고 스레 레스 (130)
  45. 45: ~소설창작판 1000제~ 레스 (189)
  46. 46: 문이 열렸다. 를 첫 문장으로 글 써 보는 스레 레스 (116)
  47. 47: 소오설 레스 (9)
  48. 48: 소설창작러들 국어국문학과/문예창작과 혹시 궁금하니? 레스 (22)
  49. 49: 소설을 구상하는 법을 말해보자 레스 (24)
  50. 50: 떠오르지 않는 단어 물어보는 스레 레스 (1)
( 5105: 6) ♡외로우니 릴레이 로맨스나 쓰자♡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7-06-28 00:25
ID :
ma7XHLynzLCSQ
본문
그 날이 언젠지는 정확히 기억나지 않는다.
평소와 같이 체육을 마치고 교실로 들어왔다.

오늘 너는 체육을 빠져서 반에 있었고, 잠시 잠들었는지,

 창가에 머리를 기대어 살짝 잠이 든 너를 본 그 순간,

숨이 멎는듯하였다.

분명 보통 나날들이었다.

너는 내게 친구였고, 너도 그렇다.

오묘한 감정이었다. 며칠 전부터 머릿속을 누군가 뛰어다니는, 그런 느낌이 들었는데, 그 누군가가 바로 너였다.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ma5p95ohkNzjA

너를 바라보던 내게, 네가 말을 걸었다.

"어디 아파? 가슴을 계속 잡고 있는걸 보니......."
"심장이 두근대서......"

그 말에 너는 잠시 생각에 잠겼다가, 걱정하는 표정을 지으며 입을 열었다.

"부정맥이구나! 그거 위험하잖아!"
"아니야. 그런거......"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matYgo39SCu2g

나는 순간 네가 짓궂다는 생각이 들어 역정을 낸다.

"넌 왜 항상 그래?"

당황한 너는 너의 입술을 지그시 깨물더니 말한다.

"아, 미안."

"맨날 그런식이야! 재밌어?"

"아니, 진짜 걱정돼서 그런건데. 장난처럼 보였어?"

"응. 내가 느끼기에는 장난이었거든?"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maKg1uqLxUTAU

내가 강한반응을 보이자 넌 미안한 표정으로 말했다.
"역시 쭈니는 눈치가 빨라. 햇"
 마지막은 늘상 짓던 미소와 함께. 하지만 오늘은 그 미소가 평소같이 밝게만 느껴지지 않았다.
  쭈니라니. 누구인가. 절대 내이름에서 나올수 있는 별명이 아니었다. 혹시...나만큼, 나보다 친한 아이가 있는걸까?
  떨렸지만 애써 화날화날것이 말했다.
  "시끄러워,  그리고 쭈니는 뭐야? 내가 왜 쭈니야?"
  제발
"그냥...생긴게 쭈니쭈니해서?"
  맥이 풀렸다.  또 골려진 것이다.

5
별명 :
일남
기능 :
작성일 :
ID :
maKg1uqLxUTAU

자신은 자각 못하겠지만 이쪽에선 확실이 골려지고 있다.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maton0zJGFRkc

애써 마음을 추스리고 물었다.
“너, 오늘 체육은 왜 빠진건데?”
“응?”
“어디 아픈가 해서. 뭐, 멀쩡해 보이지만.”
“사실,,,”
뭔가 중요한 얘기를 하려나 싶어 귀를 기울였다.
하지만 그 순간 덜컹거리는 소리와 함께 반에서 가장 시끄러운 남자애들 무리가 우르르 들어왔다.
“이열, 분위기 좋은데?”
“우리가 방해한 거 아니냐?”
“교실에서 대놓고 연얘질은 좀 삼가주시죠~”
“팝콘각”
경박스럽게 웃으며 내뱉는 말들에 나는 얼굴이 달아올랐다.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