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562 어제 2,840 최대 10,129 전체 1,227,994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자살, 자해 옹호 또는 실행 방법을 알려주는 글은 삭제, 정지될 수 있습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학교 폭파기원! 여름, 끝나지말아줘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상담 게시판 목록 총 1,381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이런 정신병도 있나? 레스 (10)
  2. 2: 사람이 죽이고 싶은데 어쩌지? 레스 (16)
  3. 3: 초성으로만 하고샆은말, 드는 생각 등 적어보자 레스 (106)
  4. 4: 나를 혐오스러워 하는 엄마 때문에 힘들다 레스 (7)
  5. 5: 건망증이 너무 심해 레스 (6)
  6. 6: 하고싶었던 말, 아무거나 털어놓아보자. [3] 레스 (838)
  7. 7: 엄마가 진심으로 너무 무서워. 이게 정말 가족인가 싶어. 레스 (30)
  8. 8: 사랑받는방법 레스 (4)
  9. 9: 누가 나 좀 살려줘 제발 레스 (567)
  10. 10: ★☆★상담판 잡담스레★☆★ 레스 (872)
  11. 11: 친구가 자살했어 레스 (11)
  12. 12: 소 원 을 적 어 주 세 요 . 레스 (232)
  13. 13: 자해하거나 했던 사람있어? 레스 (55)
  14. 14: 성희롱사건 등을 피해자가 스스로 이야기하고 다녀도 괜찮은걸까 레스 (7)
  15. 15: 자해 끊은지 1년 되어간다 레스 (60)
  16. 16: 아빠의 안좋은 점 레스 (14)
  17. 17: 고3, 미리찍은 마침표 레스 (5)
  18. 18: 의지 박약인데 내신을 거의 던졌다. 레스 (13)
  19. 19: 노크소리가 들린다. 열어줄까? 레스 (5)
  20. 20: 학교안가는법좀 레스 (3)
  21. 21: 너넨 이런 애가 데뷔한다면 어떨거같니 레스 (9)
  22. 22: 우리 언니와 내 동생이 나와 다르게 너무 예뻐 레스 (5)
  23. 23: 안 아프게 죽는법 레스 (43)
  24. 24: 나를 여기에 남기고싶어 레스 (39)
  25. 25: 난 귀신공포증이 너무 심해 ㅠㅠ 무슨 방법 없을까? 레스 (16)
  26. 26: 상담만으로 우울증을 판단할 수 있어? 레스 (15)
  27. 27: 다이스는 어떻게 굴려? 레스 (4)
  28. 28: 하소연 한다 레스 (9)
  29. 29: 술먹고 남뒷담까고 레스 (2)
  30. 30: 난 왜 사는걸까? 레스 (7)
  31. 31: 게으름 어떻게 없애? 레스 (6)
  32. 32: 얘드라 나 쓰레기일까,,, 레스 (14)
  33. 33: 자해했던사람 모두 친구가 되어주자 레스 (3)
  34. 34: 회사 화장실인데 나가기 싫다 레스 (11)
  35. 35: 자신이 싸이코인것같은 사람 있어? 레스 (14)
  36. 36: 어떻게 해야하면 좋을까 레스 (7)
  37. 37: 나 민폐짓했는데ㅠㅠㅠ 레스 (7)
  38. 38: 너무 여려서 힘든 사람? 레스 (9)
  39. 39: 와 드디어 병원 혼자 갔다왔어... 레스 (14)
  40. 40: 나를 차별하는 가족들이 너무 싫어 레스 (116)
  41. 41: 모든 사람들이 나를 싫어할 것 같아 레스 (3)
  42. 42: 대학을 갈지 안갈지 레스 (12)
  43. 43: 휴학할까... 레스 (4)
  44. 44: 스스로 사이코패스라고 의심해본 적 있어? 레스 (5)
  45. 45: 임신4주래 레스 (17)
  46. 46: 오지콘인사람 있어? 아저씨 좋아하는거 ㅠㅠ 레스 (33)
  47. 47: 죽음 레스 (1)
  48. 48: 나 미쳐가는거야? 레스 (9)
  49. 49: 선배한테 찍힌거 같아; 레스 (8)
  50. 50: 집에 혼자 있으면 너무 무서워 ㅠㅠ 레스 (5)
( 13874: 161) 희대의 개소리들을 적어보자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11-04 20:11
ID :
coKlu9W/GYSTs
본문
노력은 절대 배신하지 않는다
1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7uB213Gjtcs

걍 병크러가하는말은 다 개소리같음.

11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b570O/FWMr+

>>115 222

1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3iJ9j838Jy6

자살을 거꾸로 하면 살자

진짜 조오오오오오오온나 싫어; 힘든사람 앞에서 자기 멋진얘기 하고싶나 진짜 이해안됨

1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8OMKsElJKho

안물안궁;

진지한 얘기할 때 이말하면 진짜 맥빠지더라 넌씨눈; 지금은 연락 안하고 삽니다.

11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Lnf/scEAH7Y

그러니까 그 일을 안했어야지

ㅋㅋㅋㅋ 내가 하고싶어서 한줄아세요????
가장 믿어야 하는 사람한테 이말을 듣고나서 휴학을 결심했습니다.
그냥 내 말에 공감해줬으면 휴학따윈 안하고 버틸자신 있었어요. 자살을 고민하던 사람한테 할 말인거 같아요???

12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pk92pOzZ2oE

전에 자살한 고인의 시체 치워주는 영상 봤는데 시체가 부패되어서 구더기도 나오고 그래서 좀 역겹기도 하고 환경이 훼손(곰팡이 등)되어 있는 장면들 나오는데 그때 죽어서까지 피해준댔나..."아무도 없는 곳에서 자살하지" 같은 얘기들이 아무렇지 않게 나왔던거. 그게 지금와서 떠올려보면 끔찍해...

1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hnvioBuFlz6

일 그딴식으로 하지마라 죽여버릴거니까

아 예예 제가 뒤져야죠 아주그냥
내가 일정을 어긴것도 아니고 완성작을 개판으로 넘겨준것도 아니고 시안 괜찮냐고 물어보는 초기단계에서 죽여버린단 소리를 들어야 하는군요 깔깔!

1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bqSx17vpPyQ

스무살 되면 좋은집, 부잣집에 시집가서 잘 먹고 잘 살아라.

어렸을 때부터 몇 달에 한번씩은 꼭 듣던 얘긴데. 내 인생의 목표를 자기 마음대로 정하는 것도 웃기고, 부잣집에 시집가면 좋은 인생을 살 수 있다는 식으로 이야기하는 것도 웃겼지. 그리고 나의 꿈은 돈 많은 백수다 내가 돈이 많아야지 (당당

1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0VpEPzRSg72

멍멍멍멍!!왈!!왈!왈!!왈?!!왈!!!커!!렁컹!!!!!!

1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dm7urGcqCr6

돈에 눈이 멀지 말고 꿈과 야망, 명예에 눈이 멀어라

말은 좋지. 근데 저걸 아랫사람들한테 강요하면 개소리가 되는 거고.

1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jQZaPkVae1s

고민글에서 많이 보이는 핑계대지 말고 독립하세요
네 다음 돈,친구 있고 정신병 없어서 이런쪽으로 힘들어본적 없는 분~

1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a3UJaCe1S82

아니 가족인데 그것도 못참니?

아 예 일년에 한두번 보는 게 가족이었군요

1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Ge54xoyBs0A

내가 너보다 더 오래 살았고 경험한 것도 많고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봤잖아 그러니까 내 말 믿어도 좋아 내 말대로 하면 절대 후회 안 한다 오히려 고마워하게 될 걸

아 예 그럼 회사원 말고 예언가 하세요~~~~ 돗자리 까세요~~~ 저건 어디서 나온 자신감이고 오만함인지ㅋㅋㅋㅋㅋㅋㅋㅋ 살면서 삶이 그렇게 만만해보였습니까 50년 살고 인생의 이치를 다 깨달은 것처럼 말씀하시네 당신의 경험과 생각으로 나아질 만큼 삶과 이 사회는 그렇게 쉬운 게 아니라는 걸 당신은 간과하고 있는 모양

1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9Y7tuOXYSIw

죽을 용기로 사세요
이거 진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럴 용기가 한번이라도 있어봤으면 좋겠다

1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GJkDFlAkH5E

네가 누나니까 참아.

1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M81R5XL0tyM

내향적인 사람들은 잠재적 범죄자다

사람들 앞에서 기도 못 펴고 억눌려서 찌질거리다가 자기보다 약한 여자, 어린이, 노인, 장애인 상대로 범죄 저질러서 분풀이 하는거래. 나한테 한 말은 아니었지만 옆에 듣는 내향적인 사람 있는데 굳이 그걸 말로 꺼내야되나

1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YVEA0HFWREY

>>130 사실 그렇게 따지자면 모든 인간은 잠재적 범죄자 아닌가...ㅋㅋㅋㅋㅋㅋㅋ 뭐 그런 말이 다 있어

1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89Qd0Hpmecw

네가 겪은 일 다~~~ 피가 되고 살이 되는거야..

1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j36KIqmaBBw

>>130 나도 무려 온라인에서 고민 털어놓다가 저런말 들었지 ㅂㄷㅂㄷ 성급한 일반화, 잠재적 범죄자로 싸잡아 몰아가는거 참 오지구요 하여간 말로 사람죽이기 참 쉽다니까

1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xjkiAAHNwY+

트잉여들:페이스북이 sns중에서 제일 더럽다.

페북이 더러운 건 맞는데 트잉여들이 저런 소리 하면 개소리로 밖에 안 보인다.굳이 비교하자면 트위터가 훨씬 더러운데.트위터는 거의 한심한 인간들이 점령하다시피 했잖아.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 나무란다더니

1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rszfAHeDJi+

>>134 나도 그렇게 생각해. 나도 트위터리안이고 페이스북을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심각한건 페이스북이나 트위터나 다를 바 없는 것 같아.

1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Db+rj2qUiw

정신분열증 처음 왔을때. 애인이 너 소름끼친다 한거 표정이 생생히 기억남

1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SnsBN2hyBqc

"야 임마~ 공부는 때가 있는법이야 니네가 살아가면서~~~뭐어쩌고저쩌고"

이런사람들 특징:커서도 자기계발 공부 안함 그래놓곤 남한테 딴소리함 ㅋㅋㅋㅋㅋㅋ 어른되면 공부안해도되나봄? ㅋㅋㅋㅋㅋㅋ
어른들이 애들 질투할때 참웃김 ㅋㅋㅋ

"야 너는 공부열심히해서 나처럼되지마라"

? 제가 언제 당신처럼 된대요??

"노력만하면 넌 100% 성공해 니가 안하니깐 이러는거지"

노력도 중요한데 노력만하고 남하게 착취,이용당하는 등신보단 났습니다.머리도 어느정도 써야죠.
솔까 이거는 기분안나쁜데 그냥 듣기 짜증남

"넌사회에 나가서 어떻게 살아갈래?"

내가 어떻게 살던말던 뭔상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체적으로보면 난 진짜 오지랖떠는애들이 재일싫음. 지들이뭔데 남인생사 조언하면 조온나 멋있는줄알고 더 훈계함. 웃긴건 지들 인생은 그렇게 오지랖떨정도로 신경안쓴다는거임. 제발 아닥하고 그냥 좀 다른사람인생 나둬라;; 뭐 그리 좋다고 이래라 저래라하냐.

1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QfJ1qqq5Xzw

그럴수있지 왜그리 예민해

1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nuD6/On3zR2

너보다 힘든 사람들 더 많다.
그렇다고 해서 내가 힘든게 사라지는 건 아니잖아?

1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EgCwzLBHyqk

너같은건 태어나지 말았어야 했어
쓸모없는 년
돈도 못 벌어오면서
니네 친가하고 엮이고싶지않거든?
누나니까 집안일 해야지

1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wKCfNMPosEQ

이혼가정은 다 문제 있더라 둘 중 하나라도 꼭 문제있어.
그러니까 가정도 못지키고 그러고 있지.
동성애고 독신이고 다 문제니까, 너는 꼭 정상적으로 결혼하고 애 낳고 살아라.
그렇게 가족 가지고 사는게 사회에 도움되고 잘 사는거야.

미친소리지 입이 있다고 막 씨부림..
난 이혼가정도 아니고 동성애자도 아니지만 듣는순간 빡침
결혼을 하던안하던 애를낳던안낳던 동성을 좋아하던 안맞아서 이혼하던 왜 비정상이 되고 문제아가 되냐ㅋㅋ
내 보기엔 저런 헛소리나 하는 당신 뇌가 문제인듯한데.

1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RpCrWXhQ/Gg

꽃길만 걷자

어떻게 사람이 꽃길만 걸어 온 세상이 똥밭인데

1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6qyF9PgXLIw

근데 네가 왜 화내?

친한 친구한테 나름의 조언을 해줬는데 들은 말이다...ㅋㅋ
걱정되는 마음이 싹 사라져서 앞으로는 걔 일에는 신경도 안쓴다.

1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b1SnerannzA

괜찮아 괜찮아 사람이 그럴 수도 있지 뭐

가해자 입에서 나올 소리는 아닌 거 같은데?

1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Av/R6Dh+HPg

알바는 돈 없고 형편 안 좋은 애들이나 하는 거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예...

1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lY1Lt/f5pjk

피해자가 병1신이라 당하고만 있던 주제에 누굴 탓하냐

네 그럼 저도 지금 당장 사시미칼 들고가서 아무나 찔러죽이고 올게요 어차피 못피한 피해자가 병1신이니까

1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tCx65jF9zaM

근데 솔직히 왕따 당한 애는 다 문제가 하나씩 있더라.

왕따 관련 뉴스나 웹툰에서 꽤 흔히 이런식으로 말하는 사람들 많던데...

난 방관하거나 가해자들이 훨씬 문제있다고 보거든? 아니 지들이 당해 봤어? 아, 아님 자신들이 가해잔가봐? 피해자한테 드는 안쓰러움보다 저런 생각이 더 빨리 드는 그 모든 사람이 잠재적 가해자이자 이미 가해자라고 본다. 욕나올려 하는데 내 입이 더러워지는 거니까 참을게. 저딴 생각 가지고 있는 사람들 있으면 반성좀.

그런 맥락이면

자살한 사람들은 다 지네가 문제 있는거고
성추행 당한 사람들도 뭐 문제 있는 차림을 해서 당했고
죽은 사람도 뭔가 문제 있어서 죽었겠다?

그 문제가 뭔지 똑똑히 좀 늘어놓으면서 말하지 그래? 니 가족 니 친척들이 당하면 그 말 똑바로 할거지? 응? 명백한 가해자 잘못 내비두고 지들이 가해자 마인드인지 뭔지 가해자 옹호하고 피해자를 욕하는 식의 말들 다 거지같아. 솔직히 니네가 사람인지 양심에 손을 얹어봐라. 짐승이랑 비교해서 나은 점이 뭐냐? 초등학교때 도덕도 못배웠나. 저급해. 소름돋아.

1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C7S5OMlD1dY

네가 너무 편하게 살아서 그래. 개고생을 한번 해봐야 정신차리지

엄마가 뭘 아는데 그렇게 함부로 말해? 자해하고 들켜서 힘들다고 펑펑 우는 딸한테 그게 할말이야? 정말 빡쳐

1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jXzTqaNg43I

왕따를 당하는 것도 다 이유가~~

지가 당해도 그 소리가 나올까?


그깟 글때문에 자살을 해? (악플 때문에 자살한 연예인에 대한 동영상 댓글 중 하나.)

그깟 글??? 그깟???? 지가 안 당했다고 막말하는 놈들이 제일 싫어

1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GcuKrQZvWm+

최고의 복수는 용서다

뭔 개소린지 모르겠고

1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IZUhT1yktYA

>>147 설령 문제가 있다고 해도 왕따시키는 게 정당화되는 건 아니지... 사실 그렇게 따지면 문제 없는 사람이 어디 있겠어 그냥 마음에 안 드니까 별 시덥잖은 이유로 사람 괴롭혀놓고 쟤도 문제가 있어서 그래! 라면서 합리화 하려는 것뿐임

1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IZUhT1yktYA

내 말대로 하면 절대 후회 안 한다

당신이 어떻게 알아ㅋㅋㅋㅋㅋㅋ 후회하면 책임져줄 것도 아니면서

1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Z9FZOqjcJ0Q

>>150 22222 최고의 복수는 용서가 아니라 받은만큼 돌려주는거지

1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eL/bOgHCf2

죽고 싶은 게 아니라 이렇게 살고 싶지 않은 거겠지

처음 봤을 땐 아... 이랬는데 계속 보니까 그래서 어쩌라고 싶다
이렇게 살고 싶지 않은데 탈출구가 보이지 않으니까 탈출구라고는 죽음뿐이니까 죽고 싶은 거지

1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nOjG68wtdgs

야, 아무리 그래도 걔가 너한테 사과 했는데 네가 좀 용서를 해줘야지


걔가 나한테 뭔 짓을 한지 알면서도 엄마라는 사람이 나한테 이런말 할 자격 있어? 사과 하면 다야? 그렇게 따지면 사람 죽이고서는 가해자가 유족한테 사과하면 다 괜찮아지겠네? 엄마를 믿은 내가 잘못이지...

1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ZYxKShg5uPI

충격요법일 거야 ^^
 
 -성적 떨어졌다고 '나가 죽어라'
 '고등학교 가지 말고 공장이나 가라'라는 말을 들었어요.
 - 충격요법일 거야 ^^

 교내 상담사는 그대로 나를 내보냈다.

1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ZYxKShg5uPI

혹시나 하는 마음인데, 나는 상위권이다.

1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EDou8717XYo

여기에 있는 말들 진짜 다 공감된다..

1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EDou8717XYo

"실업계, 전문대 가는 애들이나 대학 안 가는 애들은 솔직히 어딘가 모자란 애다." <- 개ㅈ1랄 ^^.. 대학 안 가고 내가 하고 싶은 직종을 향해 일하고 싶다라고 하니까 돌아온 말.

1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OyQo0zZNNUU

자살을 거꾸로 하면 살자! 죽을 힘으로 너 자신을 바꿔라 찌질이 새끼야!

1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FnrbB0M5tXs

참다참다 화내면 너 갑자기 왜그래..?

1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B/6JEKqe0gA

다른사람들도 다하는거잖니

1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coklTAmM9jV5w

그래 내가 대학 졸업하고 나중에 창업해서 장사하는 동안 너는 그냥 이 회사에서 썩어라
어느 무식하고 역겨운 늙은 꼰대가 나보고 대학가라고 볼때마다 얘기해서 집안 사정이 좋지 못 하고,
대학 등록금도 비싸고, 여러모로 비효율적이라 말했더니 돌아온 말이야
사회초년생인 나보다 더 막장스럽고 실패한 인생을 사는 주제에 꼴에 나이 많다고 함부로 짓껄여대는 거 보니까
화가 치미는 거 있지 솔직히 까놓고 말해서 남의 인생에 참견하고 간섭하는 인간들 중에서 자기 인생에 만족하는 인간을 못 봤어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