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503 어제 2,175 최대 4,859 전체 671,773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도와줘' 단어로 검색한 결과
상담 게시판 내 결과
  • 곧 새내기가 되는데 도와줘라.

    패션감각이 아재이고 연애를 한 번도 안 해봤고 공대에 갈 예정인 여자다 정말 내가생각해도 극혐이야!으악!화장도할줄모르지!가방은 외국 공대생처럼 백팩만좋아하고 한국노래는 안 쳐듣는 팝덕후이고

  • 도와줘 도와줘 도와줘 도와줘

    제발 도와줘. 나 쓰레기인데 나좀 도와주라. 너무 혼란스러워.

  • 잃고 싶지 않지만 곁에 있기 힘든 친구가 있다... 도와줘.

    내가 정말로 오래 알고 지냈던 친구가 하나 있어. 초등학교 1학년 때부터 지금 고등학교 2학년 까지 같은 학교를 다녔고, 초등학교 때 부모님들이 친해지신 걸 계기로 친해지게 됬었거든. 어렸을 때는 같이 여행도 가고 했었어. 사실 지금도 같은 반이고, 다른 친구들도 00랑 제일 친한 애? 그럼 ㅁㅁ이네, 가 당연시될 정도로 친해. 사실 마음도 잘 맞았고..

  • 도와줘 레스주들ㅜㅜ

    어떡하지ㅜㅜㅜ진짜 내일이 오지않았으면 좋겠다..ㅜㅜ

  • 말싸움을 하게될거같다 도와줘

    학교에서 칠판에 그림그렸었는데 그거 찍어서 친구들 단톡에 올렸는데 그중 한명이 몇일 후에 내사진 프사로 써서 내가 왜 쓰냐고 물어보니까 지가 그린 그림이라고 자기가 나보다 기억력이 좋다고 말도 안되는 소리 해대는데 막 단톡방 애들한테 물어보니까 한명은 내그림 맞다고 하고 그 그림지꺼라는 놈이랑 친한 놈은 지거라고 하거든? 당연히 그림지꺼라는 놈이랑 친한놈도 내꺼라고 할줄 알았단 말야. 칠판에 그림그릴때 걔도 있었으니까 근데 얘는 일단 얼굴 볼일 없어서 괜찮은데 그림 자기거라는 놈은 조별과제도 같이 하고 내가 뭐 말하고 논리적으로 딸…

  • 나 갑자기 지진때문에 너무 무서워 도와줘

    지진의 진원지에 가까운 지역은 아니고, 지진 5.8 당시에 내 몸이 움직이는걸 느낀건 아니지만 알바하던 매대가 흔들리는거 대수롭지 않게 여겼었는데, 오늘 뉴스 천천히 보다가 갑자기 너무 막 숨이 가빠질정도로 무섭다

  • 죽은 여자를 못잊는 친구를 도와줘

    도와줘 제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도와주세요제발

  • 친구가 매우 화난거같다..도와줘 레스주들!

    올해 사귄 친구와 정말 크게 싸웠어..ㅏ일방적으로 내가 잘못 한거지만..남은 시간동안 이 친구랑 정말 잘지내고싶은데..도와줘 레스주들!

  • 도와줘.. 엄마랑 아빠가 이혼할 것 같아.

    스레더즈에 글을 올린다 해서 무슨 의미가 있고, 내가 무슨 일을 할 수 있을 지도 모르겠지만 올릴게. 부모님이 이혼할 것만 같아서 무섭다.

  • 얘들아 도와줘 나 집에서 쫓겨나게 생겼어;;;;;

    어우씨 야 내가 지금 진정이 안되고 어이가 없고 막 그런데 결론부터 말하면 울엄마 아들이랑 나랑 둘이 집에서 쫓겨나게 생겼어 제발 난 이 빌어먹을 스윗 홈 스윗을 나가고 싶지 않아;;;;;

이 게시판 추가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