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929 어제 2,861 최대 10,129 전체 1,042,035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여름방학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상황극Lite(봇/TRPG/중2) 게시판 목록 총 389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홀수는 실험체, 짝수는 미친 과학자. 레스 (167)
  2. 2: 홀수는 모두를 위해 희생을 자처하는 영웅, 짝수는 그를 말리려 하는, 혹은 유지를 받드는 자가 되는 스레. 레스 (29)
  3. 3: [상L] 길드여, 영원하라. 레스 (8)
  4. 4: 홀수는 불로불사,짝수는 전생에 그의 연인이었던 평범한 인간이 되는 스레. 레스 (25)
  5. 5: [중2]시간의 검. 레스 (129)
  6. 6: [중2?] 홀수는 경찰, 짝수는 그 연인인 마피아가 되는 스레 레스 (96)
  7. 7: *****호그와트 마법학교 학생게시판****** 레스 (858)
  8. 8:  [PF-King Maker] 빼앗긴 땅 에서의 모험[2] 레스 (100)
  9. 9: 홀수는 짝수를 좋아하고, 짝수는 홀수가 무섭다 레스 (259)
  10. 10: 홀수는 귀신,짝수는 저승사자가 되는 스레. 레스 (23)
  11. 현재: 아래 레스가 위 레스의 뒤통수를 치는 스레 레스 (130)
  12. 12: 홀수는 천재, 짝수는 천재를 질투하는 범재가 된다! 레스 (53)
  13. 13: [중2]홀수는 인간 짝수는 뱀파이어가 되는 스레! 레스 (384)
  14. 14: 홀수는 복수귀, 짝수는 얼떨결에 복수의 대상이 된 사람이 되는 스레 레스 (49)
  15. 15: 위와 아랫사람에게 여러가지 데레를! 레스 (15)
  16. 16: [상L/의뢰/용병] 체셔 용병단에 발을 들인 그대! 더 이상 고민할 필요가 없다 레스 (298)
  17. 17: (중2)평화로운 도시를 위하여 레스 (732)
  18. 18: ☆☆☆요청&수요조사 스레☆☆☆ 레스 (343)
  19. 19: 인간 같은 사람과 사람 같은 인간이 있는 풍경 레스 (6)
  20. 20: [중2]홀수는 히어로 짝수는 빌런이 돼보자! 레스 (373)
  21. 21: 홀수는 절체절명의 위기에 몰린 주인공, 짝수는 기적적으로 구원하러 온, 리타이어한 줄 알았던 동료가 되는 스… 레스 (16)
  22. 22: 홀수는 천사 짝수는 악마가 되는 스레 레스 (453)
  23. 23: [중2/상L] 한국형 히어로 양산소! 참다래!! 레스 (56)
  24. 24: 우리들의 합동 문화제! 레스 (9)
  25. 25: 홀수는 외국어 짝수는 한국어 쓰는 스레 레스 (93)
  26. 26: 홀수는 유언을 남기는 사람, 짝수는 유언을 듣는 사람이 되는 스레 레스 (21)
  27. 27: [상L][BL] 짝수는 직장상사 홀수는 짝수의 부하직원 레스 (49)
  28. 28: ₍₍ (ง ˙ω˙)ว ⁾⁾ 상황극 Lite판 잡담스레 2 ₍₍ (ง ˙ω˙)ว ⁾⁾ 레스 (24)
  29. 29: [중2/상L] 흑막들이 가득한 퇴마사 학교 레스 (850)
  30. 30: [상L/무협] 무림 세계의 균열이 일어났다고? 레스 (18)
  31. 31: 백귀야행 레스 (191)
  32. 32: [중2]민턴 가문의 고단한 일상 레스 (4)
  33. 33: 공을 주웠습니다. 레스 (12)
  34. 34: [상L,/중2] 마왕군을 모집합니다! 가족같은 분위기! 레스 (113)
  35. 35: 홀수는 사신, 짝수는 인간이 되는 스레 레스 (8)
  36. 36: [TRPG/던전월드] 데일리 크로스라이트! - 주룡재청. 마침내 철거되다! 레스 (158)
  37. 37: 너를 가린 축제 레스 (2)
  38. 38: (상L/학원/판타지) 풋내기라도 영웅이 하고싶어! 레스 (3)
  39. 39: [중2]영원한 꿈 레스 (258)
  40. 40: [중2]홀수는 시종, 짝수는 주인이 되어서 대화하는 스레! 레스 (213)
  41. 41: (상황극Lite) 무명의 낙원 레스 (23)
  42. 42: 홀수는 게으른 사람, 짝수는 활발한 사람이 되는 스레- 레스 (23)
  43. 43: [홀짝/ALL] 홀수는 직장상사, 짝수는 홀수의 부하직원 레스 (6)
  44. 44: 홀수는 욕데레 짝수는 메가데레 레스 (54)
  45. 45: [상L]소박한 이야기-귀향. 레스 (1)
  46. 46: 홀수는 왕당파, 짝수는 혁명가가 되어 대화하자 레스 (30)
  47. 47: [중2] 시간의 유배자. 레스 (17)
  48. 48: 홀수는 미친 과학자, 짝수는 사이비 종교 광신도가 되는 스레 레스 (23)
  49. 49: [PF-King Maker] 빼앗긴 땅 에서의 모험[1] 레스 (995)
  50. 50:  [PF-King Maker] 빼앗긴 땅 에서의 모험[1] 레스 (1)
( 8392: 130) 아래 레스가 위 레스의 뒤통수를 치는 스레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8-04 21:53
ID :
siYqOhvCKnmAg
본문
너는 이제 쓸모가 없다, 죽어라.
(간결한 말과 함께 밀고들어가는 기형검)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gjME/uWlM

느금마 김치에 굴넣음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o/VlpsnQOg

>>2 느금마 인육캡슐 처먹어라 10새야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2De7/MAIQw

앙대 한방에 망해버렸어

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2De7/MAIQw

누구 아래에서 다시시작하삼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F3pr3wpKdgY

(검은 가루를 넣자 비커 안의 액체가 부글부글 끓으며 황금색으로 변한다. )
하하하하하! 음하하하하핳하하!(광기 어린 웃음소리)드디어 영생의 영약을 만드는 데에 성공했다! >
>7, 고맙다. 네 레시피대로 했더니, 역시나이군! (비커 안의 액체를 마시더니)자, 그럼 이제...
(칼을 꺼내고 >>7을 찌르더니)죽어라!

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eamh5W7ZlQ

>>6 반대로 하는거야, 멍청아!
내가 니 통수를 치고 아랫놈한테 죽는거라고!
그러니 죽어라.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A+LBUs6WzY

>>7 훗 어리석긴... 둘이 으르렁거리는 사이에 내 세력을 키울 수 있었지.(신호를 보내자 >>7에게 레이져가 겨눠진다)
 가짜 영생의 영약 레시피만 연구하던 기분은 어때?(피식) 뭐, 난 자비로운 사람이니까 친절히 노예처럼 부려먹어주지.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fKYYL3Dm3Q

>>8 지금 같은 시대에 노예가 어딨습니까? 시급을 안주시면 고소미를 먹여줄거라고 아세요♥
그러면 고소미를 먹여볼까?

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XOMYMMxpKFE

( >>9에게 들린 고소미를 초코칩 쿠키로 바꿔놓더니 쿡쿡거리면서 쌩하니 도망간당

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bfsaX2nqKk

후...후후후...
오리고기 먹을때 허니머스타드에 초콜렛을 넣어둔다면
너의 미각이 마비되겠지..후후후 이걸 >>12자리에 넣어두고
나는 자연스럽게 얼음물을 챙겨와야지...후후후후...!!!하하하하하하핳하ㅏㅏㅏㅏ!!!!!!!
(얼음물 뜨러 총총

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2L1oo9k8aQ

>>11

(아래가 위 뒤통수 치는 거 아닌가)

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hkJFG31PAQ

>>12가 혼돈에 빠진사이에 진짜 뒷통수를 때리고 도망간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잡아봐라~

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KRQqS2Dk28k

>>13 (바나나를 던져 넘어뜨린다) 좋아! 김치! (사진을 찍는다) 우헤헤헿! (멀리 도망간다)

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wN+SMDdpenw

>>14 이때를 노렸어!!! (부비트랩을 폭파시킨다)

1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yydrmmsfVk

>>15
사실 그 부비트랩은 너와 연결되어 있지! 잘 가라!(작동)

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bfsaX2nqKk

>>16 사실 그 부비트랩은 이중이라 >>16도 다치지 죽어라!!(데스노트 미소

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3uCGFcFKtg

( >>17을 부비트랩 쪽으로 밀어넣는다)
하하하! 어떠냐! 폭발은 예술이다!!

1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Zu9ZpeAyoQ

>>18

모두가 부비트랩에 정신이 팔린 사이 나는 제3의 길을 간다! >>18의 호주머니에 들어 있던 진짜 영생의 영약 제조법을 훔쳐간다! 으하하하!

2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gCJ+4UuYB6

>>19 그거 내가 바꿔치기한 짝퉁이지렁☆
진짜는 내가 숨겨놓았다!!!

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Fj4JiEhNY6+

>>20 훗 그 진짜가 숨겨져 있는 금고...누가 준비했다고 생각하지?

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0gjoKl1IBKQ

>>21 네, 그 진짜가 숨겨진 금고 제가 통채로 가져갈게요♥우훗☆

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1xU3zcBrDM

>>22 사실 그 금고도 훼이크였답니다★ 진짜는 태평양에 던졌어요★

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gVm75QKfz6s

>>23 그래서 바다의 신인 내 손에 굴러떨어졌지, 너에게 바다에 던지라 암시를 했지롱?

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5gJJ8flCUmU

>>24

나레더 인어가 >>24의 영약을 바꿔치기한다! 잘 마실게요 찡긋☆

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3uCGFcFKtg

>>25 후후후 하지만 네가 영약을 만들 때 슬쩍 바퀴벌레를 넣었지!!하하하! 과연 네가 마시려는게 영약이라고 생각하냐?

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1xU3zcBrDM

>>26 하하하! 네가 바퀴벌레를 넣은 그 약이 영약이었다고 생각하나? 진짜는 내 손에 있으니 잘 마시겠다!!

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gVm75QKfz6s

>>27 영약? 멍청하기는! 애초에영영약같은 건 없었지. 너희들이 서로 싸우는동안 난 목적했던 바를 전부 이뤘다!

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7vsqjx97tVE

>>28! 나를 위해 여태까지 기다리고 수고해줘서 고맙다! 고로 넌 사라져줘야겠다! 잘 가라 >>28!

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E24ax1MevI

>>29 크크큭 순진한 녀석. 손수 28을 처리해줬으니 일이 더 쉽게 됐구나. 너도 잘 가라! 탕!

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EqErKqJbuQ

>>30 후후후, 어리석은 피조물들이여! 이 세계는 내가 만든 세계! 이제 신 노릇도 질려서 너희들이 세계멸망의 트리거를 건드리도록 유도한 것이다!
후, 이제 모두 지우고 다시 만들도록 하자!

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1xU3zcBrDM

>>31 뭐시여?! 지우고 다시 만들라고? 하지만 나에겐 백업파일이 있지!!

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a3jaq4+AWw

>>32 철!!!!썩!!!!!!!,!!!! (뒤통수를 친다)

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z3kVVZI73E

>>33 후후, 뒤통수의 스위치를 눌러주다니. 고맙다. 이몸이 만든 핵폭탄이 10초후엔 세상을 멸망시킬거다.

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VyzPQDeBLg

그럴줄 알고 그 스위치를 너의 다리 사위 고간에 옮겨노았찌!

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To1BtMq0kA

>>35 고멘네! 그 스위치, 내가 네 어금니 안에 박아뒀어♪

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7h1uzn/akCI

>>36 헷!! 잔넨!!! 36 너의 등짝에 내가 붙여놨지! 등짝..등짝을 보자!!!(학학

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c2ESAevxsk

>>37 흥, 너 스위치 모형갖고 뭐하냐? 오구오구, 훗. 칼로 널 죽여주마! (칼을 >>37의 목에 갖다대며)

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iMxLB51NOc

>>38 유감. 그 칼은 고무로 만든 모조칼이다. 진짜는 내 손 안에 있지. (날카롭게 날이 선 칼을 목에 갖다대며

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VMmyK3gU3+

>>39 하하, 뭐냐? 푸웅선이잖아! 풍선! 푸하하핫! 내가 풍선으로 바꿔놨지. 그럼 이제 너한테 폭탄을 던지겠어!

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PAl5FfCeRw

>>40 너가 그 폭탄을 던질 줄 알고 너가 던지는 순간 우리쪽 저격수가 바로 폭탄을 쏴 네 앞에서 터지도록 쏠 준비를 하고 있었지!
그럼 이제 잘가라!!

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Dg1bQ11eSaY

>>41 그 저격수라는 건, 우리가 이미 아내를 납치한 그 저격수 말하는 거냐? 푸핫!

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ZnVqqwGNA+

>>43 아, 우리팀 저격수의 아내인 이사람?(순식간에 변장을 풀고 42의 등을 찌르며 자신이 진작에 구출한 저격수의 아내의 사진을 보여준다.)

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dPhi4DxMo2

>>43 너희가 그짓하는동안 전술핵을 가동시켰지, 그리고 그 저격수는 사실 우리 비밀요원이였어. 코드명 사과!

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KS5CZ7rhmag

멍청하긴! 사실 그 비밀요원은 우리조직 스파이었다 >>44!

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bbt5paAD3jk

>>45 그 비밀요원을 내가 죽였지, 하! 이젠 케이크를 먹을 시간~

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dPhi4DxMo2

>>46 미안하지만 네가 먹을 케이크는 내가 변장한것이다!

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7HpJerbhxyU

#그전에 전술핵은 어찌 처리하실거죠?

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yCYHN6u6ngw

>>47 세상에 먹을게 사람이 되었..아! 사람이 오늘의 요리인거였어! 어서 바베큐를 해먹자!!

#전술핵은..어딘가로 떨어졌을 거에요!

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SEpMbapqgM

>>49 바베큐? 훗. 오늘 저녁은 샐러드다. 완벽한 채식주의자의 식단이지.

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OxYOAyFIUY

>>50 풋 애초에 채소따윈 없었어. 오늘 저녘은 치느님이다!

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MElt+YxuO6

>>51 어쩌지, 그 치느님은 신호등 치킨이다! 어디 한 번 먹어봐라!

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MoURPIs0uI

>>53
신호등 치킨이었어? 나 그거 버리고 그냥 새로 하나 시키고 기다리면서 만들었는데

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MoURPIs0uI

>>53인데 >>52를 실수로 >>53으로 했어

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4sJerYDij9I

>>53 뭐?!!!?!!?!?!아무리 신호등치킨이래도 그렇지 치킨을 버려?!!!!!??!!!!!?!???!?!?(진짜 뒷통수 스매싱!)

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KneR9G1oSYY

>>55 풋! 사실 그 치킨은 버리지 않았다! 물에 씻어 먹었지!!

#신호등치킨이 뭔가해서 봤더니 ㅇㅁㅇ...

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eHYmRg5f4/s

>>56 사실 네가 치킨을 씻은 그 물은 녹조가 가득 낀 사대강의 물이었어! MB쨩. 나이스 어시!

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EsuQnvoCljM

>>57 하지만 내가 그 사대강에 대형 정수기를 설치해뒀지! 그러므로 안전하다!!

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FzV8gMZ8Wqg

>>58 하지만 내가 그 정수기를 부숴놓았지. 이 몸의 힘으로... 큭☆

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IERLnVWk78Q

>>59 네놈의 힘은 내 손에 있다는걸 모르나? 크킄...

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o4KN9s7wBiA

>>60 너의 힘은 또 내 손 안에 있지 후후훟후 그리고 사대강의 대형정수기 다시 조립해 설치해두었다!!!!하하하ㅏㅏ하하하ㅏ하하하하

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OZfZ7MLdx0w

>>61 너 그거 알고 있냐? >>60은 정수기를 살리려고 했지! 그리고 너는 정수기를 고쳐놨지! 그리고 난 >>60의 편을 들어야 하지! 그러니 넌 날 도와준거다 이 말이다!!! 므하ㅏ하하ㅏ하하핳하ㅏ하ㅏ

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ghWEYIMm6pI

>>62 뭐라는거양(지구뿌숨)

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bJr2Ipaxyqc

>>63 지구 내껀데? (퍽)

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nt+BRQr3Na2

>>65 지구는 우리 위대하신 아스터님의 것이다, 멍청아! (퍼억

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9KUK18v30I

>>65 아스터는 나의 부하다.

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jiugLbLwFNQ

>>66 내가 아스타다. 지금부터 하극상을 일으키겠다! (상엎)

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WXpCU2RV6s

>>난 아스타의 부하다! 하지만 나도 하극상을 하겠다!! 잘가라, 아스타!!(칼을 든다)

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gt2sc57P88Y

>>68
난 아스터의 칼이다! 지금은 어째서인지 아스터가 아닌 아스타 부하의 손에 들어와 있지. 그리고 지금부터 주인에게 돌아갈 예정이다! (칼이 손에서 빠져나와 도망간다)

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4FhAtcQlpXU

>>69 이야ㅏ압 그럴줄 알고 덫을 놨지!!

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eHTdt/THQZs

>>70 이 덫은 이제 제껍니다 덫에 걸린 이 칼도 제 마음대로 할 수 있는겁니다

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hXRkGGbDzM

>>71 그렇습니다 내 이름이 바로 '제'입니다 그 덫도 덫에 걸린 칼도 제겁니다 (뺏는다)

7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0CpcoDdiWlw

>>72 허나 넌 나의 충성스런 번견이지. 자, 어서 그 칼을 이리...!!

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x4iEKkIu18+

>>73 기대했냐?

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1E6FiUdxy2

>>74 그래 기대했다 자식아(뒤통수를 빡)

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fPNdaZe7Xs

>>75 그런 기대 따위는... 무다무다무다무다무다무다!!

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V1E6FiUdxy2

>>76 오라오라오라오라오라!!!!

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wDUChPv6+zY

>>77
방금 네가 때린 것은 내 잔상이다. 이제 내 필살의 기술을..!

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rf9XepVjPc

>>78 넌 이미 죽어있다

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yXRcRFBU8DM

>>79 너도다

8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r/bT0KUUR8M

>>80 아니, 넌 살아있다.

8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95KAdtSgVLo

>>81 그렇게 말하는 넌 " 존재 " 하고 있는가 . . . ?

8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tsChJDNAjc

>>82 아니 존재 안하니까 죽어라

8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dMhwiRLcj9g

>>83 퍽 (뒤통수를 때린다)

8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j/ykkxtOt82

>>84 사실 내 약점은 뒤통수가 아니라 이마에 있는 백호다!

8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JDh3kwprHq6

>>85 그럼 죽어랏!
(이마의 백호를 손가락으로 꾹, 눌렀다!)

8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dtte+o2hHa+

>>86 너는 분명 「백호를 눌렀다」고 생각하고 있겠지. 그리고 그게 맞아.
( ゴゴゴゴゴゴゴゴゴゴゴゴ... )
하지만 이 나의 「스탠드」, 「스테인 얼라이브」에 의해, 네가 무언가를 「눌렀다」 는 사실만이 뚝 떼어져 나왔다. 백호를 누른다는 것에 「열중해 있던」 너에게서 그 사실을 떼어내는 것쯤이야 간단하지. 나 원 참... 그리고 이 떼어져 나온 「눌렀다」는 사실을, 이 스위치에 붙여넣도록 하지. 이 스위치? 걱정 마라. 단순한 컴포지션 폭약의 뇌관 스위치니까. 편히 잠들어라.

8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C5xJRX/pk7g

>>87 『올 픽션, 그런 사실을 없는 것으로 만들었어』

8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Ht6z/yAAs

>>88 후후후... 올 픽션, 이라고...? 그게 현실이라는 것을 누가 증명하지? 신인가? 혹은 그대인가? 절망하는 게 좋다! 지금, 그리고 방금 전까지도 이 세계는 내 지휘 하에 돌아가고 있었으니까!! 네가 그렇게 방심하도록 유도해서, 내가 뒷통수를 친 거다ㅡ!! 자아, 그럼 한 번 끝장을 내러 가 보실까! 가자, 나의 명검 '엑스칼리버 크루티아'ㅡ!!

9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5TvVNyW6Kw

>>89 에, 너가 들고 있는 거, 그거 가짠데. 진짜는 박물관 창고 깊숙히에 있다고 들었어. 그리고 그걸 지금 내가 훔.. 아니 빌려왔지. 그럼 '엑스칼리버 크루티아'!

9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Vf7H2KZ7Ac

>>90 빌려왔다고요? 허가증을 보여주시죠. 허가증이 없다고요? 얘들아 은팔지 준비해라!

9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6Lx4bmjyb2c

>>91 그건 가짜가 맞습니다
제가 든 이게 진짜입니다(진짜 엑스칼리버 크루티아로 벤다)

9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jZF1kbzC4o

>>92 우와, 깜짝이야... 무슨 꿈 꾸면 그런 잠꼬대를 하는거야...

9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Y0zldj+sMc

>>93 후후... 과연 꿈을 꾸는 것은 누구일까요!
지금까지의 여정, 모니터로 잘 보았습니다, '통 속의 뇌'!! 물론 이 말은 당신에게 들리지 않겠지만 말이에요! 아아~ 지금까지 현실이라고 생각한 모든 것이 전부 전기 자극으로 만들어진 가짜 세계였다니, 누가 믿겠습니까~!? 후후후! 그럼 이제 작별이군요! 자아, 기능 정지 스위치를 눌러버립시다, 교수님!

9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OwlRueIbIYs

>>94 하! 지금 나에게 교수라는거냐?
난 애초에 널 도울 생각도 없었을뿐더러 너를 죽일 생각이었다! 하!

9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Pg4TpQ2cQA

>>95...(무표정한 얼굴로 장도리를 꺼내 >>95의 뒷통수를 가격한다.)

...난 복잡한 건 싫어서 말야.
이걸( >>95를) 처리하는 동안 망이나 봐라.

9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H53MrP3XR22

훗, 사실 그 장도리는 며칠전 이 일을 대비해 솜으로 바꾸었지, 진짜는 여기다!

9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ELDTY5sZz2

>>97 그게 진짜 솜일 줄 알았어?
사실은 손수건이지롱!!!<무슨 차이인가는 중요치않다

9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Qjn1VzcSCM

>>98사실은 손수건이 아니라 짱구의 아버지 신형만의 양말이다!!!!

10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0mJ/FrLAj9s

>>99
친구, 양말은 두 짝이 모여서 한 켤레잖아. 그렇지? 히히히히히히... (방독면을 쓴 누군가가 다른 양말을 >>99의 코에 들이민다)

10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e6nm+3hkWk

>>100 이럴 줄 알고 그 방독면의 필터를 빼 두었지!
그 어떠한 방독효과도 없다!

10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Y8jrp95RNOQ

>>101 하지만 난 이미 해독제를 먹고 왔지! 앞으로 30분간은 만독불침의 몸이랬어, 의사가!

10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4/NA7mF0/LA

>>102
의사: ..그리고 그 30분 뒤엔 죽는다.
넌 이미 죽어 있다(북두의 권 st)

10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J6xvHiy9+2

왜 악당들은 굳이 총알 같은 걸 놔두고 복잡한 구조의 30분 뒤에 작동하는 트랩, 울퉁불퉁하고 깊은 구덩이 안의 악어떼, 아니면 30분 뒤에 효과가 발휘되는 독약 따위를 쓰는지 모르겠단 말야! 뭐 나한텐 총알도 안 통하지만★ (의사를 공격한다)

10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YOn0AgLkrSg

>>104 왜냐하면 나같은 연출가들한텐 그게 더 극적으로 보이니까★ 그래, 너를 죽이기엔 이게 딱이지? (30분 뒤에 존재가 말소되는 총을 쏜다!)

10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ZugBJy503XI

>>105 그러게... 처음부터 이렇게 할걸 그랬어.(빼돌린 탄환을 보여준다.) 넌 지금부터 내 말에 따라줘야겠어. 머리가 안좋은 널 위해 말해두는데, 나 지금 협박하고있는거야.

10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ch9w6UsphU

>>106 하핳 니가 빼돌린 탄환을 내가 다시 빼돌렸지!! 그 탄환은 지금 내 총 속에 있다 죽어라★ 빵야빵야

10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cF1KMU0lV/+

>>107 난 니가 쏜 그 탄환이지!!! 다시 방향을 틀어서 너를 죽이겠다!

10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Tgp4kO6pvTY

>>108
난 방탄조끼. 내가 가진 힘을 모두 사용해 탄환 너를 튕겨내겠다. 튕겨진 탄환이 다시 너의 심장을 꿰뚫는다면....나의 승리다!

1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gWW70VHYzis

>>109 미안☆ 내 심장 오래전에 조금 고장이 나는 바람에 갈아끼우면서 많이 강력해졌거든! 다시 말해 총알 따위 튕겨내는 거 식은죽먹기지. 이미 모든 힘을 다 써버려서 너덜너덜해진 방탄조끼에 총알이 통과한다면? ☆

1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bDhxVgwcaeU

갑작스럽지만 >>107 의 손에 들여있는 난 사실 총이 아니다. 그의 친구이자 사제인 한 남성이 >>107 의 총과 바꿔치기 한 장난감이다. 지금의 총알이 가진 힘은 장난감 정도의 힘과 총알 본연의 힘과 심장의 반작용으로 방향이 바뀐 힘의 합에서 방탄조끼의 전력을 뺀 정도의 힘. 다시 말해... 별로 크지 않은 힘이다.

1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M+RKTenxmfQ

>>111 그 크지 않은 힘이라도... 총알의 끝이 날카롭다면? 얍력이 집중되어 뚫고 나갈 수 있지 않겠냐?

1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cjUn5B+I/sw

>>112 근데 그 총알 내가 부숴먹어 버렸어 데헷
아니 진짜로 먹었어

1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iaPTBgNzlgA

>>113 먹자마자 총알이 너의 엉덩이 사이 구멍(ㅎㅎ..대놓고말하기민망) 로 나왔어 발사됐다는 느낌의 속도로 말이쥐 .. 근데 그 총알이 나오자마자 바닥에 박혔다

1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Nw4EoKokrCw

>>114 그 탄환은 고폭소이탄! 바닥에 박히는 순간...

폭발한다!

11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dvLMW7+EptM

>>115 미안하지만 그 탄환은 정상적인 탄환! 내가 바꿔치기 한 지 오래!

1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XGLmau0dho

>>116 무르군! 총은 미끼, 나는 이미 C4 트랩을 대량으로 설치해놨다! 네가 바꿔치기 할 생각이라는 건 이미 간파하고 있었지!

1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s23ZbJ8LEZo

>>117
무르군! 네 C4는 스폰지 케이크로 바꿔놓았다! 부드러운 녀석으로 말이지!

11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lsVxLuowS0Y

>>118
내가 먹고있는 이 스폰지 케이크말이냐? 맛있군

12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pwSvP9MXSnM

그래! 그리고 내가 >>118의 케이크에 먹으면 누구도 버틸 수 없는 강력한 독을 발라놨지! >>119 넌 이제 죽은 목숨이야!

1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1i27qnb8yW+

>>120물론 아니지. 나는 이미 독성 중화제를 먹은 후. (어디선가 방독면을 꺼내 얼굴에 쓴다) 으하하 생화학 가스 맛좀 봐라!

1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xzaLr/kVcQY

>>121 아, 미안. 그거 내가 신경쓰여서 자폭용 폭탄으로 바꿔놨어. 그럼 수고!

1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qClQsb9QxWE

>>122
그 자폭용 폭탄의 범위를 내가 키웠지. 넌 이제 죽는다!

1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Zq5rEeITn/2

>>123 넌 이제 죽는다! 라고 말하면 폭탄이 해체되는 메커니즘을 만들어 뒀지. 쓸 일이 있을까 했지만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1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BJQRFMrP2c

>>124 그런 거 없다. 폭탄이 해체되는 메커니즘이 동작하면 즉시 기폭하는 장치를 만들어 뒀지!

1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5iV6Vp8cUIY

>>125그리고 내가 그걸 없앴다!

1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uqqWuDDsbME

>>126 그건 미끼였고 진짜 폭탄은 따로 있지!

1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ci4IO6IGdQ

>>126 아, 내가 아까 전에 해제해둔 그거? 소용없다! 이거나 먹으시지! (권총을 꺼내 >>128 을 향해 쏜다)

1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2ci4IO6IGdQ

헉 번호 잘못썼다 >>126 -> >>127 >>128 -> >>130

1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si6d6sTH8SioY

>>129 번호를 잘못 썼다고 생각한 순간, 넌 빠져나올 수 없는 논리의 소용돌이의 빠져들었지. 거기에서 계속해서 숫자의 의미를 떠올리는 '게슈탈트 붕괴' 현상을 맛보아라.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