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576 어제 2,219 최대 4,859 전체 583,744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알바/취업판이 오픈되었습니다

퀴어 게시판 목록 총 511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좋아하는 동성캐릭터나 유명인을 적고가는 스레!!! 레스 (179)
  2. 2: ☆☆☆☆☆퀴어판 잡담 스레☆☆☆☆☆ 레스 (832)
  3. 3: 설렜던 일화들을 쓰고 갑시당 레스 (194)
  4. 4: 선택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스레 레스 (5)
  5. 5: 다니는 고등학교 적어보자 레스 (432)
  6. 6: 무성애자 모여라 레스 (781)
  7. 7: 지금 심정을 노래가사로 표현하기 레스 (212)
  8. 8: 짝녀 짝남이 귀엽게보였을때 쓰고가자!! 레스 (37)
  9. 9: 커밍아웃을 한다면 어떻게 말할 거야? 레스 (3)
  10. 10: 다이스를 굴려보는것이다. 레스 (968)
  11. 11: 짝남/짝녀가 날 좋아하는거 같이 느껴진 행동 적는 스레 레스 (17)
  12. 12: 대나무숲 2 레스 (185)
  13. 13: 전화걸고싶을때마다갱신하는스레 레스 (22)
  14. 14: 초성으로 전하고 싶은말 적는 스레 레스 (49)
  15. 15: 에효 착잡하다 레스 (69)
  16. 16: 좋아하는 걸 깨달은 순간 레스 (59)
  17. 17: 외국에서는 커밍아웃 흔한거야? 레스 (15)
  18. 18: 내가 너무 짜증나 레스 (15)
  19. 19: 환생한다면 무엇으로 태어날래? 레스 (83)
  20. 20: 젠더퀴어인데 이거 나만 불편해..? 레스 (3)
  21. 21: 너네 여장남 어떻게 생각해? 레스 (59)
  22. 22: 무슨의미일까도와줘 레스 (5)
  23. 23: 오빠가 호모포비아 레스 (6)
  24. 현재: 짝사랑상대에게 하고 싶은 말 써보자 레스 (489)
  25. 25: FTM을 짝사랑 중이야 레스 (8)
  26. 26: 좋아하는 남자 아이가 생긴 것 같은 스레 레스 (6)
  27. 27: 우리 자신의 성 정체성을 정의할 수 없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자! 레스 (151)
  28. 28: 혹시 교회/성당다니는 퀴어들 있어? 레스 (35)
  29. 29: 그냥 짝남 관찰일기 레스 (143)
  30. 30: 혹시 내 고민 들어 줄 사람 있어? 레스 (9)
  31. 31: 고민을 들어주거나 질문을 받는 스레 레스 (21)
  32. 32: BDSM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레스 (37)
  33. 33: <<<퀴어 용어사전>>> 레스 (109)
  34. 34: 내가 그 애를 좋아하나봐 레스 (77)
  35. 35: 듣고 싶은 말 써보자 레스 (67)
  36. 36: 다니는 대학 적어보자 레스 (153)
  37. 37: 커밍아웃에 관해서 레스 (2)
  38. 38: 퀴어 드라마나 영화 추천 좀 레스 (2)
  39. 39: 보고싶을때마다 갱신하는 스레 레스 (102)
  40. 40: 너는 곧 멀리 떠나버린다 레스 (23)
  41. 41: 여잔데 유부녀를 짝사랑하고 있어 레스 (15)
  42. 42: 애인이 바람.. 레스 (2)
  43. 43: 커밍아웃 한 사람있어? 레스 (4)
  44. 44: 너무 보고싶어서 쓰는 글 레스 (7)
  45. 45: 좋아하는 사람 이름 초성쓰기! 레스 (188)
  46. 46: 퀴어 웹툰추천해줘! 레스 (24)
  47. 47: 같이 산지 1년째야 레스 (15)
  48. 48: 고백 로망을 풀어보자 레스 (60)
  49. 49: 첫 눈에 반해본 적 있어? 레스 (7)
  50. 50: 짝사랑은 힘들다 레스 (7)
( 298: 489) 짝사랑상대에게 하고 싶은 말 써보자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6-28 22:10
ID :
quVXw/8IycJA6
본문
너한테 좋은 사람이라도 되주고싶은데 앞으로 힘들게 뻔해
그냥 너가 나 좀 좋아해줬음 좋겠다
나랑 같은 마음은 아니더라도 첫번째가 되고싶다
4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4Y8gIfTVvZ+

자꾸 욕심 안내려고 하는데 생각처럼 쉽지가 않아. 계속 나랑만 있었으면 싶고, 나를 조금 더 신경 써줬으면 싶고, 연락도 다른 사람들보다 나랑 더 많이 해줬으면 싶어. 근데 넌 이런 내 마음 알면 불편하다못해 싫어할거같아 무서워. 티 안내려고 노력하려는데 그것도 잘 안돼. 그래도 같이 있으면 좋고, 너의 기억에 내가 추가된다는 것도 좋고 손잡고 걷는것도 좋고 그냥 다 좋아. 얼마 남지 않은 방학이지만 잘 보내고, 더 친해졌으면 싶어. 편견도 사라졌으면 좋겠다. 용기라도 낼 수 있게.

4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pbN/Cj4wNE

나 진짜 너무 헷갈렸었는데 반년넘는정도 고민한결과 너를 좋아하는 거 맞는거같아
근데 으응 정말슬픈게 너는 동성애에 대해 편견은 전혀 없는애지만 헤테로라서 더 안타깝고
있잖아 나 너에 대한 제일 첫번째 기억은 네가 옳지 않은학교의 일을 지적하면서 나섰을 때 그때 나 너랑 눈마주쳤던것도 기억해 그때는 너 좋아하지도않고 친하지도 않았는데말이야 그때 나는 그냥 어 용기있는 애네 싶었어  나는 당당하고 용기있는 사람이 좋아 이상형같은 의미만으로 아니고서도 그냥 그런 사람은, 엄청 빛나는 느낌이야 그리고 다음에는 너와 친해지고 조금 더 가까워지고, 그런 2개월의 시간 동안 난 그냥 널 맘 잘맞고 좋은친구라고 생각했어 근데 여름방학 가까워지면서 이상하게 네가 다른애랑 친한게 보기힘들더라 사실 지금도 조금 그래 난 집착이 심하지만 티를 안 내는 편이라 네가 다른 애랑 몇주동안 같이 더 친하게지낼때 그 애 사라졌으면 했어 이때도잘 몰랐어 친구로서의 집착이랑 연애감정으로의 집착이 헷갈렸거든 집착이 좋지않은건 알지만...나는 너랑 사귀고 싶고 처음으로 현실의 누군가에게 연애감정을 가졌어 너는 진짜 볼때마다 빛나는애야 애들이랑

4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pbN/Cj4wNE

두루두루 친하면서도, 남자애들한테 인기도 많고, 옳지 못한 건 사실 난 무서워서 잘 말못하는데 너는 당당히 말하고 그런게 정말너무 멋있어보였어 정말 너는너무 빛이나는거같은데 나는 가끔 초라해 보여 으음...그렇지만 빛나는 널 좋아해 널 좋아한 남자애들중 몇몇은 개쓰레기들이었지만 난 걔네가 죽도록 밉고 싫지만 이해 안가는건아냐 너처럼 빛나는 애를 누가 어떻게 좋아하지않을수 있을까싶어서. 널 정말정말 좋아하지만 내 소원이 이루어질 순 없으니까 내 곁에 계속 좋은 친구로 남아주면 기쁠것같아 지금도 나는 너랑 더 가까워지고  싶어

4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hFJat7iCvOQ

고마워
같은 반 됬으면 좋겠다

4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mYwm7QEwck6

네가 좋다고 생각한 뒤로는 걷잡을 수가 없다 마음을 나 어떡해?

4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wdpM1a5/lLo

보고 싶기는 매일 보고 싶은데 어제는 정말 미쳐버릴 것 같아서 내내 당신을 글로 쓰다가 혼자 칭얼거리기도 하다가 구질게 눈물 흘리면서 당신 보고 싶은 날로 기록해놨어요.

4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wdpM1a5/lLo

오늘도 마찬가지일 것 같고요. 보고 싶어요 진짜 정말로 정이 왜 안 떨어질까요. 왜 그럴수록 더 보고 싶어질까요. 그냥 당신이 행복하기만 바라면 될 것 같은데 자꾸 나도 행복하고 싶어요. 같이 행복할 수 없다는 거 잘 아는데. 내 감정 책임지실 이유 없고 저도 강요할 자격없다는 거 잘 아는데요 이 감정이 너무 답답하고 갑갑해요. 애달고 개탄스러워요. 보고 싶어 정말. 나쁜 년인 거 아는데 알아줬으면 좋겠어. 내가 당신때문에 이렇게 힘들어 한다는 걸.

4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kOlnqBIBJdo

넌 언제나 답장이 늦고. 그런 너에게 난 혼자 삐지고 화나고. 왜이럴까 우리

4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q0VCsYA4HhU

계속 생각나는데 당신은 너무 빛나는 사람이다

4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krxW1uUzhks

내가 포기할게

4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dpEmK5zrVxk

나 왜 점점 네가 좋아지지? 근데 친구로서 널 잃고 싶지가 않아..

4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XDKYoD/LBnc

몸이 멀어지면 마음도 멀어진다는게 맞나봐ㅋㅋ 그래도 또 보면 흔들릴거같으니까 또 만날일 없으면 좋겠다

4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pBtRIPmPQFI

솔직히 나만 포기하면 너랑 걔랑 행복하게 끝날일인데 말이야.. 왜 난 포기할수없을까

4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GMVi+/9Dgws

나 요즘 며칠 간 정말 괜찮았어 근데 지금 기분은 완전 엉망이야. 너 때문에.. 너가 답장을 늦게 하면 신경쓰이고 서운해. 너가 다른 사람얘기를 즐겁게 하면 그게 남자든, 여자든 간에 질투나. 정말 싫다 너는 전혀 모를텐데.. 알고싶어 하지도 않을텐데. 그냥 내가 지금 외로워서 잠깐 품은 마음이면 좋겠어. 조금씩 티나더라도 모른 척 좀 해줄래?

4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LQKS6RdFqh+

너를 너무 좋아하는데, 우린 이제 맨날 볼 사이가 될 수 있는데... 그냥 포기하려고. 넌 어차피 다른 남자애 좋아하는 거 알아. 그동안 내 마음 속에서 별이 되어주어서 고마웠어. 넌 내가 반 년이나 너를 좋아했던 것도 모르지? 나 이제 널 잊을거야. 우리 다시 만날 땐 꼭 같은 마음의 친구였음 좋겠다. 좋아했어.

4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FPvq9VyamKw

종업식 날 첫눈에 반했어. 네가 나랑 같은 학년인건 확실한데 몇반으로 배정받았는지 모르겠다. 같은 반 같지는 않던데 개학하면 다시 볼 수 있을까? 이름도 모르지만 보고 싶다.

4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v6aQaGZ1GUw

내 바보같은 연애상담을 들어주던 그 애가 그랬지 너희는 결국 서로 사랑하게 될 것 같다고...
그 때 네가 날 사랑한단걸 내가 믿을 수 있을까?

4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coyyKDOZPdE

좋아해서 미안해 내가 남자였다면 좋았을텐데. 그치? 아니 애초에 기회조차 없었을까? 그래 역시 난 네 이상형의 발끝만큼도 쫓아가지 못해. 나는 권지용도 아니고 유아인도 아니고 송민호도 아니야. 단지 너를 좋아하는 평범한 여고딩일뿐이야.
저번에 소름끼쳤다면 미안해. 부담스러웠다면 미안해. 그냥 네가 좋아서 그랬어. 나 되게 이기적이지? 역시 난 사람을 사랑 할 가치가 없나봐. 여태까지 제대로 된 사랑이 없어요ㅋㅋㅋ 너 내가 너 좋아하는거 알고는 있니? 그러니까 동경이 아니라 진심으로. 어휴 죽을때까지 모르겠지뭐 항상 이래왔는데.. 야 너 너무 매력적이니까 가끔은 매력없어도 괜찮을거 같아..

4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z9C+e1DOtkY

왜 다 용납이 될까 생각해봤는데 아무것도 기대할 수 없으니깐 다 좋은거였네요.
다 좋으니깐 내 앞에만 나타나줘요

4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rEHBfUSpmKk

날 안볼수만 있다면 매몰차게 버리고 갈수있었던 아이였고 그 따뜻했던 행동이 가식이였다니 나도 참 멍청하다

4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mQ2ymnL2HwM

오늘 나랑 데이트해요.........

4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EUNVYdd61B2

내가 맨날 뚱하고 눈피하고 적극적으로 안해서 너님 내가 너님싫어하는줄알지? ㅠㅠㅠㅠㅠㅠ 내가 너무 부끄러워서그래ㅐㅐㅐㅐㅐㅐㅐㅐㅐㅐ

4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vRCdw+QCuw

으엥 좋단말야  니가 너무 좋단말야 얼른 얼굴 보고싶어 사랑해
꿈에 찾아와줘서 고마워

4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ZunOvB41yQ

나 걍 말할래 솔직히 너랑 000이랑 진짜 안사귀었으면 좋겠고 니가 걔 말할때마다 너무 불편하고 정신 없었어 
나 너 좋아하는거같아  너무 내 감정만 강요하는거 같아서 말 안하려고히ㅏㅆ는데 지금 아니면 못 말할것 같다 나랑 사귀자는거 아니고 이거 무시하고 아무일도 없었던것처럼 있어도돼 000한테 고백해도 돼 내가 널 좋아하는거지 니가  날 좋아하는게 아니니까
고백해서 미안해 그냥 잊어줘

이렇게 톡보내고싶어,,,,난찌끄레기라 못하겠지만

4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bM7rlMAfGl6

지금 뭐해? 만나고 싶어

4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EW1xDyUjw5M

지금 뭐해?? 애인이랑 맛있는거 먹고있어?? 맛있게 먹어. 데이트할것같던데

4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pcO2llnV9yo

아니라고 말해줘...우리 다시 볼 수 있다고 말해줘 부탁이야 제발

4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pcO2llnV9yo

밤엔 가끔 울었어 어제도 오늘도 그저께도 계속...그냥 기분이 좋다가 한순간에 그렇게 다운이 되더라 나 너무 힘들어 너 보고 싶은거 참는게 너무 힘들어 이런 내 마음 넌 알까 작년 널 자주 쳐다보지않겠다 다짐하고 그 몇 번 바라보지 않은게 이렇게 후회가 된다 바보같은 짓이 었지 말도 못 걸거 실컷 쳐다보기라도 할 걸

4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m/TvER14oVk

너와의 약속을 끊임없이 잡는다. 그게 내 살아갈 하나의 빛이기에.

4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HxSbemPjp+k

나는 여자인 네가 좋은데 너는 여자인 나를 연애 상대로 생각도 안 해 봤겠지 그게 너무 슬프다 애초에 기회도 없는 사랑이라니 점점 더 좋아지는데 어떡해 나

4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pWNw//0zR1+

답답해 짜증나 마음이 너무 아프다 너랑 같은 반되면 난 정말...

4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6zXK3DgAx0A

인연이란게 있을까 만약 있다면 나의 인연은 그 아이일 것 임이 분명하다. 그저 이름만 아는 누군가의 웃음 한번에 이토록 절절해 질 수 있다는 것, 인연이라는 말로 밖에 설명할 길 없다.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단언컨대 아무것도 없었다. 예컨대 이유는 있으나, 목적없는 파도처럼 끌려갈 뿐이었다. 우리의 인연은 왜 잠시 멀어졌는가 생각하는 동안, 나의 옷차림이 두 어 번 변했다. 그 동안에 비로소 내 나름대로의 해답을 찾아내었다. 우리는 끝내 더 나은 모습으로, 아무 걱정없는 미소를 지으며 만나리라고.

47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6zXK3DgAx0A

그 모든 시련들이 지나 각자의 봄이 왔을 때, 함께 따사로움을 맞으며 벚꽃이나 날씨따위에 대한 소소하고 시덥잖은 이야기를 나눌 것이다.

4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6zXK3DgAx0A

나에게 먼저 봄이 오면 품을 내어줘 너의 겨울을 녹여줄게

4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B69djV/2vhM

음… 당신을 사랑하고 있을지도… 당신이 좋아할만한걸 필사적으로 하려하고 당신이 기쁘면 저도 기뻐요… 당신은 곧 결혼을 할것만 같아… 어쩔수 없죠…식사거르지 말구 너무 찬것만 먹지 말구… 남친과 행복한 나날되길…

4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3a2+LwT33UY

오글거려서 죽어도 못하는 말이지만 네가 아프니까 나는 너무 슬퍼....

4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MYjlTgLgSM

난 너 좋아하는데 왜 난 너랑 하나도 안친할까 진짜 내가 살 엄청 빼고 너한테 고백하면 너가 받아줄까? 근데 난 너 진짜로 좋아. 내가 학원 안 끊고 다니는것도 너때문이고 아무리 힘들어서 다 놓아버리고 싶어도 참는게 너때문이니까. 나 말고 다른 사람은 너 좋아하는거 아무도 모르는데, 어떻게 해야될까. 이번에도 또 포기해야하나.., 너도 내 추억중에 좋았던 추억으로 간직 될까, 어떨까?

4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kvbMT24o/lY

나 너 많이 좋아해

4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7VnwxbzWnFY

네가 내 꿈에 나왔어. 꿈속에서 넌 자는 척 하는 내게 두번이나 입맞추고 혼잣말로 고백을 했어. 꿈이 너무 생생해서 지금도 너무 설레.

4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w8G1TIHmAz+

곧 봐

48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9PaMxzqfEIE

참나 사랑한다

48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nh38hVzfLc

아니 너 게임하고있는거 다 알아 그니까 카톡좀 봐
아님 뭐하는지라도 알려줘 제발 너 못봐서 니 소식이라도 듣고싶어

48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GykhZNCJkTk

내 첫번째부인 너가 해줘

48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oc+xGcPJ29+

내가 널 좋아하는걸 네가 아는이상 우리는 더이상 친구의 형태는 아니야...이거 제대로 알고있어주라

48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u2LT/g9yuY

지금 뭐해?

48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dZVsMtjmZQ

3학년 겨울방학이 얼마 안남았을 때, 겨울방학이 끝나면 곧 졸업이니까 마침 얼마 안남은 빼빼로데이에 선물을 줄 생각이었어. 그런데 11월 초반의 네 생일을 노린 남자애한테 선수를 뺏겨버렸지. 지금 네 남친 말이야. 그래서 사둔 빼빼로 다른 애 줄까 어쩔까 하다가 사실 내가 주기도 뭐했잖아. 솔직히 나는 너와 안친했으니까. 2,3학년 같은 반에 번호까지 2년 내내 앞뒤지만 일 년에 몇 번 인사할까 말까한 사이에 빼빼로를 주는 건 이상하잖아? 하지만 어차피 졸업하고마지막이다 하는 심정으로 네게 빼빼로를 건냈어. 늦은 생일 선물 미안하다고. 사실은 이른 빼빼로였지만 생일선물이면 그나마 덜 이상하겠다 싶어서 그렇게 말했어. 그리고 너는... 예쁘게 웃으며 정말 고맙다고 했어. 인사도 잘 안하는 내 선물을 이상해하지 않고 오히려 내 생일까지 물어봤어. 그래, 나는 이래서 너를 좋아한거지.

48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rBtqff/RtIE

내가 널 좋아하는티 많이 내는데 왜 못알아채는거야 바보가 이뻐가지고 길거리캐스팅당해도 아무나 따라가지마

48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xkb4CqTlaPY

어우 동갑인거같은데 되게 사람끌어들이는 매력있더라 내 친구도 그렇게 생각하던데 다들 그렇게 느낄 거겠지? 끼가 많은걸까? 그런 눈으로 날 바라보고, 웃고, 나를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하면 진짜 너무떨리고 무릎을 조아리고 싶다. 몸매진짜 귀엽고 섹시하게 잘빠졌어 피부가 좀 안좋아도 상관없어 이미 내눈엔 콩깍지씌워진것같고 미치겠어 눈도 못마주치고, 너가 오해할수있는데 내가 다른델 휙 고개돌리느거 눈마주치기 부끄러워서그런거 저번에 내가 준 음료 그게 내 마음임.. ㅋ..

48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xkb4CqTlaPY

난 그 작은 것까지 너무 신경이 쓰이더라고 당연히 너가 나한테 관심도 없을테지만 사실 난 니가 거리에 있진 않을까 싶어서 이 추위에도 한시간씩 거리를 걸어다니다가 들어와 저번에 마주친거, 우연아니야 내가 일부러 너 찾아다닌거야 너가 아는척해주고 웃어주어서 기뻤어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