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2,146 어제 2,325 최대 4,859 전체 669,067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2D가 3D보다 좋다고!! 2D판이 열렸습니다!

최애를 현실로! 인형/피규어판이 열렸다고?!!

퀴어 게시판 목록 총 552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마지막 정리 레스 (19)
  2. 2: 대나무숲 2 레스 (358)
  3. 3: 나의, 우리에 대한 일기 같은 것 레스 (16)
  4. 4: 보고싶을때마다 갱신하는 스레 레스 (294)
  5. 5: 퀴어여서 듣고 어이없었던 말들 올려보자! 레스 (182)
  6. 6: 다이스를 굴려보는것이다(2) 레스 (183)
  7. 7: 좋아하는 사람이 [동성애자/범성애자/무성애자]라고 한다면? 레스 (4)
  8. 8: 무성애자 모여라 레스 (844)
  9. 9: 지금 심정을 노래가사로 표현하기 레스 (232)
  10. 10: 좋아하는 사람의 성소수자 관련 편견을 없애는 방법 레스 (2)
  11. 11: ☆☆☆☆☆퀴어판 잡담 스레☆☆☆☆☆ 레스 (901)
  12. 12: 7년 친구 짝사랑 레스 (17)
  13. 13: 레즈가 질문에 답해주는 스레 레스 (12)
  14. 14: 다니는 고등학교 적어보자 레스 (493)
  15. 15: 짝사랑상대에게 하고 싶은 말 써보자 레스 (595)
  16. 16: dear thou 레스 (9)
  17. 17: 너무싫다 레스 (5)
  18. 18: 네가 너무 좋아 레스 (7)
  19. 19: 체취와 관련된 경험 해봤니? 레스 (11)
  20. 20: 소소하게 애인이랑 하고싶은 것 레스 (17)
  21. 21: 퀴어판 인구조사! 레스 (215)
  22. 22: 좋아하는 동성캐릭터나 유명인을 적고가는 스레!!! 레스 (197)
  23. 23: 헤어지고 난 후 레스 (2)
  24. 24: 짝녀랑 가능성 점쳐주는 스레... 레스 (88)
  25. 25: 고백을 할 거야. 레스 (3)
  26. 26: 그냥 생각날때마다 와서 쓸게 레스 (6)
  27. 27: 다니는 대학 적어보자 레스 (166)
  28. 28: 젠더퀴어/논 바이너리 스레 레스 (21)
  29. 29: 트랜스젠더 차별이 적은 진로는 어디일까? 레스 (14)
  30. 30: 초성으로 전하고 싶은말 적는 스레 레스 (57)
  31. 31: 일반짝사랑중... 고백하는거 어떻게 생각해 레스 (14)
  32. 32: 삼년 짝사랑 이제 포기하려해 레스 (9)
  33. 33: BDSM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레스 (38)
  34. 34: N-1과 1 레스 (2)
  35. 35: 내가 언제나 을인 관계가 너무 힘들다.. 레스 (3)
  36. 36: 설렜던 일화들을 쓰고 갑시당 레스 (212)
  37. 37: 좋아하는 걸 깨달은 순간 레스 (66)
  38. 38: <<<퀴어 용어사전>>> 레스 (116)
  39. 39: 베실베실 레스 (18)
  40. 40: 레스 (2)
  41. 41: 장거리연애 레스 (1)
  42. 42: 좋아하는 사람의 특징을 써보자 레스 (90)
  43. 43: 한국 사람들에게 물어보고 싶어요 레스 (17)
  44. 44: 폴리아모리도 퀴어일까? 레스 (6)
  45. 45: 반 전체에게 커밍아웃 한다 레스 (76)
  46. 46: 전화걸고싶을때마다갱신하는스레 레스 (28)
  47. 47: 너무 현실적인 애인 레스 (2)
  48. 48: 게이더가 팍팍 도는 친구가 있는데 레스 (3)
  49. 49: 졸업식날 고백한 이야기 레스 (19)
  50. 50: 고백 그리고 위로 레스 (2)
( 14395: 13) 짝남/짝녀가 이쪽이 아니라 고민인사람 있어?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7-01-11 19:20
ID :
quJjVELYLIH5s
본문
그럼 내 얘길 해주고 싶어서 ㅎㅎ
참고로 난 1년째 연애중인 여자고, 이전에는 남자만 만났었어.
동성애에 대해 나쁘게 생각하진 않았는데 여자를 만난다는 생각은 한번도 해본 적 없었거든. 근데 신기하게도 내 첫사랑은 지금 내 애인이야. 돌이켜보니 그래.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utxCo0IyCU

>>1 부러워... 난 짝녀가 이 쪽인지도 모르겠고, 만약 짝녀가 이 쪽에 관대하다고해도 고백을 할 용기가 없어ㅠㅠ 짝녀랑 친한 편도 아니고 내가 엄청 예쁜 편이 아니라서 그런지 더 고백할 자신이 없어져... 짝녀 보면 진짜 심장이 두근두근하는데 이렇게 짝사랑만 해야하는게 너무 슬퍼. 오늘 짝녀에게 용기내서 장난치는척하면서 안아봤는데 조금 싫어하는 눈치라서 상처받았어ㅠㅠ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jVELYLIH5s

>>2 음 그렇구나
 난 지금 내 애인이 날 좋아한다고 솔직하게 털어놨을때 싫다기보단 꽤 당황스러웠어, 이런적이 처음이었으니까. 그래서 나도 알게모르게 좀 선을 그었지. 싫다기보단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니까..ㅜㅜ
그래도 최대한 상처주기 싫어서 되게 아무렇지 않은척하고 막 그랬었는데ㅋㅋㅋㅋㅋㅋ그렇게 고백 받고 내 애인은 나한테 연락을 끊자 그랬었어. 어차피 안될거 아니까 자기는 마음정리하겠다고 나한테 그러더라구.. 그러고 밤새 나는 생각했었어. 내가 여태 애인과 했던 말, 내 행동들, 연락들 이런저런 생각을 하니까 돌이켜서 생각해보니까 나도 모르게 애인을 좋아하고있었는데 내 스스로 인지하지 못한거였더라구.. 진짜 반년내내 연락하고 서로 일상에 대해 맨날 다 얘기하고 그랬었거든. 고백받기전 나도 은근 애인한테 좋아하는 티 내고 그랬었는데, 내 애인은 그런 내 행동이 장난인줄 알고있었고, 고백받은 후에 내가 싫어하는줄 알았대. 근데 난 전혀아니였거든.
내가 해주고 싶은 말은, 지금 당장은 짝사랑이라 너무 가슴아프고 힘들겠지만 세심하게 챙겨주고, 짝녀에게 일상이 되어주는건 어떨까.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jVELYLIH5s

만약 내가 그렇게 애인이랑 연락자주하고지내고, 막 일상얘기 시시콜콜하게 다 하고 조그만한 추억들이 없었다면 나는 좋아하는 감정이 안생겼을거같애 ㅜㅜ 커다랗던게 없어지면 많이 허전하지만 다른 큰게 채워져서 괜찮아지는 반면 작고 소소한것들은 진짜 매 순간순간 기억나거든 ㅠㅠㅠㅠ 조금 싫어하는 티 냈다고 상처받지말고 ㅜㅜ 일단은 친해져봤으면 좋겠다! 그리고 나도 예쁜편 아니야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근데 좋아하면 다 예뻐보여 그건 걱정마

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AVob1JE7ySg

이런 스레 고마워 ㅎㅎ.. 힘난다 정말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utxCo0IyCU

>>4 고마워! 레스주 말처럼 용기를 내서 짝녀랑 어색하지 않은 사이가 되도록 노력해야겠어!

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JjVELYLIH5s

>>5 힘난다니 기분 되게좋다 고마워 ㅠㅠ
>>6 웅 일단 친해지는데 신경을 쓰는게 좋겠어! 잘되길 바랄게!!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IuIUD5tL6fY

…뭔가 나와 내 짝녀랑 비슷한 이야기라 레스달아본다....나도 근 1년들어 급 이러저러 이야기 엄청 하는 녀석, 있는데… 근 5개월정도는 거의 매일매일 일상보고급으로 연락하고… 눈치가 빨라서 알아챈것같기도한데…
어디 가려고하면 같이 갈래?그러고 같이 여행가자는말도 하고 근래 4~5개월들어서 거의 일주일에 두세번은 만나고 하지만 연애할 생각이 없어 라던가 난 네 *(때마다 바뀜)에 관심이 없어 같은 소리를 하는걸보면 철벽을 치는거같기도 하고 속상해서 미쳐버리겠다.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Zu10Cttzwk

>>8 헐 내가 그랬었는데..?
그냥ㅋㅋㅋㅋㅋ좋아하는거 들키기싫기도하고..
뭔가 나만 좋아하는 느낌이라 싫어서 난 연애할마음없다, 혼자가좋다 이랬었어 ㅜㅜ 위에 보면 알겠듯이 그래도 결국 나는 만나서 잘사랑하구있어

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bDUz0rWlvSg

>>9 .....진짜? 정말? 뭔가 굉장히 마음이 울렁이는 느낌이다…
그 애도 너레더같은 상태인거면 정말 세상에 바랄게 없을듯 ㅠㅠㅠㅠ
그래도 뭔가 쳐다볼만한 희망이 좀더 가까워진 느낌이야..! 고마워, 이런 스레 그리고 답레스!!!

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bDUz0rWlvSg

( >>8이야)

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w10fr6jbv8o

>>10 고맙긴 !!
내 애인이 우리 한창 연락할때 은근 나때문에 맘고생했다그래서ㅠㅠ
나같은 사람도 잇다고 말해주고싶었어ㅋㅋㅋㅋㅋ
잘되길 바랄게!!

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6Ml+y5UrnI

심리 쪽으로 보자면 이성애자들도 뭔가 그 잭팟이 있는데 그걸 저격해주면 맘이 조금씩 움직일꺼야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