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901 어제 2,416 최대 3,968 전체 507,263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서버를 더 좋은 곳으로 옮겼습니다!★

사이트 내부에 에러가 생겼을 수도 있으니 이상한 부분이 보인다면 애매하다 느껴져도 적극적으로 신고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퀴어 게시판 목록 총 474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포비아들 개논리에 반박할때 있잖아 이건 어떻게 대처해야해 레스 (18)
  2. 2: 혼자 앓는 선생님 짝사랑일기 레스 (5)
  3. 3: 여기서 이런얘기하긴뭐한데 레스 (2)
  4. 4: 다이스를 굴려보는것이다. 레스 (847)
  5. 5: 우리 자신의 성 정체성을 정의할 수 없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자! 레스 (132)
  6. 6: 대나무숲 2 레스 (74)
  7. 7: 내 성향을 뭐라고 해아 할지 궁금해서 물어보러옴.. 레스 (6)
  8. 8: 좋아하는 사람의 특징을 써보자 레스 (56)
  9. 9: 보고싶을때마다 갱신하는 스레 레스 (75)
  10. 10: 지금 심정을 노래가사로 표현하기 레스 (174)
  11. 11: 퀴어여서 듣고 어이없었던 말들 올려보자! 레스 (142)
  12. 12: 좋아하는 사람에게 듣고싶은/불러주고싶은 노래 적는스레 레스 (31)
  13. 13: 좋아하는 동성캐릭터나 유명인을 적고가는 스레!!! 레스 (173)
  14. 14: ☆☆☆☆☆퀴어판 잡담 스레☆☆☆☆☆ 레스 (736)
  15. 15: <<<퀴어 용어사전>>> 레스 (93)
  16. 16: 설렜던 일화들을 쓰고 갑시당 레스 (185)
  17. 17: 전까지만 해도 내가 좀 싫어 했던 애가 짝녀됨 레스 (10)
  18. 18: 짝남 숨쉰다 귀여워ㅠ 레스 (152)
  19. 19: 여자랑 있을때가 편해 남자랑 있을때가 편해? 레스 (89)
  20. 20: 걔네는 못보겠지만 포비아들에게 한마디씩하자 레스 (109)
  21. 21: 다니는 고등학교 적어보자 레스 (411)
  22. 22: 잘생기고 똑똑한데 인성까지 올바른 남자는 게이일 확률이 높단 말 레스 (5)
  23. 23: 좋아하는 사람 생일 적어보기 레스 (203)
  24. 24: 성별과 짝님/애인님과의 나이차이! 레스 (11)
  25. 25: 애인님 앓이스레! 레스 (46)
  26. 26: 성정체성은 선천적인거 맞아? 레스 (15)
  27. 27: 말할 사람이 없어서 혼잣말하는 스레 레스 (11)
  28. 28: 무성애자 모여라 레스 (723)
  29. 29: 레스 (2)
  30. 30: tg에 대해서 어떻게생각해?? 레스 (6)
  31. 31: 젠더 관련해서 궁금한 게 있어 레스 (2)
  32. 32: 가벼운 스레 레스 (4)
  33. 33: 88 레스 (139)
  34. 34: 꾸준히 올라오는 스레일거같긴한데, 내가 퀴어가 맞을까 고민돼 레스 (17)
  35. 35: 커밍아웃 경험담 풀어보고가자 레스 (5)
  36. 36: 퀴어동아리 가입해본 적 있는사람? 레스 (2)
  37. 37: 얼굴이 못생겨서 고민인 친구들 여기에 적어보자! 레스 (8)
  38. 38: 여기 범성애자는 없나? 레스 (39)
  39. 39: 친구를 좋아해 레스 (13)
  40. 40: 다니는 대학 적어보자 레스 (143)
  41. 41: 다들 애인 어떻게 사겨??ㅠㅠ 레스 (2)
  42. 42: 그냥 짝남 관찰일기 레스 (132)
  43. 43: 짝사랑상대에게 하고 싶은 말 써보자 레스 (380)
  44. 44: 짝남/짝녀가 이쪽이 아니라 고민인사람 있어? 레스 (12)
  45. 45: 모두에게 응원 한마디씩 적어보자 레스 (2)
  46. 46: 남사친 여사친문제 어떻게해 다들? 레스 (6)
  47. 현재: 첫 연애 레스 (18)
  48. 48: 사귀다가 헤어진 사람들 레스 (6)
  49. 49: 해달앓이하는 스레 ㅠ 레스 (15)
  50. 50: 리보니 연애일기 레스 (96)
( 14125: 18) 첫 연애
1
별명 :
★WP2UFgXGPI
작성시간 :
17-01-05 02:33
ID :
qu3QK5H52WkCc
본문
안녕 나는 지금 고2로 올라가는 남자고, 첫 연애를 가끔은 너무 밉지만 정말정말 사랑스러운 짝남이랑 하는 중이야. 연애가 처음이라 하나하나 서툴지만 진심으로 대하고 있는데 요즘은 약간 서운할 일이 많아서 속상해하는 중이고. 그냥 내 얘기 일기 쓰듯이 써보고 싶어서 왔어:)
2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3QK5H52WkCc

일단 우리가 만난지는 오늘로 100일 중반대를 지나가는 중이야! 굉장히 곡절도 많고 화내기도 많이 화나고 속상하기도 많이 속상했지만 진심으로 사랑하고 서로한테 의지하면서 학교생활을 하고있어:)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asmT247P2g

서로가 서로를 이해해 주면서 잘 지내시길 바래요 그 사랑 놓치지 마시구요 마음대로 안되는게 사랑이고
하루하루가 설레는게 사랑입니다 ㅎㅎ

4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WT/OVP78YSU

>>3 앗 정말 고마워요 ㅠㅠ 응원해주셔서
음 일단 이야기를 어디서 시작해야 할진 잘 모르겠지만 우리 연애는 굉장히 어둡고 깊게 처음부터 시작한것 같다

5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WT/OVP78YSU

그러니까 처음 만난건 8월달 여름방학 마지막 날이었어. 우리학교가 기숙학교라서 여름방학에도 학생을 가둬놓고 공부...시키거든 그치만 방학보충이 끝나는 그 마지막 밤은 벌점도 없고 맘대로 방이동하고 노는 날로 지정되어있어!! 그 때 처음으로 남친님을 만났지

6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WT/OVP78YSU

그니까 기숙사에서 마지막 밤을 불태우려고 열심히 놀던 차에 방을 막 돌아다녔는데 딱 남친이 있는거야 근데 그때 남친이 무슨 약간 상황극 하듯이 다른 남자애한테 너는 더이상 내 여친이 아니다 이런식으로 얘기를 하면서 다른 남자를 찾겠다는거야
그때까지는 대체 뭔 일이 일어날지 1도 모르고 있었다

7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WT/OVP78YSU

그 상황 보면서 웃겨서 웃고 있었는데 갑자기 내 두손을 잡고 눕히더니 입맞춤을 하려고 하는거야
너무 당황해서 벗어나려는 시도도 못하고 입맞춤 당해버렸어... 그때까지는 나도 걔한테 별 감정이 없었어서 (얼굴조차 몰랐거든) 너무 당황해서 어버버 하다가 그냥 별거 아닌듯이 그날 새벽까지 다른 친구들과 놀았던것 같다 여튼 그날은 굉장히 충격적이었어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T57xd3oC5Yc

으와악 흥미진진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m5C8zEJ5ZGI

응 다음 주작

10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7S63iWHVwsQ

늦게 와서 미안합니다! 이번 주말은 남친이 논문 쓰는거 도와주느라 정신없었어 :) 얘기를 계속 이어나가고 싶은데 어떤 이야기를 먼저 풀어야 할지 모르겠네.. 일단 첫만남 그 이후 얘기부터 할게

11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7S63iWHVwsQ

그러니까 남친이랑은 결국 그날 이후로 페메로 말을 텄어! 그리고 남자친구는 그 이후로 내 방으로 자주 찾아왔고 그래서 학교 얘기들이랑 집안 얘기들을 막 하게 된것 같아. 남자친구도 그렇고 나도 그렇고 그렇게 막 화목한 집에서 자란 것도 아니고, 되게 곡절이 많은 집안이라 서로 얘기할게 많더라구. 그런 집안 이야기는 평소엔 굉장히 숨기거나 말 안하려고 하는 편이었는데, 먼저 다가와서 그런 이야기를 해줬고 왠지 걔라면 얘기할 수 있을것 같았어. 우리는 서로가 좋아하는 색깔도, 음식도 알기 전에 서로의 집안 사정에 대해 알고, 서로를 위로해 주면서 기숙사의 깊은 밤을 나누었던것 같다.

12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7S63iWHVwsQ

그렇게 감정을 나누다가, 언제나처럼 페메로 얘기를 하고 있었던것만 같다. 그런데 동생이 8시가 넘었는데도 집에 돌아오지 않더라구. 동생이 걱정되서 나가서 동생 찾으러 한 한시간동안 걸어다닌 것 같다. 남친한테 그걸 말했는데 왜 그걸 네가 찾냐고, 부모님은 관심도 없냐고, 대신 화내주더라구. 찾으러 걸어 다닐때, 통화 해주면서 내가 불안해하면 달래 주고, 동생이 있을만한 장소들도 얘기해 주고 하면서 날 많이 도와줬어. 못 찾고 집에 돌아갔는데 동생이 집에 있더라구. 정말 화나서 반 죽을때까지 패려고 했는데, 친구가 말려줬어. 결국 동생이랑은 말로 잘 타일렀고, 그날 밤늦게까지 통화하면서 나를 위로해줬어. 그때 참 좋은 사람이라고 느낀 것 같다.

13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7S63iWHVwsQ

또, 남자친구는 굉장히 똑똑해서...! 책을 굉장히 많이 읽고 좋아해! 그런 똑똑한 모습을 보고 반했다. 물론 가끔씩 내 무지를 가지고 놀릴땐 정말 너무하다고 느끼지만... 나도 항상 남친이랑 그런것들을 공유하려고 책을 많이 읽는 편이야!

14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7S63iWHVwsQ

오늘은 여기까지 :) 방학에도 학교에서 과제를 많이 내주네...ㅠㅠㅠ 아마 다음주 주말에야 다시 썰 풀수 있을것 같다. 계속뚝뚝 끊기는 느낌이라 미안합니다 :(

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GPDQItRJHSc

ㄱㅅ

16
별명 :
★WP2UFgXGPI
기능 :
작성일 :
ID :
quZud7tbj/4K2

남친 코 주무신다 그래서 남친 몰래 남친 노트북으로 쓰는중 크크
 원래 내 성격이 조금 내향적이라, 안에 쌓아두는 성격이야. 감정이 쌓이면 혼자 지내면서 감정을 쓰레기통에 버리는 그런 시간이 필요한데, 요즉힘든 일도 많고 그동안 감정이 쌓여서 남자친구한테 잠깐 정리할 시간을 달라고 했더니 남자친구가 자기때문이냐면서 계속 물어봤다. 솔직히 남친한테 쌓인게 절반쯤은 되지만 그래도 항상 화 안내려고 하는 편이야! 그래서 결국 오늘은 솔직히 말해주고 화해했어. 서로 감정 상할뻔 했는데 다행히 대화로 잘 풀었고. 남친도 항상 서운한 점 말해줄 때마다 노력해줘서 좋아:)

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nE7dUB8e9cs

오래가길 바래 스레주ㅎㅎ!! 나랑 나이도 같고 그래서 더 응원해주고 싶다 이쁘게 연애해ㅎㅎ

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utxCo0IyCU

>>17 나도 스레주랑 같은 나이인데!! 우와~ 내 나이랑 똑같아서 더 친근한 것 같아^^
 스레주, 남친이랑 이쁜 연애하는 것 같아서 흐뭇하네ㅎㅎㅎ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