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991 어제 2,222 최대 4,859 전체 659,714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2D가 3D보다 좋다고!! 2D판이 열렸습니다!

최애를 현실로! 인형/피규어판이 열렸다고?!!

퀴어 게시판 목록 총 545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대나무숲 2 레스 (335)
  2. 2: 좋아하는 동성캐릭터나 유명인을 적고가는 스레!!! 레스 (195)
  3. 3: 무성애자 모여라 레스 (839)
  4. 4: 소소하게 애인이랑 하고싶은 것 레스 (15)
  5. 5: 짝녀랑 가능성 점쳐주는 스레... 레스 (88)
  6. 6: 보고싶을때마다 갱신하는 스레 레스 (277)
  7. 7: 고백을 할 거야. 레스 (3)
  8. 8: 다이스를 굴려보는것이다(2) 레스 (158)
  9. 9: 나의, 우리에 대한 일기 같은 것 레스 (11)
  10. 10: 그냥 생각날때마다 와서 쓸게 레스 (6)
  11. 11: dear thou 레스 (6)
  12. 12: 다니는 대학 적어보자 레스 (166)
  13. 13: 젠더퀴어/논 바이너리 스레 레스 (21)
  14. 14: 트랜스젠더 차별이 적은 진로는 어디일까? 레스 (14)
  15. 15: 초성으로 전하고 싶은말 적는 스레 레스 (57)
  16. 16: 짝사랑상대에게 하고 싶은 말 써보자 레스 (589)
  17. 17: 일반짝사랑중... 고백하는거 어떻게 생각해 레스 (14)
  18. 18: 레즈가 질문에 답해주는 스레 레스 (10)
  19. 19: 퀴어여서 듣고 어이없었던 말들 올려보자! 레스 (177)
  20. 20: ☆☆☆☆☆퀴어판 잡담 스레☆☆☆☆☆ 레스 (894)
  21. 21: 삼년 짝사랑 이제 포기하려해 레스 (9)
  22. 22: BDSM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레스 (38)
  23. 23: N-1과 1 레스 (2)
  24. 24: 내가 언제나 을인 관계가 너무 힘들다.. 레스 (3)
  25. 25: 설렜던 일화들을 쓰고 갑시당 레스 (212)
  26. 26: 좋아하는 걸 깨달은 순간 레스 (66)
  27. 27: <<<퀴어 용어사전>>> 레스 (116)
  28. 28: 베실베실 레스 (18)
  29. 29: 레스 (2)
  30. 30: 장거리연애 레스 (1)
  31. 31: 좋아하는 사람의 특징을 써보자 레스 (90)
  32. 32: 한국 사람들에게 물어보고 싶어요 레스 (17)
  33. 33: 폴리아모리도 퀴어일까? 레스 (6)
  34. 34: 다니는 고등학교 적어보자 레스 (490)
  35. 35: 반 전체에게 커밍아웃 한다 레스 (76)
  36. 36: 전화걸고싶을때마다갱신하는스레 레스 (28)
  37. 37: 너무 현실적인 애인 레스 (2)
  38. 38: 게이더가 팍팍 도는 친구가 있는데 레스 (3)
  39. 39: 졸업식날 고백한 이야기 레스 (19)
  40. 40: 고백 그리고 위로 레스 (2)
  41. 41: 나 마음 곱게 접을거야 레스 (5)
  42. 42: 오늘 헤어졌어요~ 우리 헤어졌어요~ 내 맘 알것 같다면~ 옆에서 같이 울어줘요~ 레스 (44)
  43. 43: 퀴어판 인구조사! 레스 (214)
  44. 44: 내ㅐ가 너무 수레기같다 레스 (79)
  45. 45: 이반 클럽 갔다온 사람들의 후기를 듣고싶다...!!!! 레스 (2)
  46. 46: 지금 심정을 노래가사로 표현하기 레스 (230)
  47. 47: 외국인학교 다니거나 해외파들 레스 (6)
  48. 48: 다니는 중학교 적어보자 레스 (50)
  49. 49: 그 아이와 함께하게된 입시준비 레스 (10)
  50. 50: 다들 퀴어커뮤 어디 자주 이용해? 레스 (3)
( 13459: 15) 성정체성은 선천적인거 맞아?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12-24 12:53
ID :
qubx3OSVScKGo
본문
나는 적어도 대여섯 살부터 성정체성 확립된 것 같은데
성정체성은 선천적인 것이 맞는걸까?
선천적이라고 하는데 근거는 없는 것 같고
마치 다중우주론처럼 증거는 없는 가설인거야?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r+TAEOzOtI

선천적인지 후천적인지 확실하지 않대.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WWn+eelEi0I

ㅇㅇ 어떤 학설에서는 영아에게는 성정체성이라는 게 아예 존재하지 않고 후천적으로 성립되는 거라고 말해.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3PuD9p9GP22

복합적인 이유가 있다고 하는데, 아직 불확실해. 다만 후천적이라고 생각하면 합리적인 이유를 찾기가 더 힘들어서 선천적이라는 설이 정설처럼 여겨지고 있지.
나는 99% 정도 선천성이라고 생각해. 사실 난 '동성애'나 '이성애'라는 지향성은 존재하지 않는다고 보거든. 자기 성별과 무관하게, 일종의 남성성이나 여성성 같은 것에 끌린다는 가설을 지지하고 있어. 젠더퀴어 쪽을 팔수록 그렇게 생각되더라구...
내 경우는 정체성이 자라나면서 천천히 확립되거나, 정체성 자체가 나중에 스왑되는 부분까지 타고난 정체성(스펙트럼) 안에 속해 있다고 생각해. 95% 정도 여자를 좋아하고, 5% 정도 남자를 좋아하는 경우도 충분히 있을 수 있다고 보고.
이것도 가설일 뿐이지... 사람의 능력으로 그럴싸한 연구 결과가 나온다고 해서 100% 믿을 수 있는 것도 아닌 만큼 아직 뭐라고 딱 단정지을 수 있는 부분은 아닌 것 같아.

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MkZ2jK9UdSU

나는 선천적으로 어떤 성향을 가지고 태어난 다음에 후천적으로 그게 확립되는 거라고 생각해. 그래서 처음에는 자각하지 못하다가 나중에 나이를 먹어가면서 뒤늦게 알게되는 경우가 있는 게 아닐까... 뭐, 어디까지나 내 생각이지만.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r35a4f/CjUo

난 선천적인 게 7, 후천적인 게 3이라고 생각하고 있어!

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k+PjV7km4PM

확실하게 선천적이라고 생각하긴하는데 요즘 좀 헷갈려.. 여자가 인형갖고놀고 남자 로봇갖고놀고 이런것도 부모나 사회에 의해 형성된거자나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v0uhdIuMsc

개인차! 태어날 때부터 남성인데 여성스럽거나 여성인데 남성스러운 기질을 가지고 태어날 수 있는데 그런 사람들이 무조건 G나 L은 아니기도 하지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rMdNIV6Oq+k

호르몬적문제라면 호르몬이 제대로 발현하기 이전시기에는 좋아하는대상이 없다고 해도 후천이라고 할수 없는거 아닐까 그건 타고나는거니까.  그리고 후천이라해도 그건 이성애도 마찬가지인데 꼭 이성애 빼놓고 말하는 거 때문에 후천적이라고 보는 논의가 축소되는거같아  내 생각엔 이성애가 가장 후천적영향을 많이 받는 정체성같은데

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ELmupLmbKLE

난 후천적인거같음 여잔데 어릴때 칼 로봇갖고놀고 치마입는걸 죽기보다싫어했어ㅋㅋㅋ 남자가되고싶고 부럽고 그랬는데, 지금은 내가 여자인걸 인정하고 나쁘지않아

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ZWDlLvepm8A

난 선천적6 후천적 4. 겉으로 꾸미는건 가능하다만 내면까진 바꿀 수 없는 것 같아.

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nIE6bOEjW4w

후천적인 게 크다고 본다 배경이나 상황이, 알맞게 사람을 납득할 수 있도록 바꾸어 놓는 것 같아

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4llsOgfbvAI

위키 같은 곳들 찾아보면,
생물학적으로 선천적이라는 증거들은 있는데 (물론 성소수자라고 무조건 그렇게 생물학적인 요인을 갖춘건 아니지만)
후천적이라는 증거는 확실한 상관관계로 밝혀진게 없대.

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eEZxOAqeyY2

나는 선천적인게 100%는 아니지만 비중이 높다고 생각해. 후천적인 이유야 사람마다 케이스가 다르니까 어떻다 말은 못해도 자기 정체성을 모르다가 환경이나 지식으로 인해 알아가서 후천적으로 발현됐다 하는 느낌이랄까.. 내 주관은 그래. 보통 소수자면 부정당하는게 일반적인 반응이니까 말이야. 나같은 경우도 후천적으로 발현됐다고 볼 만큼 큰 일이 있기도 했는데 그걸 떠나서 선천적으로 확립이 됐던 것 같아.

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quy+aFUASk3Gg

>>14 나도 이 의견에 완전 공감해!!!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