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093 어제 2,980 최대 10,129 전체 1,045,179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오컬트판 규칙>/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여름방학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오컬트 게시판 목록 총 326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죄다 타로 밖에 없네 하루에 단 한명 질문 대답해 줄게 레스 (76)
  2. 2: 니들이 원하는 사랑의 주술 (주의! 집착을 불러오는 주술임!) 레스 (41)
  3. 현재: ####오컬트판 질문스레#### 레스 (198)
  4. 4: 예전에 하루를 반복하는 주술 레스 (37)
  5. 5: 주술에 썻던 도구는 버려도 되나? 레스 (12)
  6. 6: 하루를 반복하는 주술 괜찮을까? 레스 (4)
  7. 7: 맞춤 주술을 걸어줄게. 레스 (118)
  8. 8: 마법서에 대한 토론입니다. 신, 영, 악마, 천사의 존재를 인정하시는 분만 참여해주세요. 레스 (8)
  9. 9: 위치크래프트&위카 스레! 레스 (22)
  10. 10: 왜나한텐오컬트가안일어날까? 레스 (4)
  11. 11: 미안하고 엄청 미안한 너는 너가 마음에 들어?스레 레스 (72)
  12. 12: 저주스러운 사람들이 생겼어 레스 (24)
  13. 13: 엄청나게 소름돋는 꿈을 꾸웠는데 해몽가는한 사람 있어? 레스 (5)
  14. 14: 쉽고 빠르게 하는 주술/마법과 결과 레스 (34)
  15. 15: (점봐주기 통합)아무나 물어보고 아무나 점 봐주는 스레 레스 (352)
  16. 16: 음력으로 보는, 꿈을 꾼 날짜에 따른 꿈의 의미. 레스 (18)
  17. 17: 내가 원하는 세계로 가는 방법 레스 (4)
  18. 18: Joy of Satan이 저지른 병크들을 말해보는 스레 레스 (26)
  19. 19: 너희들 고(蠱)라는거 알아? 레스 (51)
  20. 20: 룬스톤 쓰는 사람 있어? 레스 (1)
  21. 21: 무당에 대한 게시글 레스 (22)
  22. 22: 심령공격 피해자가 남긴 기록에 대해 이야기 해보자 레스 (14)
  23. 23: 손금 봐줄게 ※손 사진 찍어서 올려야함※ 레스 (10)
  24. 24: 나만의 부적을 손수 만들자. [실용적 오컬트 1] LUX 레스 (87)
  25. 25: 지금 할수있는 오컬트나 주술 알려주세요! 레스 (7)
  26. 26: 오컬트판 레스 추천 레스 (3)
  27. 27: 악마와의 계약 레스 (3)
  28. 28: 전역한 군인이 타로 봐주는 스레! 레스 (530)
  29. 29: 그렇게듣고 싶어하는 소환 이야기를 풀어주지 레스 (84)
  30. 30: 캔들매직(양초마법)을 직접 해보자. 레스 (13)
  31. 31: 귀신이 보이는 법과 귀신 보이는 분 레스 (8)
  32. 32: ★☆★오컬트판 잡담스레★☆★ 레스 (187)
  33. 33: 사이킥 리딩 가능한 사람 있어? 레스 (16)
  34. 34: 언젠가 너희들이 죽는 나이를 점쳐주마 레스 (295)
  35. 35: 정말사랑하는얘가있어 레스 (2)
  36. 36: 미안한데 행운주술 어디서 본거같은데 못찾겠다 레스 (3)
  37. 37: 꿈 속에서 보는 남자애 레스 (27)
  38. 38: 지금 생각나는 데.. 슬슬 무당 커뮤니티 같은거 나올 때 아냐? 레스 (16)
  39. 39: 마법오일같은거 레시피 번역+올리는 스레 레스 (58)
  40. 40: 영문이 뭔지 아는 사람? 레스 (6)
  41. 41: 나도 타로스레 한번 새워볼게! 레스 (153)
  42. 42: 충동적으로 세워버린 타로 스레 레스 (138)
  43. 43: 야매 타로집 레스 (103)
  44. 44: 트럼프점 봐줄게 레스 (353)
  45. 45: 방학식기념으로 이틀에 한번씩 타로봐주는 스레 레스 (58)
  46. 46: 한번쯤 해보고 싶었어,타로스레! 레스 (143)
  47. 47: 정확도는 예측 못하지만 초보 타로점 봐줄게! 레스 (316)
  48. 48: 현재 6년차 주술사다. 질문 받는다 레스 (823)
  49. 49: 오컬트 지식스레 레스 (7)
  50. 50: 오컬트와 동성애 레스 (16)
( 1479: 198) ####오컬트판 질문스레####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10-11 20:01
ID :
ocZ3tQv79JWvI
본문
오컬트 관련 질문은 이 스레에 하자
아는 레더가 있으면 앵커 걸어서 알려줄 거야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hOI27ABtOc

갱신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NIgyoiu0pA

ㄱㅅ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xK+nCFc5EUU

잡담판에서 헤매다 넘어왔어 헤헷 축제 때 무당흉내 내면서 어설프게 점봐주려고 했는데 우리 후배가 무당흉내 내면 안 좋다고 해서ㅠㅠ 어떻게 생각해?

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84vWDfI4EEY

>>4 무당흉내 제대로 내면 안좋습니다.

무당은 일종의 강령술사로 무당의 옷의 모양과 색 그리고 도구들은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무당의 활동은 강령술의 일종일 경우도 있으며 내림굿이 아닌이상(즉, 강령식이 아닌이상) 실제로 강령될 가능성은 낮으나 만약 그중 영감이 뛰어난 사람이 있을경우 강령은 귀신마음대로이므로 어찌될지 알 수가 없습니다.

물론 이것이 상관없으실 경우 따라해도 좋습니다.

다만 점의 경우 사주팔자나 관상, 점성술 등의 책은 시중에도 있으니 어설프게 따라하시기 보다는 그냥 그중 가장 쉬운 사주팔자를 배우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사주와 팔자는 생년월일과 이름으로 보는 점입니다.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DkWaxLLffpg

원석도 여기서 질문해도 되는건가...!!
일단 질문해볼게
염소자리 여잔데
문스톤이 너무 맘에들어서 사려고해
나한테 안맞는 원석은 아니겠지??
그리고 외모가 예뻐지는데 효과가있다는 원석은 없을까...??

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yVxkY65mJs

아는 사람이 지금 집에서 한 시간째 계속 휘파람 소리가 난대. 많이 무서워하고 방 밖에서 못 나가고 있다는데, 어떡하면 될까?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bYSJWTOm0s

>>7 일단 경찰에 신고를 해야하지 않을까...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yVxkY65mJs

>>8 아 이거 설마 누가 들어와 있다거나.........는 아니겠지
그게 더 무서운데

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bYSJWTOm0s

전생에 받은 저주를 푸는 법 아는 사람? 어떤 저주인지 사실 저주인지 아닌지도 확실하지 않아. 일단 전세술?이라고 하나보더라.

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Cxli/Ihx1M

매일매일 자기 종교? 관련으로 기도하는것도 오컬트적으로 수련이 될까? 기도하면서 쓰는 도구에 힘을 불어넣고싶은데... 혹시 잘못되거나 그러진 않을까?

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jYdwm1RLtY

>>11
옹 오컬트적 수련 됨. 뭐..기초수련 보면 비슷한걸. 힘을 불어넣는다고 생각하지말고 일단 정화부터 한다고 생각하고.
개인적으로는 시각화 훈련부터 차근차근 해보는걸 추천하고 싶음.

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jYdwm1RLtY

>>4
보이는 척 하면 반대쪽에서도 본다는 말이 있기도 하니까 어설픈 흉내는 좋지 않다고 봐.

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cQuiJw9U

>>12 시각화 훈련이 정확히 어떤걸 말하는거야? 영을 본다기보다는 기운을 보는 그런건가?

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eDBGwjupug

상상을 실제로 보이게 만드는 자기최면법이 있어. 강한 자기암시와 감각교란으로 일어나는 일종의 정신분열증인데 혹시 그거 말하는거야?

그리고 종교수련말인데 나는 강령술쪽이라 잘 모르겠지만 아마 영감이 없으면 종교쪽에서 힘쓰는건 포기하는게 좋아. 나도 종교계긴 한데 이쪽은 거의 재능빨이랄까? 태어날때부터 영감을 가진 사람들이 많아. 물론 노력하면 영적 세계에 발 걸칠수는 있을지도 모르지만.. 종교라는게 가르침을 따른다는 뜻이거든? 그래서 그 영감으로 신을 따라야 할거야 아마. 스팩타클한 삶을 살게될지도 몰라. 처음엔 즐겁겠지만 죽을때까지 그러면 어떨까? 하고 생각하고 행동하길 바라.

1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eDBGwjupug

시각화 훈련은 잘 모르겠고 영감을 시각적으로 보는 사람들이 있단 이야기는 들었어. 나같은 경우에도 몇년에 한번 그런일을 겪기도 하는데 그게 훈련으로 되는거였어?

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uIPBc78uXo

혹시 명상 꾸준히 해본 사람 있어?? 나름 수련 계속하는데 어느날부터 몰입감이랄지 수련에 집중이 안되고있어ㅠ 명상에도 슬럼프 같은게 있는걸까?

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6kN8yGcSCs

>>14
아 시각화 훈련에 대해서 설명을 내가 안해줬구나.. 먄. 오컬트쪽 수련의 기초 중 기초라고 생각하면 되는거야.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본인이 생각한 것이 현실처럼 머릿속에 강렬하게 떠오를 수 있도록 훈련하는거라고 보면 됨.

조용한 장소에 눈을 감고 누워서 심호흡을 하면서 몸 전체를 이완시켜. (이때 가끔 너무 이완되면 잠드니까 그거 주의..)
몸이 편안해지면 눈을 감은 상태로 하얀 백지위에 까만색 동그라미를 떠올려봐.
=> 이게 익숙해졌을때쯤.. 그러니까 한 일주일정도 연습해보고 난 다음에는 동그라미의 색깔을 바꿔봐.
(5-10분 사이로 훈련하면 될거야.)

나중에는 색깔을 바꾸고, 굴리고, 여러개를 동시에 떠올리거나 하는 식으로 계속해서 훈련하는거야.
조급해하지말고 천천히, 적어도 한달간은 하루에 한번-두번 정도 한다고 생각하면 됨.


이게 잘 되면 데이나 여신 훈련쪽으로 넘어가서 계속 수련하면 되고..

http://dreamwalker.ncity.net/pimangboard/read.php?code=pds&uid=81&page=60&search_type=&search_value=
이 글 참조하면 좋을거얌. 첫 한달 하라고 되어있는게 서양 오컬트 수련의 기초거든.

1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R2ruXEQFR6

가위에 자주 눌리는데 해결할 방법은 없을까?
중학교때 즈음부터 가위에 눌리기 시작했어 거의 몇달 간격으로 며칠동안 눌리다 안 눌리다 했고
처음엔 그냥 잘때 압력? 같은게 느껴지는 정도였는데 작년즈음엔 아예 목을 조르는거 같아서 무시하고 잘 수가 없어
예전에야 그냥 낮에 자고 밤에는 깨어있었는데 그렇게 사니까 성적도 곤두박질치고 인간관계도 파탄나더라 이젠 완전히 수면패턴이 꼬여버렸어

2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R2ruXEQFR6

너무 괴로워서 올해는 학교를 쉬고 있는데 그 뒤로는 가위에 거의 눌린적이 없어
하지만 내년에 다시 학교에 가면 또 가위에 눌릴거 같아서 걱정이야 수면패턴을 바로 잡으려고 해도 가위에 눌리면 소용이 없어
눌리지 않는 지금도 일찍 자려고 하면 가라앉는 의식을 잡념이 붙들고 끌어올려서 오히려 잠이 깨버려 가위에 눌리면 아마 난 정상적인 생활을 못할거야
자퇴하는 방법도 있지만 솔직히 난 엄청 소심하고 빈말로라도 남에게 호감을 주진 못해 그렇다고 재능이 있어서 그걸로 먹고살 수 있지도 않으니 어떻게든 졸업장이 필요해
부탁이야 더이상 가위에 눌리지 않는 방법은 없을까?

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L5FD52jRvE

>>19-20
레스주에게 효과가 있기를 바랄게.

포스트잇에 스킨을 뿌리거나 묻힌 다음, 그것을 잘 때 베개밑에 붙이고 자 봐. (베개 안에 넣어도 돼)

가위 자주 눌리는 사람에게 효과적인 주술이래서 가져와봤어. 그 확률을 낮춰준다더라.

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R2ruXEQFR6

>>21 고마워! 스킨...이라는건 토너도 괜찮은걸까? 난 보통 스킨대신 토너만 쓰거든

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d6LUmka+M

레노먼드랑 오라클카드. 이 둘이 뭔지 자세히 설명해줄 수 있어?

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9VhAi3GqME

한 나라에서 제물(그것도 어마어마한 양의)을 쓰면서 굿을 하는데 그 나라에 있는 하다못해 그 굿이 실행되고 있는 지역에 있는 무당들은 낌새같은 거 못 알아차려? 아 지금 어마어마한 굿(?)이 행해지고 있구나 같은거 말이야

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Ew96VymdoA

>>23
오라클은 타로랑은 다르게 명상이라던가 접신이라고 표현하긴 좀 그렇고; 영적 세계와의 교류?라고 해야 하나;
그런쪽으로 특화해서 만든 것으로 알고 있어.
타로카드가 상징의 체계를 통해서 문제를 살펴보는 거라면
오라클이나 레노먼드는 신탁을 받는 매개체 같은 거라고 보면 될거야.

으으으 근데 나도 이 두개는 정확하게 공부한게 아니라 걍 이렇다고만 알고 있어서;
혹시라도 잘못된거라면 지적해주라 ㅠㅠ

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Ew96VymdoA

>>19
스트레스로 인한 수면장애 문제일수도 있어! 일단은 수면클리닉에 가보는걸 추천해주고 싶어.
오컬트적인 해결법은 그 다음에 찾아도 될 것 같아. (이미 다녀온 이후라면 미안..)
나도 맨날 가위 눌리던 시절이 있었는데 잠자리 바꿔서 해결 본 적이 있어.
그때 환상이나 환청까지 동반되던 시절이라.. 진짜 괴로웠는데 그렇게 간단히 해결되서 좀 허탈하긴했지만 그런것부터 하나씩 해보는게 좋을거 같아서...

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mHabVQqD5bM

혹시 정화수를 구할만한 데가 없을까?? 아니면 그냥 물을 끓여서 사용해도 되나?

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VVd8QFhYxPg

전생을 볼 수 있는 방법 중에 아카식 레코드말고 또  뭐가 있을까.

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X9KkRjK6

N모 카페에서 애완요괴란걸 봤는데 이게 아무래도 옛날 사령 비슷하게 주작한것같아... 신빙성이 있는거야?

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8FALV6XkkQI

사람의 믿음이란건 강한힘이 되는거야?
기독교나 천주교에서 다른신을 믿지말라고 하잖아 그 이유가 사람의 믿음 때문일까? 성경에서 보면 이것저것 다해주고 유일신을 믿으라고 하잖아

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1vj2ek3JrJ+

>>29 전혀 신빙성 없고 그냥 변형된 사령소환버전이라고 보면 될 것 같아.

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z3nLvQMMpU

앱같은걸로 보는 점이나 타로는 의미가 있어?

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0zVY/RipUg

백랑이라는 괴담이나 전설 들은 사람 있어? 이게 대체 뭔지 진짜 있는 이야기인지 헷갈려서.. 그냥 망태기 할아버지 같은 이야기인 것 같기도 한데 나는 잘 모르겠어
나쁜 짓을 하면 하얀 늑대가 찾아온다는 얘기였던 것 같아 그래서 백랑이라고
망태기 할아버지같은 얘기여도 좋으니까 진짜 있는 얘기인지 아닌지만 확인하고 싶어
최근보다는 좀 오래된 얘기인 것 같은데 내 주변에서는 찾아지지를 않아
개인적으로 중요한 일이라 꼭 알려줬으면 해

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1qWitlPL+MU

>>33 거짓말 하면 찾아오는 거 아니었어? 난 한 8년 전 쯤에 친구한테 그렇게 들음

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WVWnhWte1g

안녕 내가 궁금한 게 있는데 소심헌 나레기는 스레드를 못만들겠더라.. 우손 우리 집은 정말 따듯해 보일러를 너무 돌린 탓이긴 하지만.. 근데 이런 따듯한 집에서도 내가 가만히 있다가 등줄기가 오소소 하고 소름이 돋아 그냥 갑자기 오소소 하더니 소름? 갑자기 그러더라고. 처음엔 아무렇디 않다고 생각했어. 근데 이런 일이 한두 번이 아니라 자주는 아니더라도 잊을만 하면 다시 소름 느껴지는 거야. 그 순강 귀신이 몸을 스쳤을 때 갑자기 오소ㅗ하고 소름이 돋는다고 해여되나 그런 얘기를 들ㅇㄴ 적이 있어서 깜짝 놀랐었거든. 그리고 학교에서 수업을 하다가 누가 자꾸 날 쳐다보는 것 같은거야.
내 자리는 1분단 첫번째에서 오른쪽 자리였고 시선이 느껴지는 곳은 4분단 맨 끝 자리에서 오른쪽 바로 위 복도쪽 창문이야. 자리를 바꾼 지금도 가끔 느끼긴 하지만 자리를 밤구기 전보단 많이 안느껴지는 것 같아. 어느날은 내 친구 자리에 턱 괴고 앉아서 친구랑 얘기하거 있었어. 내 친구 자리는 문제의 4분단 맨 끝자리야. 근데 턱을 괴면 팔로 삼각형이 만들어지잖아 ( 이해안되묜 어쩔 ㅛㅜ 없ㅇ구.. 공간이 생긴단 의미야) 근데 거기로 무슨 검은 게 썩 들어오는 거야. 난 놀라서 주위를 살푰는데 내 뒤엔 정말 아무것도 없었어.. 이런 거에 대해 레스주들은 어떻게 생각해?

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mXATU7FhZE

>>27
정화수는 본래 이른 새벽에 우물에서 처음으로 길어온 물을 뜻하는 말이야. 현대에 이르러서는 구하기 힘들다고 해야 하려나.
정화수는 눈을 녹인 물과 성질이 같다고도 하는데 이것도 옛날 기준이니까.
오컬트적인 용도라면 산의 기운을 받아 내려온 맑은 물이 품은 기운이 제일 많을 아침에 먼저 떠 가는 거니까.. 으음..
뭔가 만들기는 무리라는 느낌이랄까.

부정을 쫒을 용도라면 성수쪽이 낫지 않겠어? 구하기도 쉽고.
아니면 블루솔라워터나 크리스탈워터쪽은 좀 약할까나.

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mXATU7FhZE

>>30
나는 그렇다고보는데. 성경을 봐도 능력은 물론 하늘에서 내려오는? 것이지만 그것을 쓰기 위해서는 본인의 강한 믿음이 없이는 안됨.

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6PGeYad2LpM

전생을 잊는방법좀

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EzYcycEchk

다들 어디서 정보 알아오는거야?? 요즘 관심이 생겼는데 아무래도 여기선 글이 한정적이다보니 지식을 더 얻고싶은데 사실 외국사이트는 영어가 안되서 좀 힘들것 같고 카페같은데 가입하고 싶어도 내가 잘 못 찾는건지 규모 크고 괜찮아보이는 곳도 없고.. 답답하다 괜찮은 사이트나 책 좀 추천해 줄 수 있니..?ㅠ

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AAfAcMzTew

>>34 >>33인데 거짓말 하면 찾아온다는 그 늑대 이야기 자세히 알려줄 수 있어? 아니면 설화집이라도..

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QW6Rciz1Xw

헤르메스학 입문 책에 나온 훈렵법을 하면 정말 책에 써진 내용대로 마법이나 오컬트적인 일을 할 수 있는게야? 그 책이 집에 있어서..

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3Ie6pbdoyQs

>>41 열심히 믿음을 갖고한다면 할 수 있을걸
실제로 거기서 나온 걸 적용해본 적이 있고 효과도 나름 봤어

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F0jazhERvc

>>39 오컬트와 관련해서 책을 출판하는 출판사는 좋은글방, 성숙한 삶, 물병자리 정도로 알고있어. 거기있는 책을 추천할게.
참고로 좋은글방에서는 단체도 하나 만든 걸로 알고있어. 성인이어야 들어갈 수 있는데..성인이면 신청기간에 신청해봐.
기본적인 오컬트책들로는 모던매직추천.

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FIlOhv3qN+

>>36
고마워! 아무래도 근처 산에 등산을 가야겠어. 이름있는 산의 약수터 정도면 되려나? 안되면 곧 겨울이니까 눈을 녹여서라도 해야겠다

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s6/vsH4psg

>>44
나 36인데 약수터는 나도 생각못했다 ㅋㅋㅋ 기운 맑은 산 약수터에서 아침 일찍 떠 오는 것도 한 방법일 듯.
그냥 과학적인 성분으로는 김치냉장고 보관모드에 하룻밤 넣어놓은 물이랑 비슷하다는 글도 보긴 했어. (저 레스 작성 이후에)

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s6/vsH4psg

>>43
맞아 ㅇㅇ 기본서적으로는 모던매직이 제일 무난함.
기초수련만 잘 따라해도 좋음.

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DZF99+8a1c

>>45
김치냉장곸ㅋㅋㅋㅋㅋㅋㅋㅋ 세상에ㅋㅋㅋㅋㅋㅋㅋ 김치냉장고 대체 뭐하는 거짘ㅋㅋㅋ

막막했는데 도와줘서 고마워! 주술 성공하면 36에게 내 사랑을 주는걸로 할게

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hFtepMMDJc

질문스레 갱신해도되나?질문스레는 이게 가장 앞에 있는거가튼데 맞겠지?1
그 원석 있잖아 한번에 여러개 지니고있거나하면 부작용이나 안좋은 점 있어?
2.지닌다고치면 어느정도로 가까이 있어야하는지도 궁금해(몸에 닿아야한다,가방에 넣는다 등)
3.막 힘이 너무 센 원석은 다른 무슨 원석으로 눌러줘야된다는데 힘 세면 좋은거아니야?왜 눌러줘야되는건지도 궁금해!

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5qpBzu/Ecw

음 혹시 달이 하늘에 반사되기도 하니...?
좀 말이 이상하기도 한데 이번 달 둘째주인가 셋째주인가 새벽 한시쯤에 집에 가는데 초승달이었나? 밝은 달이 아파트 지붕 위에 있었거든. 근데 조금 걸어가다가 다시 위를 보니까 달이 없는거야; 놀래서 막 뛰어서 아파트 너머로 갔더니 그 달이 내가 본 위치에서 한참 떨어진 아래에 있었어. 내가 처음 달을 봤던 장소로 다시 가봤더니 달은 여전히 안보이고...
원래 달이 그렇게 빨리 움직여? 오분도 안되는 시간동안 5층짜리 아파트 위에 걸려있던게 그 밑으로 내려갈 정도로? 아니면 달이 구름에 비친다던지.....?
과학적으로 설명되는 정말 별거 아닌거라면 난 쪽팔려 쥬근다...(())..
쥬거도 좋으니까 누가 설명 좀 해줬음 좋겠다ㅠㅠ

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Xf8CLcB+qE

>>49
5층짜리 아파트면 착각아닐까..? 걸어가면서 생기는 각도 때문에 생길수도 있는 일이라고 보는데.

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Me0+eSvawA

>>50
그렇다고 치기엔 처음 본 위치랑 격차가 너무 커서....
음... 아무래도 착각인가((쪽팔림

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Me0+eSvawA

>>50 1층위치로 내려가 있었거든ㅎ...

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rXnoWQb7Gg

>>52 ???진짜로? 한층 두층차이가 아니었어?? 그정도라면 뭔가 있을거 같은데???

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rXnoWQb7Gg

>>52 그날 대체 뭐였을까..?

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QmQMYJHlTo

>>48
한가지 원석이 너무 쎄면 다른 원석의 기운을 눌러버려서 눌린 원석의효과는 볼 수 없기 때문이지...
정화효과가 좋은 원석을 다른 원석이나 모조랑 쓰면 안되는 이유가 거기 있읍니다.. 전부 정화되걸랑

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J3qeJ16V+c

타로 결과가 질문은 다르게 했는데 불구하고 다 비슷하게 나오면 그게 정확도가 있는거야? 질문은 다르게 했는데 불구하고 결과가 다 비슷비슷하게 나와서 말이야.

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QmQMYJHlTo

>>56
결과가 전부 비슷하게 나올 일이었던게 아닐까.. 아니면 다른 사람한테 봐달라고 해봐.

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HhMkS85fxY

와 나 이런 스레 좋아해 ㅋㅋㅋㅋㅋㅋㅋ 뭔가 오컬트적인거 잔뜩 모아둔 사이트 같은거 없을까 ㅋㅋㅋㅋㅋㅋ 백날 찾아봐도 허접하거나 이상한 자작 글 같은거 올려둔 것밖에 못찾겠어섴ㅋㅋㅋㅋㅋㅋ

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Tr7ihyWx0o

>>56
똑같은 내용을 여러 명한테 물어봤단거야? ㅋㅋㅋㅋ

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Q0UCRh+0K8c

리추얼이라는게 구체적으로 어떤거야? 여기 점 봐주는 스레들에서 종종 언급되던데 인터넷에 검색해봐도 이렇다할 정보가 안나와서.

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gT8WdeNDEk

>>59 똑같은 질문을 여러명한테 했는데 결과가 다 비슷하게 나왔다면 오히려 신빙성 있는거 아닌가ㅋㅋㅋㅋ

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858i2DqDZbA

잡담스레에 올렸는데 피드백이 없어서 여기에도 쓸게ㅠㅠ 집시카드나 타로카드로 남녀의 이별을 추측한다는건가? 이해가 하나도 안되어서 오컬트적 관점으로 해석 부탁해~
아래는 가사 그대로 번역한거야

125페이지로 끝난 두 사람
타오르는 사랑의 도중에 Ah 전부
와인색을 물들이는 무거운 하늘에 슬퍼하며
아스팔트 침대에 한숨이 넘쳐흘러
당신의 가슴에서 마른 램프불을 켜고
끝이 없는 운명 춤추고 있었지만

남자와 여자는 수수께끼 당신은 다른
여자를 사랑하고 나는 Ah 혼자

태어나기 전의 성좌에서 그렇게 서로 사랑하고
하나의 시대에서만 잃어버렸어
뒤돌아보는 나는 이젠 화석이 되어도 좋아
당신과 다음 성좌에서 만날 때까지 집시 퀸

꿈꾸는 여자 혼자 잠드는 밤은
꿈을 찾는 여자가 하나 눈을 뜨네

누구도 본 적 없는 시간에 숨어
사랑은 신이 조종하는 Ah 불가사의

당신과의 나날 지금은 감춰버렸으니까
전보다 슬프지만 춥지 않아
타로 카드를 버리고 새벽을 거듭해 가
당신과 다음 성좌에서 만날 때까지 집시 퀸

참고로 가사 첫문단은 그 당시의 다른 유명 여자 아이돌이 자살한 사건이 있었는데 그와 관련있다는 괴담도 돌았었어. 이 노래 부르는 어느 무대에서 그 귀신이 보였다는 시청자들도 많았었고 ㅇㅇ 더 소름인건 이 노래부른 가수도 몇년뒤에 마찬가지로 연인으로 인한 (추측 가능성 높음)자살미수사건으로 떠들썩해졌다는거ㅠ

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858i2DqDZbA

>>62 http://m.blog.da★um.net/znwnsvy/34
※맨아래 사진 혐오주의※
꽤 유명한 괴담이긴 한데 더 알고 싶은
레더들은 참고바람

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XBFnEJgwhU

>>55 고마워!답변해준 사람이 없을줄알았어서 늦게봤네ㅋㅋㅋ 덕분에 궁금함이 풀렸어!!

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gXJ6YA8aeQ

>>60
리추얼을 간단히 말하자면 [의식]이지. 오컬트적이지 않은 용도로도 사용되는 단어이긴하지만 여긴 오컬트판이니까 당연히 오컬트 리추얼이 되는거고.... 그리고 리추얼은 종류가 많기때무네 ㅠㅠ 레스주가 말하는 리추얼은 어떤건지 모르겠당..
여튼 간단하게 [의식]이라고 생각하면 됨. 정해진 절차 같은것.

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gXJ6YA8aeQ

>>62
일단 내가 답해줄 수 있는건 타로카드와는 전혀 상관없는 가사라는 것.. 집시카드도 내가 자세히 판건 아니라서 정확하다고는 말할 수 없는데 집시카드도 연관성은 없어 보이는 듯...
그냥 글루미선데이 같은 괴담이 아닐까 라는게 내 생각이야.

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V6CWuTFWzk

괴담이나 공포 동영상을 며칠간 계속 봤다는 이유로 몸이 피곤하다는게 설명이 가능할까?
비타민까지 잔뜩 먹고 아홉시간을 내리 푹 잤는데도 몸이 안좋은 것 같아서. 머리가 아프고 몸에 힘이 없고 현기증까지 나는데.
그냥 착각인걸까? 아니면 그냥 감기증세?

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gXJ6YA8aeQ

>>67
음.. 흔히 말하는 기빨린다는 표현이 적당하지 않을까나?
오컬트적인게 아니라; 신경쓰고 집중을 해서 봤기때문에 정신적으로 지치는건데 그게 좀 과해서 육체적으로도 오는거지!

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RSpuNaK506

>>67
며칠간 계속 봐서 그런 거 아닐까? 아무래도 괴담이나 공포 쪽은 심리적으로 약간의 부담이 있기 마련인데 그걸 계속 보기까지했으니까!

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V6CWuTFWzk

>>68 오 그럴수도 있겠다 ㅋㅋㅋㅋ그럼 신경쓰고 집중하는 일을 그만두고 쉬어야겠어. 지금 하고 있는 공부 때려쳐야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9 역시 그런걸까! 그럼 이 증상은 내 정신이 그런거 좀 작작 보라고 외치고 있는거겠지 ㅋㅋㅋㅋㅋ 좀 쉬어야겠어 ㅋㅋㅋㅋ

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zW1DbEMjko

>>66 글쿠낭...ㅠ 노래검색하다가 괴담도 발견한거야 그냥 보고넘어가기엔 미심쩍었는데 고마워~

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CcE0awY8Xg

스마트폰에 있는 타로 앱이나 인터넷 타로 같은 것들은 믿음직한거야?? 잘 맞아떨어지거나 하는 거! 그니깐 사람이 보는 타로랑 비슷한 거야?

7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91zxitjJzpo

>>72
나는 잘 쓰고 있어. 어차피 나는 공부하려고 쓰는거라 리딩은 내가 하고 뽑는것만 앱으로 하고 있지만...
뽑는 것 자체는 꽤 쓸만함.
근데 리딩까지 원하는 거라면 그건 읽는 사람 역량에 달린거라 잘 모르게따..

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CcE0awY8Xg

>>73 아하 고마워!!!

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B/h54Goi8w

예전에 룬스톤(?)을 만든적이 있었거든. 그게 새하얀 지점토를 엄지손가락마디 하나 정도의 크기로 빚은 다음, 흰매니큐어로 표면을 코팅한 뒤에 검은 매니큐어로 룬을 그려넣는 방법으로 만들었는데, 말리는 과정에서 실수했는지 쓰던 도중에 부서져서 버렸더라.

 상한 물건이라 버리고 싶은데 룬을 다루는 자료들에서는, 룬이 새겨진 물건을 함부로 다루면 안된다고 신신당부를 해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그래서 그냥 버리기에는 찝찝해 계속 가지고 있는데, 어떻게 처리해야되는지 모르겠어. 재료가 지점토랑 매니큐어지만 혹시 모르잖아... 그래서 룬과 관련된 지식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있으면 도와줘! 부탁할께! ㅠㅠ

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gWdYSjVNU

>>75
룬에 대한 지식이 있는건 아니지만 ..;
함부로 해서는 안되는거라면 보통 폐기는 소각으로 처리하지 않아?
근데 지점토는 소각이 안되니까 .. 잘게 가루가 되도록 빻아서 땅에 묻으면 되지 않을까 싶은데.
정 찝찝하다 싶으면 전부 정화시킨다음에 가루로 만들어서 땅에 묻는걸 추천함..

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6W8RFfijI

조금 강력할수도 있는 저주 알려줄수 있어?

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HRFayxHj4s

나 지금 뭔가 웃긴 카페를 봤는데 애완 요괴 소환하는 법 이런게 있는 카페더라 요괴를 애완취급하는 건 둘째치고 정령을 주워왔다느니 하는 말도 되게 많은데 사령 소환 카페 아류같은 건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둘러보는데 수호천사 부르기도 있고 수호천사 수련도 있고.... 사실 이런거 별로 상관 안하지만 돈받고 하는것도 있어서 애들 돈 먹는거 아닌가 싶음

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MhsCde0rHvE

>>78 그런 종류들은 거의다 자기최면의 일종.
코찔찔이들 돈뺏어 먹을려고 그러는거임

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MhsCde0rHvE

>>77 모든 저주에는 인과율의 법칙이 적용된다
이점을 인식하고도 알고싶다면 알려줄의향은 있음

8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Qm9PlnCaW2

의식을 하고 난 후에 초나 그릇같은건 다시 쓰면 안돼?
그 그릇 씼고 밥을 먹던가 하면..?

8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7ZKDas05d6

나 오늘 꿈에서 어떤 사람들이 나한테 와서 당신 수호령인가 수호신인가 소멸햤다나 사라졌다나 쨌든 어쩌구 했거든? 그러고보니까 궁금해졌는데 수호령이 사라지게 되는 이유는 뭐가 있어?

8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V6Jonzcmf+

>>80 >>77인데 인식하고 있고 감수하고 저주걸고 싶어서
알려줄수 있어? 자주보는 상대라도 상관없는 저주로 알려줬음해

8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n59AFJ94WM

>>81
그릇은 정화시켜서 다시 써도 상관은 없는데
아마 초는 안될거야.

8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mYXQIAFfJM

괴담판에도 물었다가 그대로 묻혀서 여기에도 한번 물어봐.
방울소리 싫어하는게 약간 뭐...그런쪽과 연관이 있는거야??
방울말고도 왜 현관에 다는 종소리 같은거나 바람에 흔들리는 장식품 이런것들도 전부 약간 병적으로? 싫어하거든 보거나 듣고있으면 거슬리기도 하고 불안하기도 해서. 어릴때 이거때문에 진짜 혼나서 지금은 일부러 아무렇지도 않은척 하긴하는데 사실 지금도 진짜 너무너무 싫거든. 그냥 내가 쓸데없는거에 민감한건가..

8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GMKIoLDAtI

8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CDhz+wUuGg

요즘 오컬판 갱신어때? 오랜만에 왔는데..... 원래도 잡담판은 오는사람이 별로 없긴 했지만!

8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yFviZeqPzk

>>85
방울소리에 홀린다면 뭔가 있을 듯 하지만 싫은거라면 큰 상관 없을 듯?
내 생각엔 귀가 예민해서 방울소리같은 금속소리가 싫은게 아닐까 싶어.

8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yFviZeqPzk

>>87
잠잠하다 ㅠㅠ 그래서 내가 가지고만 있던(사실 나도 아직 안해본) 레피시라도 해석해서 풀려고 준비중..

9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GHDSpIUoFU

소원 들어주는 주술 동시에 두개 사용해도 될까? 매듭지어서 하는거랑 펜으로 손에 그리는거

9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tG19xbYKKs

사진을 이용한 저주 중 괜찮고 술자에게 피해가 별로 없는 것 중 뭐가 있을까. 참고로 민증 사진이고 중학교랑 성인 때 찍은 거 둘다 있어.

9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42O8/i7a+k

>>90
보통 그런 주술은 소원을 빈 후에 본인이 소원을 빌었다는 것 자체도 잊을만큼 신경쓰지 않아야해서..
두개를 동시에 하면 신경이 많이 쓰이지 않으려나?

9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42O8/i7a+k

>>91
저주는 잘 모르겠다만.. 술자에게 돌아오는 것을 피하고 싶다면 보호나 반사의 탈리스만 등을 미리 만들어두는걸 추천함..

9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UunXLWSh3I

절에서 초에 글씨 써서 ..  초 공양이라고 하나?
(무교라서 정확한 용어는 모르겠네)
정확한 공양 절차가 어떻게 되는지 알려줄 레스더 있으려나?
왠지 캔들매직이랑 비슷해보여서!

9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cLw8Ytszdc

타로 같은건 어디서 배우는거야? 타로 볼줄 아는사람들 신기해..

9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JnQUeZWE5A

>>95
타로는 책이 많아서 독학하기 좋아

9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YF09y/9Kf+

>>82 살이나 저주 대신 맞고 소멸하던가 단순히 기운이 약해졌던가

9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OnRb3XTXPc

펫타로랑 일반타로랑 많이 다른가?

9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9Jbx6Kuxgg

혹시 집시카드 리더 있어? 그 온라인에서 점 봐줄때, (옆에 다른사람이 없을때.) 보는거 있잖아..

설명대로 보면 이해가 안되서 그러는데, 말야.. 제대로 설명해줄사람있어?

온라인에서 아는사람 점 쳐주려고 하는데 이해가 잘 안되서 못해주겠더라. 치는 방법이..

10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30FvFTEBzk

혹시 말야, 자신이 만든 매개체(팔찌 등)를 믿는 다는 힘으로 나 자신을 보호하거나 할 수 없을까? 어디서 그런 레스를 본 것 같은데 잘 기억이 안 나서..

10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x5UEmrsF0vQ

간단한 기 수련? 위치크래프트? 같은거 없을까?
초심자가 꾸준히 할 수 있는거로

10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5xThqu25aI

얘들아 영안이 그렇게 쉽게 트이는거야? 귀신보이면 거의 신내림 받아야 하지 않아?? 친구가 자꾸 귀신보인다면서 내 귀신은 수업중에는 복도에서 논다고 하고 지금 누구누구 배 안에 품고있다고 하는데....ㅎㅏ..골때린다
진짜 못믿겠다. 귀신같은거 믿는 성격도 아니고 굳이 믿는 비율을 따지자면 반반인데 걘 신내림통증? 그런것도 없고 사실 지어진지 2~3년 된 건물에 귀신들이 버젓이 돌아다닌다는게 믿으려고 해도 믿을 수가 없다. 몇년 전까지는 안그러다가 애가 힘든건지 어쩐건지 좀 이상해졌어. 솔직히 짜증나. 관심받으려고 하는 행동같기도 하고 무엇보다 실제로 보이는게 아니라 그냥 귀신역할극 하는것 같아.
귀신보인다고 관심얻으려는거 솔직히 초딩때나 하던짓이고..ㅜ

10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5xThqu25aI

>>102
*누구누구=귀신이름

10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dQ/yWOcY1g

>>100
보호에 관해서라면 프로텍트 오일 같은것도 있고 아니면 룬 부적같은것도 직접 만들 수 있을거야.
룬 부적에 대해서는 구글링하면 자료 좀 나옴.

10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dQ/yWOcY1g

>>101
모던매직에 나오는 기초 수련법이 죠을 듯?

10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dQ/yWOcY1g

>>102
영안이 후천적으로 뜨이는 케이스도 있긴하니까 영 없을일은 아니긴한데
내가 들었거나 알고 있었던 영안뜨인 사람들은 그렇게 가볍게 얘기 못하긴했어..
몇 사람은 교회에 있으면 괜찮다고해서 교회 사택에서 기숙하듯이 살기도 했음.

10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kvvVuTrWnY

>>106 허허..... 그렇구나 답변 고마워!!

10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9qJRI68buo

스레 쓰긴 내용이 너무 짧은거 같아서 질문 하나 남길게! 혹시 여기에 대해서 알면 답변 부탁해!!

내가 길을 지나가다가 아무일도 없는데 몸에 소름이 팍 올라오거나 일부 특정 부위만 소름이 돋을때가 있는데 이건 영감이 있다고 할 수 있는거야?

기가 쌘편? 아니면 약한편? 이게 궁금해

10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s3mKI45i/w

내 친구들 중에 정말 정말 아끼는 애들이 다 심적으로 힘들어해서 그런데 타인이 잘 되게끔 축복(?)해주는법은 없을까?? 나는 무교인데 교회라도 나가거나 매일 밤 기도라도 하면 효과가 있으려나?

1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4AW97Cqs+

>>109
준비물 : 와인 또는 생수 한잔

잔에 와인 또는 생수를 한잔 따라놓고 축복할 대상을 시각화한다.
(시각화가 힘들면 사진을 보거나 그 사람의 물건을 들고 강하게 그 사람을 생각한다)
이제 그 사람의 머리위에 끝없이 넓고 커다란 하늘에 별이 떠 있는 공간을 시각화해.
그 별 중에 하나의 별이 점점 커지다가, 그 사람의 머리위에 비를 내린다고 생각해! 아주 좋은 에너지가 흐르는 빗물!
그리고 그 비를 맞고 행복해하고 더 건강해지고 평화로워진다고 생각해.
그 사람이 별의 빗물로 충만해진다고 시각화하고 잔에 담긴 물(와인)을 마신다.
그걸로 마무리.

1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s3mKI45i/w

>>110 헉 정말 고마워!!!

1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gl5SEZLF36

애들아 영안은 육경신통을 이용하면 된단다.

11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59zAB5YCq4c

있잖아
영적인 능력 이라고 하나 그런거 정말로 없거든
가끔 귀신있는사진같은거 보면 쎄한정도인데
방금 지하철 내려서 뭔가 지하철에 큰 사고가 나는듯한 하얀소복의 여자 같은게 보였는데 이거 아무것도 아닌가
그런데 정말로 기분 더럽고 몸이 좀 많이 떨리는데
미안 아무것도 아니겠지 그냥 안심되려고 적어본거야

11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C0rwyNpytE

잊어버린 걸 떠올리게 하는 주술도 있을까?
맘에 드는 꿈이 있는데 절대 안떠올라 ㅠ ㅠ ㅠ ㅠ 엄마는 잊어버린 건 잊어버리라는데 난 그게 정말 맘에 들어서......

11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hgru5KhJFow

>>114
주술은 잘 모르지만, 최면치료 같은건 어때? 조금 뜬구름같은 이야기려나

11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5qVpGuKVQk

집에 흑경이있어서 그러는데. 스크라잉 하는법좀 알려주라

11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ktCjphgxMU

타로카드 해보고 싶은데 추천좀 해줘,,ㅠㅠ

11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7YV+2PtK7k

>>117
머 맘에 드는 타로카드 걍 골라쓰면 되는데 ㅇㅅㅇ
하지만 자료가 많고 공부하기 좋은걸 원한다면 웨이트 계열을 쓰는걸 추천할게!

11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7YV+2PtK7k

>>116
일단 기초수련부터 시작합시다 ㅋㅋㅋ 시각화라던가.

12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vdEf7Y8xMhU

마법반지 사고싶은데 추천 좀 해주라ㅠㅠ

1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4jyrsrQKeg6

주변에 사주봐주시는 분 있는데
그분이 이번에 대선20대 투표율 높히고싶다고 해서
투표장앞에서 사진찍으면 질문하나 사주로 봐주겠다는데
문제는 홍보할곳이...ㅎ 딱히 없다고 하는데 여기에 그런글 올려도 되나?

1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Rex55M5tM3Q

>>121 답은 "트위터"다

1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4jyrsrQKeg6

>>122 흛... 개인적으로 짹짹이 별로 안좋아하는데 ㅜㅜ
짹짹이말고 다른곳없음?...

1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mtaiE0lg4c

점, 그러니까 손금점이나 타로점같은 건 얼마나 신빙성이 있는거야?
이년 전쯤에 아는분이 내 손금을 봐주셨는데 내가 외롭게 살 팔자라고 하시더라고. 그 당시에는 그럴만하다 생각했어. 내 성격이나 또 사람을 불편해하는 성향같은 것들로 미루보아 충분히 그럴만 했으니까. 그땐 막연하게 바꿀수 있겠거니 생각했거든. 그런데 지금 그 손금점이 너무 와닿는 상황이 돼서 글을 올려.
내가 그 손금점을 계속 마음에 두고 있어서, 내가 계속 난 사람들과 어울리지 못할거라 생각하고 그렇게 될수밖에 없는 행동들을 해서 이런 상황이 온건지, 아니면 나는 어쩔수 없이 이렇게 될 수밖에 없었던 건지 모르겠어.
점은 순간의 상황을 포착해내는 것뿐이야? 아님 지속성?을 가지고 있는거야? 점괘같은 걸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 자체가 멍청한 짓일까?

1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H1dabOEqXk

1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eX1biKF7IE

>>124 손금은 물상이고 자세한 원리는 모르겠지만 잘 맞더라 운명이 크게 바뀔 땐 손금도 따라 바뀌고 타로는 수비학 + 시간임 신빙성은 타로리더의 실력과 질문자의 상태가 중요하고

1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5fGZTEcA2zc

>>124
점이라는것이 미래를 읽는 것이기는 하지만, 무조건적으로 정해진 [운명]만을 읽는건 아니야
어떤 것이든 미래를 읽었다면 그에 따른 조언이 있어야 제대로 된 점이라고 나는 생각해..
그러니 손금에 그런 이야기가 적혀있었다면 본인이 그것을 보충할 수 있도록 노력을 해야하는것이지!

얽매이지마. 집착하고 기댈수록 너만 힘들어져.

1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w52dDY6Dls

마법 오일같은거 효과 있는거야 진짜로?

1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q/qNWFTI5M

타로 결과나 사주같은걸 계속 믿으면서 생각하며 지내면 결과가 틀어지게 돼?

1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KmYuh0h1pQ

>>129 엉 틀어져 근데 뭐라해야나 필연적인것(예시 너랑결혼한 남자는 무조건 빨리죽는다)도있고 개인이 벗어날수있는것도 있고(예시 이때는 몸사려야한다~~ 몸이 엄청아프고 되는것마다 안된다!)

1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KmYuh0h1pQ

아 결과가 틀어진다는건 애매하다 근데 결혼할? 사람이라도 의식하고 안하려고 하면 안할수있고
아이 성별? 그런것도 정해져있.. 그런데 성별 바뀌게해서 낳고싶고싶으면 바꾸는방벚도 있다고 지인이말함(사주보시는분이거든)

1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5gBMBgp9CQ

>>131 오 그렇구나... 고마워!!

1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1Pbzyvfl3w

혹시 원석 리딩같은것도 가능할까?..

여기를 클릭하여 이미지 미리보기(0.18MB)

1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excC7RV6OA

솔직히 믿겨지지않아 오컬트판에서 나온는이야기
뭐 귀신같은건 실제로 본적은없지만 진짜로 겪은사람도있고 직접적인 증거로 남겨질만한 일들 겪은사람들있으니 그렇다치고
다른뭐 악령소환하기 이런거 믿져지지않는이야기들도 너무 많고 진짜 낚시일까 아니면 진짜일까 이런생각들도 이게진짜면 내가사는세계는 정말 좁은거구나 이런생각도듬...

1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1V2+AJwMbv6

>>113씨는 그런쪽으로 민감한거야

1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qJIs7o7cM3A

타로카드 초보야. 이번에 지인한테 중고 Dreaming Way 타로 카드를 샀는데, 영문판 해설집을 받지 않아서 드리밍웨이 전용 배열법을 알 수가 없더라구ㅠㅠㅠㅠ 혹시 아는 사람 있으면 가르쳐줄 수 있을까? 다시 받더라도 해석이 안 될 것 같아서..
그리고 유니버셜 웨이트나 보통 타로카드에서 자주 쓰이는 배열법을 그냥 써도 되는거니? 배열법이 규칙이 아니라 일종의 약속이라고 듣기는 했지만 다른 타로 배열을 쓰기는 좀 그래서..

1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blq9bk+/zE

방금 레전드스레 모아놓은곳에서 물건들의 혼?같은게 보인다는 스레를 보고 할 일도 없고 심심한 마음에
'혹시 주변에 있을지 모를 혼들한테 편지나 써 볼까... 어디 쓰지?' 하며 모니터에 걸려있는 메모지를 봤어
'여기 써야겠다' 라고 생각하면서 볼펜을 가지고 돌아왔는데 메모지가 떨어져 있더라..
혹시 내가 무의식 중에 메모지를 뗀 거라면 내 앞에 놓여져 있었을 텐데
바로 밑에 툭 떨어져 있었어.. 그게 붙이는 메모지가 아니라 접어서 모니터위에 걸쳐지도록 해 놓은 거고 하루종일 걸려있던건데 이 타이밍에 떨어진 건 우연일까??

1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d1UPEuxNWM

요즘 기가 허해 끙

1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vqe5N9/n4ko

>>137 음 크게 의미부여하진마... 우연이야 우연

1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8QMg1TbLq6

>>131말 보고나서 궁금한건데 아이 성별을 바꿔서 낳을 수 있다면 그 아이한테 해가 되는 건 없어? 예를 들면 원래 남자애인데 여자로 바꾼 거라면 성격이 남자애같다던지 여자애들이랑 잘 못 어울린다던지 하는거.

1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o9kd0r3gBw

신내림 받은 후 음식 같은거 물어도 될까??
이쪽으로는 지식이 전혀없어서...

미용샵 안에 마사지 네일 등등 구역 나눠서 하는 가게에 어머니가 헤어로 들어가셨어. 미용원장님이 신내림을 미루시다가 1년 후인 얼마전에 받으셨는데 며칠간 하고 1년 후에 또 받는다고 하셔.
한번 뵌적 있는데 이 원장님이 성격도 시원시원하신 것 같고 좋은 분 같은데 신내림 후에 과일들이나 까까들(미안... 전통과자들 종류가 많더라구) 가지고 가라고 박스에 담아서 가게에 놔두셨더라구.(어머니가 아버지랑 신내림 받는거 같이 보러가셨었는데 당시 바빠서 직접 못받으시고 원장님이 가게로 옮겨주셨어)
당시 나도 가게 가서 과일이나 까까들 집에 가져오고 먹기도 실컷먹었어. :3... 엥 이런 말 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신내림 하면 좋은 과일들만 쓸거구... 너무 많아서 못드시는거 가져가라고 하셔서 갖고와서 완전 잘먹었고 내년에 하실 때 또 먹어도 된다고 하면 먹으려고...(버리면 아깝잖아 ㅜㅠ;;;)

근데 이런거 찝찝해하시는 분들 계시더라구... 난 오히려 좋은것들로 사왔을텐데 비싼거 버리기 아깝다고 잘 먹었거든...
근데 신내림 때 쓰던 음식들이라고 꺼리시는 분들도 계셔서 물어봐...

남이 신내림 받은 후 과일이나 까까들 얻어먹어도 괜찮은거지??

근데 왜 꺼리시는지도 의문이라... 보통은 별로 안좋게 생각하는거야??

1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Z5ZtYJ3XlI

>>136
드리밍웨이.. 음.. 전용배열법같은거 필요음따 ㅋㅋㅋ 걍 라이더웨이트 가지고 공부해도 됨.

1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Z5ZtYJ3XlI

>>142
아 라이더 웨이트래 ㅋㅋㅋ 다른 배열법 가지고 공부해도 상관없어.
어느덱이든 모든배열 다 사용 가능해.
배열 그거 자작해서 쓰는 사람들도 있는데 머.

1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2Z5ZtYJ3XlI

>>141
귀신이 먹었던 음식이라고해서 먹지 말라고 하는 사람도 있는데 머 그렇게 치면 제사음식도 안먹어야 하는걸.
상관없어 .. 다만 맛이 좀 없을수는 있다

1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X1WI7xiCzg

>>144 답변 고마워 ㅜㅜㅜㅠㅜ!!!
과일들과 까까들은 무진장 달고 맛있었어...ㅋㅋㅋㅋㅋ
내 생에 그렇게 맛난 파인애플은 첨이었어 :3c

고마워!!

1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P5NaTxN+Eg

내가 항상 타로질문들을 하면 좋다고,좋아질거라고 나오는데 진짜 내 상황을 보면 누가봐도 안 좋은 상황이거든 근데 진짜 하나같이 다 좋다그래 심지어 나머지 상황은 맞춰도  좋다그런다? 우정운 물어봤었는데 타로러들의 우정운 좋다 기준은 어느정도야?솔직히 내가 좋은 친구들을 좁고 깊게 두긴했는데 나 지금 반에서 겉돌거든

1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3Q90U51+kJA

>>146
그거 타로리더가 잘못해석한거일 가능성이 클것같은데
그리고 주변에 타로 공부하다가 사주배우는걸로 갈아타신분있는데 그분말로는 타로 그건 단기적인거여서 솔직히 하루안에 휙휙바뀌는것같다함
근데 너경우는 리더들이 잘못해석한거아닐까

1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ZBGaBkyWvbc

이건 모두에게 궁금한건데 다들 오컬트를 100% 신뢰하고 믿고있어? 난 재밌고 흥미롭지만 많이 믿지는 않아서 다들 어때?

1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Elb+VZO/ZA

>>149 오컬트같은현상은 있다생각해 주변애 겪었던 사람이있거든 근데 솔직히 여기있는스레 타로나 사주 그리고 내가 알고있는거 알랴줌 스레 빼고는 안믿어 솔직히 중2스레 많은듯 그래서인지 여기 망한 스레판같아 실제로 오랫동안 활성화되는건 알고있는거 알랴줌 스레랑 타로스레빼고 안되니까

1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7wyJzinYfcU

>>147 고맙당 킄킄..나도 차라리 속시원하게 이번엔 좀 안좋은거같아 이런 말 듣는게 속시원할거같아 희망고문 쩔어

1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TUwZP7s664o

>>146
그게 타로는 질문자가 너무 강렬하게 원할경우에는 그게 결과로 나오기도 해 그래서 그랬을수도 있어..
물론 리더가 잘못 읽은건 맞음 ㅋㅋㅋㅋ

1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iadAseEk9I

정령소환법 제대로 된 걸 찾으려면 어떻게 해야하는 걸까?
페어리불러서 효과를 봤기에 정령도 믿는데 정령소환법은 다 이상한거만 돌아다녀서......

1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oM7fwy69es

>> 141 그 음식을 좋은 의식을 치루는 데 썼으면 먹어도 돼. 긍정적인 것들 저주같은 것 말고. 위치크래프트에서고 흑마법때 쓰는 도규나 재료는 다른 목적으로 안 쓴다. 물론, 버리는 것도 있고. 내 생각에는 그 사럼이 책임감 있는 무속인이면 나쁜 목적으로 쓰인 것이면 안줬을 거라고 생각해

1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dJha/a4yjI

타로덱 보면 정/역방향 따로안보고 무조건 정방향 해석만이라고 적힌 덱들이 있던데 이런건 초심자한텐 별로겠지??

1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8nwmvyuERI

자기에게 효과가 있었던 소원 이루어지는 주술 있어?
꼭 소원이 이루어지는 주술이 아니더라도 연애쪽으로 관련 되어있는 주술이어도 좋고!

1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m+UYNZ0vus

다들 구제옷 미신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해?
죽은사람의 옷일 경우 안좋은게 붙어올수있다는 사람도 있고, 돈을 지불했으니 문제없다는 사람도 있어서. 너희들 의견이 궁금해!

1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RyrF7iFE9ew

>>156 난 진짜 추천안해...잘못걸리면 진짜 개고생하거든...한번 잘못걸린이후로 손도안댐

1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ACcFDAt25Q

>>157
이미 배송완료다....ㅎㅅㅎ...무슨일이 있었는지 궁금한데 들어볼수있으려나? 레스주가 이걸 볼지 모르겠네

1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33 나한텐 굉장히 따듯한 이미지로 느껴지는데... 불이나 바람 쪽에 많이 치우쳐진 원석 같아. 정화가 조금 필요해 보이구, 상냥한 이미지로 리딩된다... 나도 리딩 시작한지 얼마 안 되서 조금...어색하긴 하다 난 이렇게 읽혀.

1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45 동자승을 모시는 분이신가 보네, 우리나라는 예로부터 제사음식 같은건 다 먹어야 한다고 생각했거든! 그래서 음식 나눠주시는 건가 봐. 또 다른 예로 위칸은 리추얼이나 여신/남신님께 바쳤던 음식을 자연과 나누어야 한다고 생각해서 자연령들에게 나누어 주거든. 한국형 무당이니까 제사음식을 사람들에게 먹으라고 준 모양이네, 원래 제사음식 남기면 부정 탄다고 해서 주변 집에도 나눠주고 하거든 ㅎㅎㅎㅎ 맛있게 먹었으면 된거야.

1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46 제대로된 타로 리더들 찾기가 힘들어, 정 힘들면 전화타로 보시는 분들한테 전화해봐 그분들이 좀 더 정확하게 잘 봐주실거야.

1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56 옷 사면 먼저 햇볕 한 번 쬐어주고 그 다음에 인센스 사다가 연기 같은거 쬐어줘. 그정도면 간단한 정화 정도는 할 수 있을거야. 구제옷은 안 좋은 물이 이미 든 옷이라서 몇번이고 정화를 해 줘야 하는 녀석들인데... 정기적으로 인센스 연기 쬐어 주고, 그래도 안 좋은 일 있으면 버려. 알았지?

1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52 정령소환은 생각보다 쉽긴 한데... 일단 소환마법레시피/모던매직 사서 모던매직으로 이론 공부하고 소환마법레시피로 실전 연습하는거 추천할게 다만 소환까지 시간이 2~6개월 정도 걸릴거야.

1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네가 초심자라면! 머글이라면! 그치만 페어리 소환 해본 적이 있다니까 심상화나 리딩이 그렇게 어려울 것 같진 않네... 타로는 잘 하니? 타로로 대화를 하거나 아니면 펜듈럼으로 대화를 해야 하는데.

1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55 연애운이라면 금성일 금성시를 찾아서 분홍색 촛불 켜두고 종이에 금성기호 적고 원하는 바를 최대한 자세하게 쓴 다음 그것이 이루어지기를 간절히 기도하면서 촛불에 태워버려, 내가 아는 한 가장 간단하고 강력한 리추얼 방법이야. 다른 소원도 행성 속성 보고 잘 정해서 비슷하게 리추얼 하면 돼.

1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EFkz7LoPNQ

>>154 초심자는 타로를 정방향으로만 봐도 돼, 사실상 역방향으로 안 봐도 되거든. 역방향은 타로 한지 1,2년 지난 다음에 손대길 바라.

1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b2k1YomPzw

>>162 앗 화장실에다 놨는데!! 벌써 안좋은일이 생겼다...
 해뜨면 일광욕시키고 낼 나가는김에 인센스 사와야겠어 흑ㅠㅠ 너무너무 고마워

1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rcfszPGUAg

음모이론은 오컬트에서 다룰 수 있는 주제인가? 오컬트 어원이 숨겨져 있는 것이란 라틴어라는 말을 들어서 말이야.

1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XsqSBjaam6+

>>168 글쎄 오컬트의 기원은 제법 여러 갈래이고 사람들의 생각보다 훨씬 엄청 예전부터 존재해서 사실상 라틴어로 규제되기 전에도 오컬트는 마법, 주술, 신앙 등으로 존재했기 때문에... 음모이론도 오컬트판의 취지에 맞다면 다룰 수 있을거야.

1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XsqSBjaam6+

어머나 글 잘못 읽었네 미안해 >>168 '숨겨져 있는 것'을 빼먹고 읽었어///

1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XsqSBjaam6+

>>167 인센스는 세이지가 가장 좋아! 그것도 없다면 샌달우드로 사길 바라... 정화 효과가 있는 허브들이니까.

1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92muB7iz9Q

점성술 공부하고싶어. 차트까진 만들었는데 해석하는 방법도 모르고 기본적인 하우스 이론도 모르거든...행성위치 따져서 질문에 적용하는 정도까진 하고 싶은데 어디서 배워야할까ㅠㅠ

1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4lV1jTerhes

ㄱㅅ

1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9ZpzTa19Q

오컬트를 접하고 흥미가 생긴지 한달도 안된 병아리인데 어디서부터 파고들어야 할지 모르겠어 오컬트도 분야가 많잖아? 내가 오컬트를 엄청 다양하게 찾아봐서 뭐가 뭔지 잘 모르겠는데 솔직히 오컬트 그 자체에 흥미가 있지 솔직히 용어 같은거 어려워서 완전히 아무것도 모르는 백지 상태인데 기초라던지 자료를 어디서 찾아야 하는지 모르겠어 혹시 누구 친절하게 얄려 줄 수 있어?

1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KlcrJ5M3lg

>>175 모던매직 사서 이론 공부하고 위치크래프트(정말 책이름이 위치크래프트야) 사서 실무 공부하면서 적당한 카페 가입해서 다른 사람들이 정리한 거 모아다 공부해 그러면 실력 쑥쑥 쌓임

1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9ZpzTa19Q

>>176 카페?? 어떤 카페가 들어가기 좋아? 오컬트 카페라고 치면 나오는거야? 위치크레프드.. 서점같은 곳에서 팔아? 내가 학생인데 돈은 조금 있어서 사는건 자유롭거든

1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C/wafBpaw+

>>171
헉 인센스 사려고 여기저기 다니다가 들어와봤는데
향 추천까지 해줬었구나! 고마워 레스주 짱짱맨~! 넘나 친절해♥'0'♥ 도움 많이 받아가ㅠㅠㅠ

1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kuWrMTfHqs

내가 간단한 주술을 하고 싶은데 인터넷에 보면 다양한 주술이 많이 있잖아, 근데 인터넷에는 주술을 하는 방법만 적혀있지 주술을 하기 전에 무엇을 할지 안나와 있어. 예를 들어 정화나 명상을 하거나 말이야. 인터넷에 이런게 안나 왔더라도 이런 정화 같은 과정이게꼭 필요한 거야?

1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kuWrMTfHqs

위에서 게는 빼주고 읽어줘.

18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eIM8gzmGQ3w

기억을 지우는 주문...? 같은 게 있을까? 내 기억 중 일부를 지워버리는 것. 알아도 오컬트의 오도 모르는 무지렁이라 할 수 없겠지만ㅋㅋㅋ...

18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1sQzcwppGho

궁금한데, 내가 지금 외국에 있거든, 근데 여기까지 조상님들이 제사 받으러 오실까? 안드래도 지구 반 바퀴 돌아야 하실 텐데

18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rBrvpTrnbBs

ㄴㄴ 스스로의 기억을 정화하는 힐링요법은 있어. EFT와 호오포노포노를 해봐. 호오포노포노는 너의 아픈 기억들을 참회를 통해 풀어 흩어지게 할 것이고 EFT는 너의 나쁜 관념을 올라르게 바꾸고 꿈을 이루게 도울거야. 고도의 자기암시 라고는 하지만 이것 또한 이쪽에서 말하는 마법이라 생각해.

18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V5/xxq/N3/c

>> 182 영계에서는 우리처럼 물리적 제약을 안받고 시간적 개념도 희미하다고 알고있어. 어어를 초월해서 영화처럼 장면이 나타나고 감각이 느껴지는 식으로 소통도 가능하고. 이 걍우는 신이나 영가를 몸에 실었을 때.

18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V5/xxq/N3/c

묘지 흙과 사람 모형을 쓰는 저주인데 정말 일반인이 따라했을 때 사람이 죽을 수 있을까?
http://m.pann.nate.com/talk/pann/328453357?currMenu=channel&order=N&page=1

18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RgkjQz2HxvM

오컬트판 처음 와보는데 여기는 뭐하는 곳인지 알려줄 수 있을까..?

18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bpD5txqJyk

하 진짜 요새 죽을맛이야 악재가 너무 겹쳐서.. 지푸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일 풀리게 하는 간단한 주술이라도 없을까 아니면 금전이 조금이라도 상승할 주술도 좋고..ㅠ

19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QOgyUhmKeKc

타로 질문스레가 있었던 것 같은데 못찾겠네. 내가 병원에 가야할까? 라고 물었더니 펜타클 퀸이 나왔어...물질적인 풍요로 알고있는데 무슨뜻인지 모르겠다ㅠㅠ

19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7wSnxOenUP2

>>179 주술 하기 전에 정 무언가를 하고 싶다면 간단하게 트랜스 상태(이제부터 나는 주술을 할 것이다~)를 만드는 정도가 가장 적당할거야. 정화나 명상은... 초심자가 하는 간단한 주술에는 빼도 괜찮아.

>>182 저런... 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스트랄체면 어디든 슝슝 갈 수 있는데 조상님이 물질계에 무언가로 묶여계시면 큰일...

>>188 목성시 목성일에 간단하게 샤워 하면서 내게 붙어있는 악재가 모두 씻겨져 내려간다! 하고 생각하면서 몸을 청결히 한 다음 깨끗한 옷(빨고 말린 다음 한번도 안 입은 옷)을 입고 녹색 종이에 파란 글씨로 목성기호 쓰고 그 밑에 소원을 자세하게 적은 다음(돈을 어떻게 어디서 어떤 방법으로 얼마 정도 얻고 싶다) 녹색 또는 금색 초에 불 붙여서 태워버려! 태우기 전에 종이를 꼭 쥐고 소원이 이루어지는걸 강하게 바라면 더 좋고ㅎㅎㅎㅎ
하던 일 잘 풀릴 수 있도록 같이 기도해줄게.

19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7wSnxOenUP2

>>177 정말 공부가 하고 싶은거라면 일단 우리나라에서는 황금여명단을 계승한 H.O.I GUEST 카페가 가장 좋을거야

19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7wSnxOenUP2

>>192 이거 카페 홍보 아니야!!!

19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3G/hImo4+Jg

오컬트 같은 데 아무런 능력도 없고 할 줄도 모르는 사람인데, 혹시 오컬트 관련 행위를 할 때도 그런 행위의 영향범위가 사람마다 다 달라? 만약에 오컬트에 이제 막 입문한 두 사람이 있는데, 그 두 사람이 같은 주문을 외워도 사람에 따라 그 주문에 끼치는 영향 같은 게 달라질 수 있냐는 말이었어. 각자에게 원래부터 정해져 있는 기량 같은 게 있는지, 아니면 다 같은 지점에서부터 시작되는 건지
영적인 능력이 깊을수록 영이 잘 보이게 되는 것처럼

19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ReaY9+7KMw

>>194 그냥 상식적으로 생각해도 공부던 운동이던 어떤 부류에 같은 노력을 해도 성취도가 다르잖아? 오컬트도 마찬가지아냐? 우연히 좀더 좋은 결과를 이끌어낼 수도 있지만.. 오컬트에 대한 이해도가 더 깊거나 마음가짐(가볍게, 장난식이 아닌 진지하게)이 좋거나 아니면 심상화를 잘하거나.. 타고나길 그런 오컬트에 재능이 있다거나.. 확실히 우리나라의 사주건 서양의 점성학이건 그런 분야의 재능은 존재해. 하지만 그것보다 중요한게 진지하게 꾸준히 연구하고 실천하는 행동 자체가 더할나위없는 재능이라 생각해. 오컬트란게 다른 것들보다 직접 경험하지 않고서야 믿기 힘든거고 그래서 실천하는 학문이란 말도 있잖아? 이 행위 자체가 영적인 상승에의 길이라고 생각하고..

19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2qeDtnAAUI

>>194 요리랑 비슷하다고 생각하면 돼, 레시피가 머릿속에 있다고 해서 내가 고든렘지가 되는건 아니잖아? 그러니 요리에 익숙해지도록 시행착오를 겪어야 내가 비로소 경험 있는 실력자가 되는거지 그치?
물론 재능이 있는 사람이 있고, 기량도 따로 나뉘어 있어(예를들어 나는 심상화가 어려운데 쟤는 망각이 어렵대- 같은거?) 그러나 일단 못 하는 일이라도 꾹 참고 노력하면 어느 순간 잘 하게 되잖아? 그런 식으로 마법적 학문의 길도 추구하는 방향에 따라 다른 기량이 발전하고 또한 내가 능숙하고 간절한 만큼 되돌아오게 되어 있어.

19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mM6WjRB9UN6

아무도안건드리고안버릴물건이스스로사라질수도있어?
참고로그물건은내가동네아파트에서버려진옷장에서가져온건데
평소같으면버려진옷장같은거안열고안가져오지만살짝열려있어서
가서봤는데 온갖메모장이랑떡하니 그물건이있더라
그물건이 약간장식품?뭐라해야할진모르겠지만 너무예뻐서
가져와버렸어 솔직히이건예전이야기고가져온진3년지났어
엄마도안건드리고신경안쓰던물건이사라지다니말이안돼잖아
그래서결국난온집안을뒤졌지만찾을수없었어 그거없는후로는
뭔가않좋은일이생기고있는거같아 솔직히난그거주운후로
뭔가좋은일이생기고그랬는데 솔직히메모장내용도기억하고있어
알려달라하면그때알려줄게

19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ZT0GHH/nMA

인생이 안좋게 풀리길 바라는 사람이 생겼어. 저주를 걸고싶은데, 내가 그사람한테 피해받아서 모종의 보상을 받으려고 거는건데 저주는 부메랑처럼 돌아온다고들 하잖이. 그런 부작용(?)은 받고싶지 않거든.
# 부작용은 적지만 효과는 큰 저주 없을까?

# 또 한가지, 강하게 염원하면 이루어진다고들 하잖아. 그 사람이 불행하길 간절히 빌면서 동시에 부직용은 돌아오지 않도록 빌면 저주는 저주대로 걸고 본인은 부작용없이 깔끔 만사오케이. 이거 되지 않을까?

20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aZT0GHH/nMA

>>199 조금 더 달자면 죽일수 있는 저주까지는 바라지 않아.. 육체보다는 정신적으로 무너지게할수 있는 저주가 더 좋아

20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Z4QnPJlxKo

>>199 댓가 없는 행동은 없을껄? 아무리 댓가가 없다고 말해도 아주 작게라도 너의 운명에 관여할거고, 너가 저주를 건다면 각오해야할 일이야.

20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PnMwg2mS/EA

>>195 >>196 오컬트에 대해서 더 알아보려면 일단 마음가짐부터 제대로 해야 할 것 같네, 답해줘서 고마워!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