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2,347 어제 3,151 최대 10,129 전체 1,147,708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오컬트판 규칙>/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학교 폭파기원! 여름, 끝나지말아줘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오컬트 게시판 목록 총 350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오라클카드봐줄게 레스 (52)
  2. 2: 우리집의 별칭은 왜 인지는 모르겠지만 고스트하우스지★ 레스 (4)
  3. 3: 트럼프점! 레스 (47)
  4. 4: 한기를 느끼는것도 뭔가 있나? 레스 (5)
  5. 5: 전역한 군인이 타로 봐주는 스레! 레스 (561)
  6. 6: 내가 원하는 세계로 가는 방법 레스 (8)
  7. 7: 내가 아는 오컬트 지식과 주술 공유한다 레스 (325)
  8. 8: 죽다<동사> 생명이 없어지게 되다. 사망하다. 영면하다. 운명하다. [높임말] 돌아가다·별세하다·서거하다·붕… 레스 (45)
  9. 9: 예전에 하루를 반복하는 주술 레스 (99)
  10. 10: 나만의 부적을 손수 만들자. [실용적 오컬트 1] LUX 레스 (128)
  11. 11: 오컬트 해결사(Occult Busters 오컬트 버스터) 레스 (15)
  12. 12: 너희들 고(蠱)라는거 알아? 레스 (57)
  13. 13: 캔들매직(양초마법)을 직접 해보자. 레스 (18)
  14. 14: 백마법을 배우고 경험을 나누는 스레(스래주는 주말에 옵니다. 자유륩게 경험 나누셔도 좋아요) 레스 (7)
  15. 15: 용돈 더 받는 주술(진동과 발음이 중요함) 레스 (8)
  16. 16: 요즘도 이런 미친놈이 있네 레스 (17)
  17. 현재: (점봐주기 통합)아무나 물어보고 아무나 점 봐주는 스레 레스 (381)
  18. 18: 시간을 되돌리는 주술은 없어요? 레스 (4)
  19. 19: 마법오일같은거 레시피 번역+올리는 스레 레스 (65)
  20. 20: ####오컬트판 질문스레#### 레스 (211)
  21. 21: 해몽 해주는 스레주의 스레입다: 영적 의미가 있는 것만 해석해드립니다 레스 (118)
  22. 22: 우리나라의 전통 미신/주술을 써보자 레스 (71)
  23. 23: 다른세계로 가는방법 레스 (11)
  24. 24: 근데 왜 레스 (4)
  25. 25: 매우 진지해. 남의 기를 강하게 만드는 법. 레스 (17)
  26. 26: 니들이 원하는 사랑의 주술 (주의! 집착을 불러오는 주술임!) 레스 (69)
  27. 27: 영감이 좋다는 게 뭐야? 레스 (5)
  28. 28: 용호비결 레스 (18)
  29. 29: 글자스킬에 대하여 레스 (22)
  30. 30: 맞춤 주술을 걸어줄게. 레스 (131)
  31. 31: 쉽고 빠르게 하는 주술/마법과 결과 레스 (38)
  32. 32: 뻴렛주술 유투브에서 찾은거 문장이 조금 더 있던데 뭐가 맞을까? 레스 (3)
  33. 33: 혼숨 해보려고 하는데 레스 (1)
  34. 34: 마법오일 써본사람! 레스 (271)
  35. 35: 죄다 타로 밖에 없네 하루에 단 한명 질문 대답해 줄게 레스 (94)
  36. 36: 언젠가 너희들이 죽는 나이를 점쳐주마 레스 (307)
  37. 37: 혼숨에 대해 아는거 있는 사람? 레스 (3)
  38. 38: 유명하지 않은 강령술,주술,놀이를 적어보자. 레스 (125)
  39. 39: 위칸이 되는 법(가이드) 레스 (17)
  40. 40: 내가 알고있는 것들을 알려줄게 (2) 레스 (493)
  41. 41: 사람 시체를 들키지 않고 없앨수 있는 완벽한 방법은 있을까? 레스 (14)
  42. 42: 가족들이 가끔 묘한 소리를 해 레스 (3)
  43. 43: 그렇게듣고 싶어하는 소환 이야기를 풀어주지 레스 (90)
  44. 44: 영문이 뭔지 아는 사람? 레스 (8)
  45. 45: 손금 봐줄게 ※손 사진 찍어서 올려야함※ 레스 (11)
  46. 46: 영안티켓말이야 레스 (6)
  47. 47: 지금 생각나는 데.. 슬슬 무당 커뮤니티 같은거 나올 때 아냐? 레스 (21)
  48. 48: 심령공격 피해자가 남긴 기록에 대해 이야기 해보자 레스 (19)
  49. 49: 트럼프 카드 점 알려줄래? 레스 (1)
  50. 50: magic 8 ball 로 Y/N 볼 사람? 레스 (436)
( 12161: 381) (점봐주기 통합)아무나 물어보고 아무나 점 봐주는 스레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12-25 01:02
ID :
ocNa2lv/6V3QE
본문
이것저것 봐주는 스레가 너무 많아서 세운 스레.
지금 있는 걸 다 없애고 이걸로 통합하자는 게 아니라, 뭔가 물어보고 싶은데 어느 스레에 물어봐야 할 지 모르겠는 사람들or점봐주고 싶은데 개인 스레 세우기는 부담스러운 사람들을 위한 스레야
도구나 경력에 상관없이 누구나 봐줄 수 있지만 아래 규칙은 반드시 따를 것
1. 답을 달 때는 사용한 수단을 꼭 적어주기(ex 트럼프점, 타로점, 펜듈럼, 사주,... 등등)
2. 오컬트 경력도 적기(ex 어제 시작해서 완전 야매야/n년차고 프로로 활동중이야/...등등)
3. 점의 종류에 따라 카드를 고르거나 생년월일을 쓰는 등 필요한 정보가 다른 걸로 아는데, 관련 설명은 아는 레스주가 추가바람..
4. 질문자는 점 봐준 사람에게 감사 인사를 남깁시다
5. 규칙을 어긴 레스 부적절한 레스는 바른말 고운말로 지적해줍시다!
3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eulG/zcPmU

질문하고싶어! 복채라고하기엔 미안하지만 교문앞병아리-대가리 박고 자살하자(....)라는 노래가 있는데 쓸데없이 긍정적이라서 좋더라.줄수있는게 없어ㅜㅜ

1.친구들 사이에서 항상 중간에 끼어있는, 어중간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데 졸업하기 전에 충돌이 있을까? 있다면 어떤 방향으로 해결해야하는게 좋을까?

2.부모님이 시키는 일+학교에서 나오는 과제+학원 과제+내가 하고싶은 일들을 전부 하고싶은데 방법이 없을까?

3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jASS8taWBlg

질문 할게, 복채는 내가 정말정말 좋아하는 노래야 유승우-선(Feat.우효) (45.7cm) 뭔가 썸일까 아닐까 헷갈려 하는 노래인데 유승우랑 우효 음색이 진짜 좋아!

2001.04.25 사(巳)시 (정확한 시간은 모르고) 여자

그냥 요즘 고민거리가 많은데 그 중 가장 궁금한 거 세 개만 부탁해도 될까?

1. 자퇴를 계속 생각 중인데, 자퇴를 하는 게 좋을까? 하는 게 좋다면 언제 하는 게 가장 좋을까?

2. 친구 관계가 정말 나쁜데, 언제까지 이럴까? 내가 진짜 사이 좋고 편한 친구를 만들 수 있을까?

3. 연애는 언제쯤 할 수 있을까?

3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Uqd+ykhCdfo

>>335 타로봐줘서 고마워♡♡ 늦었지만 좋은하루보내고 내일도 좋은하루보내길 바라!

3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yWHv9Iut42

>>311 타로 3년차 초보

1. 이 질문 왠지 지금은 딱히 필요한 질문이 아닌 거 같은데 필요하면 말해줘

2. 레스주가 너무 성급하게 결론짓는 습관이 있는 듯. 조금이라도 안 맞거나 원하지 않는 모습이 보이면 바로 '아 이 사람은 내 인연이 아닌가 봐' 하면서 떠나버리는 거

3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yWHv9Iut42

>>312 타로 3년차 초보

1. 이것때문에 발목 잡힌 일이 그 사이에 있었을 거 같네. 아님 마음의 짐이 엄청 커졌던가

2. 레스주가 스스로를 통제할 수 있을 때 . 구체적으로는 금전적 부분+ 마음 내키는대로 싸지르면서(…) 살고 싶은 욕구를 통제할 수 있을 때

3. 근시일 내에 정규직은 불가. 알바를 할 수는 있는데 그마저도 유지하기가 쉽지 않아

4. 지속적인 관리를 할 자신이 있다면 나쁘지 않아. 하지만 오래 키우지 못하고 파양시킬 확률이 높다

3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yWHv9Iut42

>>313 타로 3년차 초보

원하는 만큼 나오지 않아서 공부중

3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wyWHv9Iut42

>>312
4번 답변에 덧붙이면 그나마 좋은 상황이 파양인 거고, 현상태로 봐서는 그냥 유기시킨다든지 관리가 안 되서 죽게 된다든지의 상황도 벌어질 수 있기 때문에 차라리 키우지 마. 아무것도 모르는 반려동물한테 몹쓸 짓 하지 말고

3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314 타로 3년차 초보

1. 썩 만족스럽지는 않는 듯
2. 동기부여가 될만한 게 필요한 듯. 게임으로 예를 들자면 퀘스트 완료 후의 보상 같은 거
3. 계절 성공했을 듯

3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63  >>80  >>106  >>134  >>149  >>151
>>155  >>162  >>186  >>198 >>203
>>277 >>278  >>280  >>283  >>285 
>>288  >>306  >>315  >>317  >>318 
>>319  >>321  >>322  >>323  >>324 
>>325  >>326  >>329  >>330  >>331  >>332
>>336 >>337

3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321 타로 3년차 초보

사실 6월 말인가 7월 초에 한번 보고 7월 중준 쯤에 한번 봤었는데… 안 알려줘서 미안. 막 그만뒀을 당시에는 일단 아무것도 선택하지 말고 기다리라는 내용이 나왔고, 두번째로 봤을 땐 (꿈과는 관계없이) 금전적인 이유로 조만간 일자리를 구하게 될 것이라고 나왔었어. 지금은 뭐랄까… 뭔가를 선택해야 할 때 비단 모든 조건을 충족할 수는 없게 되더라도 최소한 정신이 덜 고통스러울 길을 고려해보는 게 좋을지도. 거의 헬붕 상태인데

3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322 타로 3년차 초보

헤어진 거 같은데…

3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323 타로 3년차 초보

반반이라고 자꾸 나오는데 뭘까. 간신히 턱걸이했다고 생각하고 있어

3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0dDzIgIH1oo

>>324 타로 3년차 초보

상황에 다소 수동적으로 처신하고 있었던 게 아닐까 싶어. 이전 친구들과의 관계 회복이 수월하게 이루어지지는 않을 것 같아. 그래도 주변에 레스주와 마음이 맞는 사람이 분명 있고 그 사람들과 잘 어울리게 된다 하니 걱정하지 않아도 될 거 같아

3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qmEEb8ES9+

oc0dDzIgIH1oo
>>63  >>80  >>106  >>134  >>149  >>151
>>155  >>162  >>186  >>198 >>203
>>277 >>278  >>280  >>283  >>285 
>>288  >>306  >>315  >>317  >>318 
>>319  >>321  >>325  >>326  >>329 
>>330  >>331  >>332  >>336  >>337

3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qmEEb8ES9+

아아 미안

>>63  >>80  >>106  >>134  >>149  >>151
>>155  >>162  >>186  >>198 >>203
>>277 >>278  >>280  >>283  >>285 
>>288  >>306  >>315  >>317  >>318 
>>319  >>325  >>326  >>329 
>>330  >>331  >>332  >>336  >>337

3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qmEEb8ES9+

>>331 타로 3년차 초보

뭘 하려는지 모르겠어서 말을 못하겠네. 상황에 따라 해석이 달라지긴 하는데, 전반적인 분위기로는 레스주가 어떻게 할 예정인지 선택을 했건 안 했건 어차피 그건 생각일 뿐이고 실제 행동으로 이어지지가 않아

3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wjP4o2rOc

내 카메라 렌즈 돌려받을 수 있을까?
중고거래하다가 중간에 꼬여버렸거든..

3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1TSwLhlkeV2

사주 타로
1994.05.06 22시 15분

질문) 지금 만나는 남자친구랑 고비인데 헤어져도 될까? 권태기인지 잘 모르겠어. 내가 맘이 좀 식은 것 같아.
그리고 다른 남자애가 약간 마음에 들어오는것같아. 그애는 내가 과거에 짝사랑했던 애야. 내가 어떻게 하는게 가장 현명하고 좋은지 모르겠어. 지금 남자친구를 계속 만날지, 헤어지고 그애를 만날지, 헤어지고 아무도 만나지 말지.

3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EYqvaS68i+

2003 0630 12시 6분

나한테 이상한일들이 많이생걌어서 그거에대해 좀알고싶어

3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gbwScpBHuM

1998년8월10일15시28분

지금 반수생인데 내가 서울대 정치외교학과에 합격할수 있는지 궁금해

복채는 구피-다 잘될거야

3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ngbwScpBHuM

357(바로위)스레더인데 또 질문할게
내가 책을 쓸건데 많이 팔릴까 궁금하고
앱을 개발할건데 크게 히트칠까 궁금해

359
별명 :
★cNi9m5O5fC
기능 :
작성일 :
ID :
ocGnvAEZGcI4s

19980316 오전 10시30분 여자
좋아하는숫자는 3
나한테 정말 친구라생각할수있는 친구가 생길까?
그리고 남자친구도 생길까?
복채는 : 주니엘 everesting sunset

3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Fm0yjPzySA

>>353  타로 6개월 입문

결과적으로만 보면 돌려받을 수 있느냐 없느냐에 대한것은 '있다'야
근데 과정이 험난

3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5/k2ZIawIYg

3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7BXw4y+KIs

3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YsP84jbVqeM

19990121 오전 3시쯤 여자
좋아하는 숫자는 21
질문)내가 사실 게임 상에서 만나게 된 사람을 좋아하게 됐는데 어쩌다 4일 커플됐다가 걔가 날 대하기 힘들다고 친구로 지내는게 나을거 같다고 해서 깨졌어...사실 아직도 좋아하는데 요새 들어서 대하기가 너무 힘들어.....게임 같이하자고 말하고싶고 그런데 불편할까봐 말 못하겠고..관계가 개선될 수 있을까ㅜ.ㅜ
역시 사귀는건 무리겠지...

복채는 에이핑크-꽃잎점

3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shwU3r2Gqk

미답변 질문 스레

>>63 >>80 >>106 >>134 >>149
>>151 >>155 >>162 >>186 >>198
>>203 >>277 >>278 >>280 >>283
>>285 >>288 >>306 >>315 >>317
>>318 >>319 >>325 >>326 >>329
>>330 >>332 >>336 >>337 >>354
>>356 >>357 >>358 >>359 >>363

3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DFi3gNkkpo6

19961013 태어난 시간은 잣

3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DFi3gNkkpo6

19961013 태어난 시간은 자세히는 모르고 낮인 것만 알고있어 여자
좋아하는 숫자는 3

1. 지금 엄마와 사이가 틀어질대로 틀어진 상탠데 완벽히 회복될 수 있을까?
2. 남자친구와 꽤 오래 교제 중인데 계속 사귀어서 결혼할 수 있을까?
3. 친구가 많이 없는 편인데 나중에라도 마음맞는 친구가 많이 생길까? 싸운 친구들과도 화해할 수 있을까?
4. 이건 허무맹랑한 질문이기는한데 가능하다면..! 내가 지금보다 더 나이먹었을 때 돈 걱정안하고 살 수 있을까?

복채는 제이레빗의 웃으며 넘길래 라는 노랜데 내가 정말 좋아하는 노래라서!
질문이 너무 많아서 다 답변이 힘들다면 몇 개만 답변해줘도 정말 감사할 것 같아! 고마워!

3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wTiBhclrpw

1.지금 내가 사귀는 남자가 내년에 날 사랑할 가능성이 있을까
2.그리고 그 남자의 현재 나에 대한 속마음을 알고싶어
3.재수하는데 내가 준비하는 대학에 붙을수있을까

타로점이나 아무거나 쉽게 되는거 다 괜찮아
해주면 정말 감사할거야 부탁할게..

복채는 내가 좋아하는 영화 이터널 션샤인 추천해줄게
노래는 스탠딩에그의 stay away

3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3z/DqrTMfI

내가 내년 5월까지 남친을 만들 수 있을지 궁금해ㅠㅠ 생일은 4월달이고 좋아하는 숫자는 4!
복채는 꼭 줄테니 알려줘ㅠ

3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sLwQwNtk+nc

나는 1998.12.13 새벽2시00분에서30분 사이에 태어났어!
지금 간호학과가고싶어서 반수하는중인데 전문대 임상병리 휴학했어!
내년에 4년제든전문대든 간호학과 갈수 있을까?
내년에 남자친구는 사귈수 있을까!?

복채는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책이야:)
수고해줘서 고마워♥

3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hQ6lmYG1nnw

질문할게! 나는 99년 12월 18일생 여자야
1. 다음주부터 원서를 쓸 것 같은데 서경대를 적성전형으로 넣으려고해 적성고사가 9월 23일에 있는데 지금부터 죽을각오로 공부해서 붙을 수 있을까? 참고로 과는 화학생명공학과로 넣으려고 그리고 내신은 5~6사이야
2. 1과 마찬가지로 성결대를 적성으로 넣어야 할지 모르겠어
담임쌤이랑 상담해보니까 성결대 컴퓨터공학부로 넣으면 소신지원이라는데
여기는 10월 28일에 적성고사를 봐
그런데 내가 지금 고등학교에서 정보시간에 하는 코딩을 잘 못해 안하는 것도 있지만.
그러나 나는 상황이 이것저것 가릴 처지가 아니라서 붙으면 무조건 이쪽길로 어떻게든 해보려고 문제는 그렇게 해서 나중에 성공할 수 있을까
열심히 하면 붙을지, 만약 붙는다 하더라도 나중에 성공할 수 있을지가 궁금해

3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kFSMP093zu6

타로 6개월 입문

>>280 전반적인 연애운은 생년월일을 써 줬길래...
 사주쪽으로 년주 월주 시주 일주만 알아 봤는데 단편적인 정보라도 괜찮으면...
아니다
어차피 실시간으로 레스주에게 답을 원하는지 원치않는지는 확인할 수 없으니 일단 쓸게

전반적 인생 연애운이 특출나게 있는 편은 아니야.
근데 '연애운'이라는 것은 잘못 나가면 살(대표적으로 도화살) 등등의
개념이 될수도 있는 거거든? 연애운이라는 개념이 좀 뭉뚱그려져있다고 해야 하나. 어쨌든
연애운을 기다리기 보다는 사랑하는 사람을 찾는 방향으로 직접 개척해 나가야 할 것 같아.
부드럽게 쓴다고 썼는데 쓰고보니 충고질 같아서 미안

3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7Sl7F3drFQ

2000.10.27 오후 2시 45분!

질문 1. 지금 애인과 잘 될 수 있을까?
질문 2. 최근 공모전을 넣었는데, 수상할 수 있을까? 없다면 지금 할 수 있는 대책은 뭘까?
질문 3. 미술로 최근 전공을 바꿨어. 잘 할 수 있을지 궁금하네.

복채는 amazarashi의 '내가 죽으려고 생각했던 것은' 추천할게!

37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C7Sl7F3drFQ

>>372 오컬트 경력은 손금을 적당히 볼 줄 알아. 이건 할 수 있는 걸 깨우친 것이라 경력으로 말하기는 뭣하네.

3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6GTgdx70T3o

질문할게요..
좋아하는 사람이 있어. 근데 그사람은 다른사람을 좋아하는거  같아. 꼬실 수 있을까?내가 고백해도 될까?

3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VspBJ8PcA

1994년 4월 26일 (음력) 오시
너무 급한데 사주나 타로나 다 괜찮으니까 봐줄 사람 있을까

일하는 곳에서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 죽고싶은 심경이야
오늘 퇴근 전에 말하려고 해 그만 다니겠다고...
근데 잘 하는건지 모르겠어 왜냐면 여러가지 얽혀있어서
서로 곤란한 상황이라 나중에 문제 될까봐 걱정되기도 하고 내가 너무 가난해...물론 여긴 최저시급이지만...
하지만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 몸까지 아프고 자살생각까지
드니까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간절해서 조언을 구하고 싶어

복채는 오아시스의 샴페인슈퍼노바 라는 곡이야!! 알고 있을지 모르겠지만 정말 좋은 곡이니 들어봐

3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5kLet5TlUE

ㄱㅅ

3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fhkr1d0HPUo

97년 3월 23일 여자! 좋아하는 숫자는 3이랑 5야
사주 부탁해
그리고 내가 지금 관심가는 분이 있는데 그 분과 잘될지도 알려줬으면 좋겠어..

복채는 지다(jida)의 "starlight"
한국분이시지만 가사가 전부 영어야 조용히 새벽에 감성에 젖기 좋은 곡!

3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ldteL3t6vAg

1996.9.15 새벽2시18분 여자

마지막으로 헤어진 전 남자친구한테서 다시 나한테 연락이 올까?

수단은 아무거나 상관없엉 효과있는걸루 부탁행

복채는 Christopher - Heartbeat 추천할껭!

3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ESDF8Ccpq+

1999.03.03 (양력) 여자 사시
연애랑 진로를 보고싶은데 연애는 내맘에 드는 남자를 언제 만날수있을지 궁금해ㅠㅜ
그리구 진로는 지금 내가 진로를 바꿨는데 그방향이 나한테 괜찮은지, 잘할수있을지 궁금해 !

3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GESDF8Ccpq+

1999.03.03 (양력) 여자 사시 
연애랑 진로를 보고싶은데 연애는 내맘에 드는 남자를 언제 만날수있을지 궁금해ㅠㅜ 
그리구 진로는 지금 내가 진로를 바꿨는데 그 방향이 나한테 괜찮은지, 어떻게 해야 잘할수있을지 궁금해 !
 복채는 HOMME warm and cold night 난 이노래가 밤에들으면 감성터지더라구 추천행!!
잘부탁할게!!

38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oO6kmke2LE

>>63 >>80 >>106 >>134 >>149
>>151 >>155 >>162 >>186 >>198
>>203 >>277 >>278 >>283
>>285 >>288 >>306 >>315 >>317
>>318 >>319 >>325 >>326 >>329
>>330 >>332 >>336 >>337 >>354
>>356 >>357 >>358 >>359 >>363
>>366 >>367 >>368 >>369 >>370
>>372 >>374 >>375 >>377 >>378
>>379 >>380

38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oO6kmke2LE

>>332 타로 3년차 초보

질문 1. 최근 시작 한 사업을 그대로 계속 해도 좋은 지?
→ 성과가 생각보다 많은 건 아닌 것 같은데, 현재 상황으로썬 레스주가 할 수 있는 건 다 쏟아부은 상태. 이 이상의 발전은 어려운 상황이라 현재상황에 만족한다면 상관없지만 더 큰 것을 바란다면 한번쯤은 고민해 봐야 해.

질문 2. 지금 너무 외로운데 여자친구는 언제쯤 생길 지?
→ 이번년도 말까진 딱히 이렇다할 이성이 없어

질문 3. 결혼은 언제쯤 할 수 있을 지?
→ 속도위반 ok 경제적기반 노상관인 경우면 가까운 시일 내로도 가능하기는 해

38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BoO6kmke2LE

>>336 타로 3년차 초보

1.속시끄러운 일이 일어나기는 하겠다만은 막상 그때가 되면 어떤 선택도 못할 가능성이 높아(아님 어떤 선택을 하든 최선책은 아닌)… 심지를 굳게 가지는 게 좋을 거 같아

2. 다 하기에는 한계가 있어 아무래도. 레스주의 주관적 기준으로 이건 지금 안 하면 안될 거 같아- 싶은 거에 우선순위를 두는 것도 나쁘지 않아

38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ocONfkOUKbvW6

보고싶은 사람이 있는데 언제쯤 볼수 있을까. 9월내로 볼 수 있을까?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