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2,016 어제 3,020 최대 10,129 전체 1,049,122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스레더즈 여름방학 기념 스티커 나눔 이벤트

연애 게시판 목록 총 448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애인생기고싶다고 외치면 언젠가 생기는 스레 레스 (111)
  2. 2: 열살 차이 나는 사람을 좋아한다. 레스 (48)
  3. 3: 연애에 대해서 팁점주라 레스 (1)
  4. 4: 짝사랑 상대에게 못한 말 털어놓고가는 스레. 레스 (259)
  5. 5: 남자공략법 레스 (226)
  6. 6: 설레도 되는 범위가 어디까지일까 레스 (10)
  7. 7: 연애를 한다면 내가 좋아하는 사람 ? 아니면 나를 좋아해주는사람 ? 레스 (20)
  8. 8: 내가 5달째 좋아하는 사람vs만난 지 1주일 됐는데 나 좋다는 사람 레스 (19)
  9. 9: ★★★★★★연애판 잡담스레★★★★★★ 레스 (235)
  10. 10: ♥♥애인이랑 어디서 어떻게 만났는지 쓰고가는 스레♥♥ 레스 (12)
  11. 11: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어 레스 (19)
  12. 12: 끄응ㄲ 긴장된다 금요일에 남사친이랑 레스 (7)
  13. 13: 별 것 아닌 고민인데 레스 (7)
  14. 14: 애인 사귈 때 꼭 봐야 하는 것 적고가자! 레스 (8)
  15. 15: 여러가지로 곤란한 짝사랑 이야기야 레스 (5)
  16. 16: 어쩌면 오컬트에 실어야할지 모를 연애담:! 레스 (51)
  17. 17: 모쏠이야 허 ... 레스 (4)
  18. 18: 첫눈에반해서푹빠졌는데 도와줘 레스 (6)
  19. 19: 선생님 좋아해 본 사람? 레스 (14)
  20. 20: 내가 최악의 고백을 한걸까? 레스 (17)
  21. 21: 좋아하는 사람이 미국에 있어 레스 (50)
  22. 22: 짝사랑, 그분을 향해 울부짖자 레스 (2)
  23. 23: 짝사랑 몇년 해봤어? 레스 (2)
  24. 24: 지금 랜선연애 중인데 레스 (39)
  25. 25: 18살 애 아빠가 됬습니다. 레스 (14)
  26. 26: 제주도 가고 싶다 레스 (15)
  27. 27: 오지콤은 조심해야해 정말 아저씨를 만나거든 레스 (295)
  28. 28: 남사친한테 설렜던 짧게 풀어줘! 레스 (20)
  29. 29: 플라토닉이 좋아, 에로스가 좋아? 레스 (76)
  30. 30: 남친이랑 싸웠는데 내잘못인지 잘모르겠어... 레스 (4)
  31. 31: 좋아하는 사람 초성을 외치고 가자! 레스 (17)
  32. 32: 스레더즈들의 짝남은 누구 닮았어? 레스 (85)
  33. 33: 어차피 전하지 못 할 마음, 레스 (19)
  34. 34: 남친의 여사친때문에 고민이야... 레스 (79)
  35. 35: 여자모쏠이 내일 저녁에 미팅하는데 팁좀 레스 (6)
  36. 36: 좋아하는 사람 초성 쓰기 레스 (160)
  37. 37: ~적막한 새벽, 전 애인들을 떠올려 봅시다~ 레스 (32)
  38. 38: 아저씨랑 연애 성공한 사람있어? (오지콤) 레스 (10)
  39. 39: 선생님 좋아해요 레스 (15)
  40. 40: 지옥같은 연애중인데 벗어날 수가 없어 레스 (11)
  41. 41: 안녕 이거 어떻게 하는거야? ㅠㅠ 레스 (1)
  42. 42: 연애상담 해드립니다! 레스 (127)
  43. 43: 멀리 멀리 짝사랑 중이야. 레스 (9)
  44. 44: 내 연애를 도와줘 지금 연락중!!!!! 급해급해빨리!!! 레스 (4)
  45. 45: 쓰레기같아 레스 (4)
  46. 46: 남자친구랑 여행 약속했는데 레스 (3)
  47. 47: 연애... 레스 (2)
  48. 48: 38살 오빠랑 사귄다 레스 (2)
  49. 49: 스레주가 고백하는 스레 레스 (16)
  50. 50: 동성연애 해본 사람 있어...? 레스 (3)
( 5436: 80) 헤어졌는데 너무 힘들다 시간이 진짜 약이야?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7-01-08 14:25
ID :
loAw0QBo9zSEU
본문
2년 반 넘게 사귀었는데 어제 헤어졌어
길에서 남자만 보여도 눈물이나...
어제 오빠가 넘어지지 말라고 걱정해준거랑 손 차갑다고 말하면서 운거랑 다 기억나....
좀 더 맛있는거 사줄걸 나도 좀 더 좋은 것들 해줄걸
울지말라고 괜찮다고 그러지말고 그냥 나도 같이 울걸
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오빠는 내가 준 인형 버렸을까? 컵은?
사진은 지웠을까? 반지는 어떻게 했을까?
나는 아무것도 정리 못했는데 오빠는 정리 다 했을까?

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그렇게 서럽게 울면서 어떻게 헤어지잔 말을 하지
진짜 밉다

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울지를 말던가
걱정도 하지를 말던가

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오빠보다 더 행복해지라는 말같은 건 왜한거야 대체
진짜 싫다고

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같이 고양이 키우고싶다고 했잖아
스코티쉬폴드

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나덕분에 식물도 고양이도 동물원도 좋아하게 됐다고 그랬는데
나는 이제 그런거 보는게 너무 힘들다
유투브로 귀여운 동물 찾아서 보는게 취미였는데
같이 그런거 찾아보면서 웃던게 기억나서 못보겠어

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우리오빠 나랑 같이 보고싶다던 영화도 그렇게 많았으면서 ㅋㅋㅋㅋㅋㅋ바보멍청이똥개

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나 내일 생일이야
할머니가 오빠랑 밥먹냐고 묻더라
헤어졌다고 말하다가 울었어

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7ZMm7n/YrRE

운동도 안했는데 2키로 빠졌어
안먹으면 죽을것같아서 밥도 먹고
엄마 먹는 보약도 먹었어

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GcRpQKRzH1Y

힘내 진짜 이룰수 없는 사랑 너무싫어 우울해. 꼭 추억들 잊지말고 간직하길 바래 소중했던 시간들 이었으니깐

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41 고마워

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시달소 ost 가넷 들으면서 펑펑 울고있어
언젠가 다른 좋아하는 사람이 생겨도 당신은 언제나 나에게 특별하고 소중해서<이부분 전에 들을때는 현애인한테 너무 예의없다고 생각했는데 지금은 너무 사무친다
지금은 다른 사람 만날 기분이 전혀 안들지만 1년 2년 지나가면 또 다르겠지

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차라리 사귀면서 싸워라도 볼걸
미워라도 해볼걸
한 번도 미웠던 적이 없어

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매일매일 울고있는데 그래도 조금 기운이 난다
내 인생부터 수습하고 그 다음에도 계속 이렇게 힘들면
아마 설득당하지 않겠지만 그래도 설득하러 가봐야지
그때까지 진짜 열심히 살아야지

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공부해야하는데 도서관은 진짜 못가겠어
오빠가 전에 비오는데 나 우산없다고 퇴근하고 밥도 못먹었으면서 도서관에 데리러 왔던게 생각나서
그 근처에는 발을 돌리고싶지 않아
우산은 나중에 돌려주기로 했는데 아직도 우리집 현관에 있어

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행복하게 해주지 못하는게 뭐야...
나도 그때는 동의했지만 솔직히 다른 방법이 없었을까
머리로는 생각하면야 물론 나는 더 좋은 조건의 사람을 만날 수 있겠지만
그렇게 잘해줘놓고 다른 사람 만나라는건 미친거아냐?????? 어떻게 그래??????

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아니 진짜 인간적으로 너무했다

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진짜 솔직히 오빠는 나만큼 좋아해주는 사람 평생 못만날거야

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자꾸 눈물나....
그래도 지금은 할 수 있는게 없다
내 인생부터 수습해야지.. 진짜 최대한 빨리 수습해야지...

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그래도 진짜 많이 마음이 정리된것같다
아직도 좋아하고 아직도 보고싶지만...

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다시 사귀지는 못하더라도 합창공연 꼭 한 번 보여주고싶어
티켓 값이 그렇게 비싼줄 알았으면 선물이라도 챙겨줬을텐데 ㅋㅋㅋ....
아 전시회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무지개 같이 본 거 생각난다
그게 이렇게 아픈 기억이 될 줄은 몰랐네

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3CcjPullOw

하 지지리 궁상이다 진짜

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F6vgMU0YOac

확실히 시간이 약이긴 하지..근데 그동안은 정말 괴로워.... 그래도 시간 지나니까 그냥 좋은 기억도 아 그냥 그랬구나 하고 느껴져
그때 까지 힘내 스레주..!

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54 고마웡... 지금은 막연하고 아직은 보고싶지만 언젠가는 괜찮아지겠지..

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하루하루를 버티는 느낌이다
좋아하는 걸 하다보면 자꾸 떠올라
오빠랑 같이 하고싶다 오빠도 이런거 좋아하는데 막 이렇게 ㅋㅋㅋㅋ

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그사람이 나보다 더 힘들어했으면 좋겠다가도
너무 많이는 안힘들었으면 좋겠어
마음이 어지럽다

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오빠랑 친해서 알게된 언니를 얼마전에 만났다
좋은 분이라서 헤어진 얘기를 하다가 많이 울었는데, 정말 많이 위로받을 수 있었다
가끔 오빠 소식을 알려줄 수 있다고 하셨다
지금은 아무래도 전혀 연락되지 않는 모양이었다
내가 아무도 만나고싶지 않았던것처럼 오빠도 지쳐있는걸까

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조금만 다른 상황에서 만났더라면 좋았을텐데

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지구가 터져버렸으면 좋겠당

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혼자 있고싶다
혼자 공부하면 눈물나는대로 울고 눈물닦고 공부할 수 있는데
다른 사람이 있으면 엄청 방해받는 기분
속도 답답하고..

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다 사라졌으면 좋겠다

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보고싶어

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그래도 많이 괜찮아졌다
아 더이상 괜찮아지고싶지 않아

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이미 남이 됐는데 더더 진짜로 남이 되는 기분

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반지랑 편지랑 꽃이랑 언젠가 다 버리겠지
아 마음아파
같이 분식먹었던거 생각난다

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iu/Gdms46Y

부러 슬픈 생각을 해서 눈물을 낸다는게 진짜 가능한 일이었구나

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zpuTxRC69Kg

꼭 올해안에 마무리짓고 만나자고 말해봐야지
사귀지는 않더라도 한 번쯤은 보고싶어

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기념일에 맞춘 커플링이나 생일로 받은 목걸이보다
공부 열심히 하라고 사준 펜이랑
오빠가 좋아하는 캐릭터 인형에 거 마음이 아프다
정말로 많이 사랑받았었다는걸 자꾸자꾸 깨닫는다
진짜 많이 좋아했는데ㅋㅋㅋㅋㅋ 하

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애초에 무슨 배짱으로 사귀자고 한 거야 본인 상황이 그러면서 ㅋㅋㅋㅌㅌ 아 진짜 화난다 아직도 마음아파서 너무 화나

7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눈물 날 것 같아
너무 많이 보고싶어
그냥 찾아가서 얼굴보면
모든 문제가 다 풀릴 것 같아
물론 당연히 그럴 일 없겠지만ㅋㅋㅋㅋ

7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오늘도 보고싶다
같이 나눴던 얘기들은 점점 희미해지는것 같은데
그래도 맘아파

7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아 진짜 너무했다

7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라디오스타 반 나머지 같이 보기로 했었는데

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다음엔 같이 합창만 하는 음악회 가기로 했었는데

7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B9XJzUzIhcA

다음엔 편지 더 길게 써준다며

7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90cXkCFB7+w

생각할수록 나쁜 사람이네
나 너무 힘든데 어떻게 좀 해줬으면 좋겠다
이별한 사람들은 다들 어떻게 멀쩡하게 사는걸까
세상에 이런걸로 이렇게 힘든게 나뿐만은 아닐텐데
다들 어디서 뭘 하는걸까

7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F6esi8VE73s

헤어진지 벌서 두달
바쁘게 지내려고 노력하지만 솔직히 말하면 진짜 자주 떠오른다
의도치 않게 문득 보게되는 흔적이 많다
이제 괜찮아진 줄 알고 예전에 자주 가던 식당에 갔다가 기분만 잡쳤다
아 너무 괴로워 왜 아직도 힘든거야...

7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EMeXDeBjnQA

한 네달간은 힘들거야.. 길거리에서 흐르는 노래만으로도 생각나고 뭔가를 하나 해도 생각나고. 2년반이면 오랜시간 많은 일을 함께 했으니까. 그럴땐 진짜로 바쁘게 사는게 약이야. 힘내 스레주! -지나가던 남자

8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EMeXDeBjnQA

사실상 남자는 시간이 갈 수록 더 그리워하는 생물이니까..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