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782 어제 2,374 최대 3,968 전체 500,182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서버를 더 좋은 곳으로 옮겼습니다!★

사이트 내부에 에러가 생겼을 수도 있으니 이상한 부분이 보인다면 애매하다 느껴져도 적극적으로 신고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연애 게시판 목록 총 248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윗사람이 아랫사람 연애상담해주는 스레 레스 (1)
  2. 2: 다들 이상형 한마디씩만 적어보자! 레스 (40)
  3. 3: 남자공략법 레스 (182)
  4. 4: 좋아하는 사람 초성 쓰기 레스 (88)
  5. 5: 연애심리학 중 자신이 아는 것 쓰고 가기 레스 (26)
  6. 6: 금사빠는 자신의 썰을 풀어 놓고 엉엉 울다가 조용히 사라지는 스레 레스 (5)
  7. 7: 미치겠다 남자친구랑 눈을 못마주치겠다 레스 (215)
  8. 8: 학원 선생님 짝사랑중 .ing 레스 (26)
  9. 현재: ★★★★★★연애판 잡담스레★★★★★★ 레스 (170)
  10. 10: 담담한 연애 이야기 레스 (3)
  11. 11: 짝사랑 상대에게 못한 말 털어놓고가는 스레. 레스 (112)
  12. 12: 만났던 연애상대 중 가장 최악의 남자/여자는 누구야?? 레스 (30)
  13. 13: 커플될때까지 썰풀어보자 레스 (2)
  14. 14: 금사식이 있으면 금사빠스레도 있어야지! 금사빠들의 한탄스레 레스 (5)
  15. 15: [흐아아아 달달햇..!]연애판이 없어서 쓰는 설레는 일화♡ 레스 (118)
  16. 16: 학원 남자선생님이 너무 좋아ㅠㅠㅠ어떡해 레스 (16)
  17. 17: 너에게 레스 (2)
  18. 18: To 레스 (10)
  19. 19: 학원쌤을 좋아하는 스레주들이 많네 레스 (14)
  20. 20: 금방 사랑이 식는 금사식의 한탄 스레~ 레스 (6)
  21. 21: 짝사랑만 6년째 레스 (22)
  22. 22: 내 연애를 남들이 더 많이 돕는 스레. 레스 (2)
  23. 23: 선생님이랑 연애하는 썰 레스 (73)
  24. 24: 헤어졌는데 너무 힘들다 시간이 진짜 약이야? 레스 (41)
  25. 25: 갈 사람 레스 (46)
  26. 26: 어떡하면 좋지 레스 (10)
  27. 27: 이러면 썸 혹은 쌍방통행이다! 하는거 적어보자 레스 (3)
  28. 28: 짝남이 선생님이어서 죽을맛 레스 (64)
  29. 29: 오지콤은 조심해야해 정말 아저씨를 만나거든 레스 (286)
  30. 30: 선생님 현재진행형으로 짝사랑하는 썰 레스 (224)
  31. 31: 애인생기고싶다고 외치면 언젠가 생기는 스레 레스 (45)
  32. 32: 나 오늘 헤어졌는데 위로 좀 해 줘 레스 (2)
  33. 33: 실수했어 레스 (10)
  34. 34: 초짜인데.. 도와줘! 레스 (16)
  35. 35: 고백할건데 조언해줄 사람? 레스 (10)
  36. 36: 남친 아버님께 새해문자를 보내야할까..? 레스 (5)
  37. 37: 연애 잘알들의 조언이 필요해 레스 (3)
  38. 38: 자기 인생 최고의 고백법/최악의 고백법 레스 (11)
  39. 39: 스레더즈들의 짝남은 누구 닮았어? 레스 (32)
  40. 40: 써먹기 좋은 설레는 행동(?) 적고 가는 스레 레스 (8)
  41. 41: 무성애자 남친 고민이야.. 레스 (4)
  42. 42: 이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걸까? 레스 (11)
  43. 43: 누구 있어? 나 좀 상담해줘 레스 (24)
  44. 44: 랜선너머 사람이 좋아질 줄은 몰랐는데 레스 (22)
  45. 45: 이게 착각인지 썸인지 좀 알려줘. 레스 (33)
  46. 46: 진짜 아무나 내 상담 좀 해줘.. 레스 (2)
  47. 47: 누군가를 좋아한다고 오해 받아본 적 있어? 레스 (18)
  48. 48: 애인과 있었던 웃긴 썰을 풀자 레스 (2)
  49. 49: 다들 이번 크리스마스때 연인에게 뭐 선물할거야? 레스 (14)
  50. 50: 그러니까 그 날은 레스 (7)
( 1: 170) ★★★★★★연애판 잡담스레★★★★★★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8-15 23:26
ID :
loRwRdlDTDcx6
본문
연애판이 열렸다~~~~~~
1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qv/9EANOw7A

고민좀 들어주라...
제가 굉장히 마음에 드는 분이 생겼는데...
조별 과제하다가 만났고 현재 별다른 친분은 없다가 과제로 갠톡하다가 제가 마음에 든다고 솔직하게 말하고 친하게 지냈음 한다 라고 말해서 여성분께서 그렇게 말해주어서 고맙다라는 답을 받았어. 그리고 다음날 제가 저녁에 시간되면 식사하자라고 톡했더니 오늘은 일이 있어 힘들다하여 시간이 없어서 그런거면 다른날 시간내보고 부담스러운거면 솔직히 말해달라고 하니 정말 시간이 없어서 그런거다라고 하셔서 다른날 점심 약속을 잡았거든?
이런 상황이면 호감은 있는건가?

1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lHgJT4Gzz2

>>120 아 힘내... 그런애들 꼭 있음...0.0

1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DKnvgymhu7I

얘들아 자기가 헤어지자고 해 놓고 이틀만에 연락오는건 도대체...뭐지?
이전에도 헤어지자고해서 내가 매달렸거든. 그러다가 군대가기 몇달전에 헤어지자고해서 그러자고했어. 더 이상 매달리는건 너무 비참할 것 같아서.
근데 상황상 그럴 수 밖에 없었다 미안하다 니 생각은 어떻냐 이렇게 연락왔어
일단 너무 어이없고 지쳐서 한동안 날 좀 내버려두라고 했다
밤에 연락온게 아니라어 새벽감성에 저지른 일은 아닌듯힐다 저렇게 빠른 후회 뭐지...

1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tWsmGP0qzTE

오늘 좋아하는 사람이랑 눈 마주쳤다!!!
오늘은 한번도 못 만날줄 알았는데 ㅠㅠ
하 아직도 가슴 떨린다..><

1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2WnJ4O2H+gE

학원 다닌지 3개월정도 됐는데 어떤 오빠를 알게됐음. 아니 그냥 같은 학원 다니는데 어느 요일마다 봄ㅋㅋㅋ 물론 같은 교실이고
처음엔 내 이상형이라 완전 귀엽고 좋았는데 그 오빠 친구들도 같은 교실인데 선생님이랑 떠드는데 들어보니 ㅇㅇ이 무서워요 쌤!.. ㅇㅇ고 일진이죠 진짜.. 이러는데 암만 봐도 100퍼 거짓은 아닌 거 같았어..ㅋㅋㅠㅜㅠㅠㅜ 그 뒤로 좀 무섭긴 했다. 그래서 일부로 관심 안두려고 노력했는데 나란 년..☆ 그 오빠 목소리를 들으니 녹아버리는 내마음!.. 그렇게 좋은 목소리도 아니고 흔한 남고생 목소리인데 설렌다ㅜㅠㅜ 그리고 내년엔 고3이니 볼 날이 1년밖에 안 남은거다.. 오빠때문에 갑자기 이상형이 미술하는 남자로ㅜㅠㅜ쿠ㅜㅠㅡ 오빠 친해지고싶은데 난 병ㅇ이고 오빠랑 어울리지 않는 애니까 포기할래요ㅜㅜㅜㅜㅜㅡ이 학원에 다녀줘서 고마워요 좀만 더 일찍 다닐걸.. 이제 안 빠지고 꼬박꼬박 가야지!!!!ㅠㅜㅜㅜ

1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c/RPqGvexfc

오늘따라 걔가 나한테 대하는게 전이랑 다른것 같다는게 느껴진다. 평소에 점심시간에 졸려서 자기만 하는애가 나랑 내친구랑 같이 점심먹으러 가고 내친구 둘한테는 평소처럼 대하면서 나한테는 뭔가 전이랑 대하는게 다른것 같다는게 느껴지고 나랑 걔랑 티격태격 할때 옆에 친구둘이 오글거린다는 표정짓고 예전에는 나 안놀렸었는데 요즘에는 팔다리 짧다고 놀리거나 뒤에서 깜짝 놀래키고 그래.

1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0nJae+EsPRs

계란 삶는 법을 자랑하는 니 모습이 얼마나 귀엽던지

1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M+8jqummA9c

왜 내가 시간 약속을 잘 지켜달라고 부탁했는지 너는 이해를 못 하는구나
그냥 기다리는게 싫어서 그런게 아닌데
나 혼자 널 만나려고 기대하고 준비한 것 같아서 너는 날 만나고 싶어하지 않는 것 같아서 나 혼자 바보같이 널 기다렸다는게 너무 비참해서 그래서 부탁했는데 넌 또 약속을 어겼지
일부러가 아니었겠지 그래서 잠깐이라도 보자 저녁때라도 보자고 말 했겠지 근데 난 이미 속상했고 부른다고 쪼르륵 간다는게 너무 비참해서 거절했어 애매하게 말을 흐렸지
그런데 넌 끝이니? 그게 너가 나한테 마음을 쓸 수 있는 전부였니? 왜 난 그러질 못할까

1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1pKzUJ18vx6

아아악!!!! 사랑하고 싶다악!!!! 달달한 시기를 보낸게 언젠지 생각도 안 날 정도다...
내년에 같은반 됐으면 좋겠다. 응..

1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3/SjeItP4xk

젠장 내 짝남 왜 이렇게 귀엽냐...

1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y1BQwcMcfg2

http://threaders.co.kr/bbs/board.php?bo_table=babo&wr_id=50801
밥판에서 진행중인 프로젝트인데 바쁘지 않으면 이 스레 좀 읽어줬으면 좋겠어!

1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umIpK+/Ogi+

어떡하지...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는데 커뮤러다. 최근에 관통을 엄청 세게 당했는지 앤캐얘기밖에 안하는데... 진짜 죽고싶어진다. 걔가하는 앤캐얘기만 들으면 오만정이 다 떨어지고 매번 내가 얘를 왜 좋아하고 있지하는데 도저히 마음을 접을수가 없는 내가 제일 한심한거같다...

1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qWtZmbBtOvM

제발 원하는 곳 합격했으면!
그래야 그사람한테 멋지게 고백한단말이야ㅜㅠ

1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cGNn6wLBgdg

...내가 좋아하는 사람은 너무 잘 하는 것 투성이야.
공부도 잘 하고, 피아노도 잘 치고, 그림도 잘 그려.
그런데 나는 이게 뭐야.
공부는 딱히 잘 하는 편이 아니고, 악기와는 연이 없고, 그나마 잘 하는 건 그림 하나 뿐이야.
...그 애만큼 착하고 밝고 사교적인 나였다면 어땠을까.

1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vqhnGC1wxwo

뭐지 나 고백받은건가

1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UkQfDTofR8M

학기 시작했을때 첫눈에 반한애가 있어.그런데 걘 내 친구 좋아하는것같아.계속 부정해봤는데 역시 맞는것같네.그 남자애 친구가 자꾸 걔한테 내 친구한테 고백하라고 하고, 걔도 다른 여자애들 대하는거랑 내 친구 대하는게 너무 달라.불행 중 다행이라면 내 친구...3d에는 관심없어.걘 2d만 좋아해.다행이라고 생각해.그래도 역시 슬프다.내 친구 좋아한다는거 알고 그날 밤 계속 울었어.

1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458G2LQp9WA

여기에 적는다고 소원이 이루어지진 않지만, 적어도 마음정도는 가라앉았으면 해.
다른 사람을 좋아하던중에도 가끔 떠올라버리는 내 첫사랑.
지독히도 아파서 이렇게나 날 놓아주지를 않나봐요.
꿈에 나온 '기억교실'에서 그 이름이 적힌 팻말을 보자마자 집어들어 주머니에 넣어버렸어요. 그 때의 두근거림이 잊혀지질 않아요. 꿈속에 그 이름이라도 선명히 나온건 오랫만이에요. 또 얼굴을 똑바로 쳐다본적 없는데 이름은 너무나 선명했어요. 교실안에 비치는 햇빛이 너무 몽환적이어서 눈물이 날것만 같았어요.
이젠 좋아하는게 아닐거같은데, 가끔은 언젠가 볼거같다는 그런 예감이 들어요.
말 한번 걸고 싶은것이 커다란 집착이 되었어요. 그래서 보기 싫은데... 보고싶어요.
다시 이어지긴 싫은데, 이어질수도 없는데, 진심으로 한번보고싶어요
빨리 잊고 다시 다른사람 찾을 수 있게

1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N91PFkF7FBM

곧 만나러 갈게!! 만날수있다는게 왠진모르겠는데 강하게 삘이 와! 3년? 2년? 만 기다려줘...그러고보니 우리 2년이란 시간이랑 되게 의미가 깊네...

1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Jnumg+vGQBc

누군가 사랑스럽게 애정이 듬뿍 담긴 백허그 해줬으면ㅠㅠ...
최근에 호감생긴 사람이 있는데 며칠동안은 꼬셔보려고했는데 포기했어. 어차피 나에겐 관심도 없어 보이더라고.한두달 후엔 사는 지역도 달라질거고....

1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QJeLd62WW/2

누군가를 좋아하는 건 어떤 기분이야ㅜㅜ? 십대 후반인데 설레거나 짝사랑해본 적이 없다 그나마 한 연애는 일주일만에 끝나고..소개받아도 몇 번 주고받다 끝나고, 소개받아서 만나도 아, 얘랑은 친구로서 만났으면 좋았을텐데 이러고ㅜㅜ이러다 진짜 내가 무성애자인 것 같아서, 영영 누군가를 이성적으로 좋아하게 될 날이 오지 않을까봐 불안해.. 아 나도 좋아해보고 싶다고!!!!

1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Av62AXi+fng

공시생 남친+장거리 6개월인데 힘들다.
사귄지는 2년되기 직전인데
정리해야하나 싶은 생각도 좀 들고....

남자친구랑 카톡은 자주하는데 전화를 하루에 길어야 20분?
그냥 서로 뭐했는지 정도만 물으면 끝나
1주일에 한번만 보고있어. 외박은 안돼서 무조건 당일치기

나도 남친 섭섭하게 한게 엄청 많고 우울할때마다 남친한테 계속 연락했더니 남친이 이제 한계라고 그러더라

진짜 괜찮은 사람인거도 알고
나한테 벅찬사람인거도 맞는데
내가 외롭고 힘드니까 긍정적인 대화나 응원이 힘들다

원래는 여기에 그래도 잡아야지 라는 생각으로 썼는데
쓰다보니까 마음 정리하는게 맞는것같다
처음부터 남친이 날 더 좋아하긴 했는데
이제 상대방도 그렇게 생각하고 있을거 같네

1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VjtN5i17gm2

>>141 난 일단 질투던데. 다른 사람이랑 있으면 막 질투나고. 친한데도 말거는게 왠지 떨리고. 과대해석도 많이 하고.

우리 쌤이 진짜 침착하고 참하신 분인데, 단톡 보낼 때 '고마워요!!' 이렇게 느낌표 두개 붙인게 뭐라고 너무 귀엽다 ㅋㅋㅋㅋㅋㅋㅋ

1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qq8rKXerTYk

이게 좋아하는건지 아닌지 잘모르겠어
좋다가도 아무렇지않아지고
다른 사람과 얘기하는거에 질투하다가도 그러려니하고
나에게 잘해주지않았다면
너에게 잘해주지않았다면
조금은 편해졌을까

1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v/DQlNVGsQQ

근데 남자친구가 좋아지면 좋아질수록 불안한건 나뿐인걸까?ㅠㅠㅠ 마음주는만큼 상처도 클까봐 무서워.

1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vt84Tc6GX2A

접었다.
너를 마음 속에서 지웠다.
이제 너의 얼굴을 봐도 아무렇지 않아.
그런데 넌 왜 그런 얼굴울 하는거지?

147
별명 :
탐짱
기능 :
작성일 :
ID :
loRJT8ttkjNkk

이제는 죽창뿐이다....
죽창앞에서는 모두 평등하지

1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GwVBvpO3ZX2

?????

1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E9de0brlSoY

모르겠다 짜증낭ㅇㄹㄹㄱㅇ 나보구ㅜ 어쩌라는거야 아니!! 문자는 자기가 먼저 보내놓고ㅜㅜㅜ답장을 하라고!!

1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8itmFiSz3Q

ㅋㅋㅋㅋㅋㅋ썸남이랑 카톡하는데 설레게 하려고 하는 말 있잖아 살 빼지마 그대로가 예뻐 이런거ㅋㅋㅋ
이런 말 하는데 말 자체는 정말 오글거리지만
저런 말을 하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너무 귀여워서 그 포인트에 설렌다 진짜ㅋㅋㅋ쿠ㅜㅜ귀여워

1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nukgxWMBQvE

난 스물 오빤 스물일곱
서로가 행복한 1년이 될 수 있길
오빠가 나한테 연락을 하게 되길
하느님이 지금 내 목소리를 들어준다면
난 그렇게 빌고 싶어요.

1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wU+2VsPIto

1년 조금 넘게 짝사랑한 여자가 있어. 카톡도 자주 하고 가끔 만나서 놀러가기도하는데 선톡은 거의 없었고 약속도 거의 내가 잡았지.
그 애한테 난 그냥 좋은 이성친구겠지만..
친구만으로도 기억에 남고싶어.

1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wU+2VsPIto

그 애한테 남자친구가 생긴다해도, 걔가 행복하다면 나도 좋으니까 축하한다고 말해줄거야
짝사랑 상대가 남자친구가 생기는거..여러번 있었거든..

1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rGLcENx7Ars

우와 여기 스레더들 되게 감성 넘치는구나..

1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8m41hCEsgNI

아니 내가 너무 기분 이상하고 짜증나서그러는데 누가 내 얘기좀 들어주라
 요번에 너의이름은 그거 영화 개봉했잖아? 그래서 반에서 동성인애 친한애들 세명 있어서 네명이서 다니거든? 근데 내가 혼자 커플이라서 내남친이랑 같이다니다보니까 내친구들하고도 친하게 지내. 거의 5명이서 서로 다친한느낌. 근데있지 내가 남친한테 나 친구들하고 내일 놀게 미안이러고 걔는 알겠다고 잘놀아라고 하고 내일 남친하고 안만나고 동성친구 넷이서 놀생각으로 연락을 했단말야. 연락했더니 두명은 된다고하고 다른한명 A한테 내일 시간 되냐고 물어보니깐 A는 만화부 애들하고 보겠다고 하고 여럿이서 보는게 더 좋대. 그래서 그런가보다 표를 3개 예매를했어.

근데 내가 방금 남친이랑 카톡을했는데 A라는애랑 조조영화를 보러가기로했대...ㅎ 이해되겠지만 요약하자면 A는 나한테 못간다는식도 아니고 그냥 우리랑 안놀겠다는식으로 보낸것도 조금 뭐랄까 서운했지 그런데 만화부애들하고는 안보고 뭐 내남친이랑 너가 왜 만나? 나한테 거짓말까지하고 왜 내남친이랑 만나는거지 이러고 난 지금 이것때문에 기분이 좀 별로안좋아..엉엉..
이거 A한테 카톡으로 따져도되겠지?

1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H2/nIdISLNw

오빠! 나 처음으로 술 제대로 먹었어요 스무살 됐잖아 나ㅎㅎ
하나도 안 취했는데 취한 척 하고 오빠한테 전화걸까 고민 했어요.
매정하게 끊을 사람 아니란 거 아니까.
 오늘 면접은 잘 봤냐고 혹시 내 생각은 하지 않았냐고 내가 오늘 술 마시러 간다고 했는데 기억은 하고 있냐고 물어보고 싶었어요
근데 결국엔 못 했네.
집 와서 페이스북 키고 오빠가 초록불인지 확인했어요.  우스운 얘기지만 난 오빠가 초록불일때마다 묘하게 기뻐요. 나랑 같은 시간에 똑같은 일을 하고 있다는 그 사소함이 좋아요.
보고싶다 못 본지 겨우 5일 됐는데 미치게 보고싶어요.
우리가 곧 완전 못 만날 수도 있다는 생각에 더 보고싶어요.
오빠가 호의로 준 인형 껴안고 잠이나 자야지..

1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tkWy/gxB86U

맨날 자기가 먼저 만나자고 한 다음에 연락 없는 사람은 뭐야?? 만나자며!! 좋다고!! 근데 왜 그 뒤로 맨날 잠수인데?

1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UIz9jv1HWZA

너희 모두가 행복한 사랑을하고 좋은 결말을 맺을수있길.
또한 나도 그러길.

1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MxzN5wF3t2

아직도 쌤을 보면 넘 좋은 내 자신이 싫지만 그래도 끝이 아름다워서 너무 다행이고... 내 자식 내 새끼라는 소리까지 듣고 장난으로 아부지(?)라고 부를 수 있을만큼 친해져서 다행이다 진짜 곁에서 쌤 행복을 빌어드리고 싶어 정말로

1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On7yRUFmZq6

진짜짜증나고 속상하다 어디 풀데없을까..

1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DyLCqvmLh0A

연하사귀고싶다 연하 연하 연하 연하남친사귀고싶다

1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h60evKRJ3Vc

내 계획은 2년의 시간이 들어.
이번 해 만우절, 그 애한테 전화를 걸어서 좋아했다고 할거야.
그리고 거짓말이라고 할 거야.
그리고 그 다음해 만우절에는 작년에 만우절에 고백하고 거짓말이라고 한 거 사실 거짓말 아니고 너 진짜 좋아한다던지 뭐 그런...
언젠가는 성공시킬거야.

1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z7+ApfBmaWg

니 페북에 댓글 달 때마다 어찌나 부끄러운지 별 것도 아닌데

1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L8BWyhxCsvM

학원선생님이랑 사귄다. 애초에 나이차이도 얼마 안나서 가능한거였음 히히... 물론 난 올해 미자탈출하고 선생님은 26살...ㅎㅎㅎ 요즘 너무 행복해

1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4IcMmOySG3c

히히히 좀 있으면 남친이랑 여행간다

1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TI4rkzjXSwc

이제 너란 사람과 연인이란 이름으로 엮인지 반년이 되가고있어
내 실수로 놓쳤던 너를 다시는 놓지 않기 위해서 많이 노력하고있으니까 이제 너에게도 나에게도 마지막은 서로가 되었으면 좋겠다 손 꼭 잡고 길거리를 걷는것도 투닥거리며 장을 보는것도 너라는 사람으로 인해 너무나도 즐거운 일이란걸 알았으니까 이번엔 이 손 더 단단히 붙잡고 놓지말자
매일 보고싶고 사랑한다고 말해주고싶다 힘든일도 좋은일도 서로 나누면서 앞으로는 꽃길만 걷자
내 사랑아 누가 뭐라하던 나는 네 편이고 너의 옆을 지킬테니 가끔은 약한 모습도 보여줬으면 좋겠다
언제나 내겐 너와 너의 행복이 최우선이야 사랑해

1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Av/d/fJC9FQ

>>162 만우절에 고백하면 진짜 후회해.... 만우절에 고백한 적도 있고 받아본 적도 있는데 정말 너레더를 생각해서 하는 말이야 정말 후회해 차라리 안하는게 더 좋아

1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3i/1wSepfWc

나도 썸 타보고싶다ㅋㅋㅋㅋ 지금 남친이랑 5년 넘게 연애하고 있는데 얘랑은 썸 그런거 없이 '나랑 사겨!!!!' 해서 사귄거라..
앞으로도 썸탈일은 없고 나는 영원히 썸이 뭔지 모르겠지...ㅠㅜㅠㅠㅜㅠㅜ아 나도 썸...

1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JArHlmf2mt2

이쒸 썸인지 아닌지 모르겠어. 짜증나아ㅏ으ㅏ아...좋아하는사람 있다던데 나인거같기도 아닌거같기도 너무 헷갈려...진짜...

17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loStNSF0FN0Io

일하는데 라디오에서 전에 사귀던 사람이 처음으로 불러줬던 노래가 나오더라 그거 듣는순간 이젠 괜찮을줄알았는데 좀 아프더라 지금은 잘 지내고있으려나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