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881 어제 2,633 최대 4,859 전체 597,121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알바/취업판이 오픈되었습니다

꿈 게시판 목록 총 214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해몽해줄사람? 레스 (3)
  2. 2: 여기에 꿈을 장래희망으로 알고 들어온 분들이 여기다 자신의 꿈을 적는 스레 레스 (117)
  3. 3: 너희들의 꿈의 시점과 색과 화질은? 레스 (171)
  4. 4: 같은 꿈을 여러번 반복해서 꾼 경험있어? 레스 (7)
  5. 5: [루시드드림] 한 스레더의 꿈일기 쓰는 스레 레스 (2)
  6. 6: 꿈 속에서 "이거 꿈이지?" 라고 말했던 일 얘기하는 스레 레스 (138)
  7. 7: 너희 꿈꾸다가 실제로 아파서 깬적있어? 레스 (7)
  8. 8: 꿈판이니까 자기가 꾼 꿈을 적어본다 (1) 레스 (276)
  9. 9: 실제였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운 꿈을 적어보자 레스 (32)
  10. 10: 너네는 꿈에서 감각이 느껴져? 레스 (48)
  11. 11: 자신이 꿨던 꿈중에서 가장 기억나는 한마디 레스 (171)
  12. 12: 자기 태몽 적고 가는 꿈! 레스 (57)
  13. 13: 꿈속의 남자 레스 (202)
  14. 14: ★★꿈판 잡담스레★★ 레스 (162)
  15. 15: 예지몽을 꿨었던 이야기 레스 (14)
  16. 16: 신기했던 꿈말해보자 레스 (13)
  17. 17: 꿈을 통해 과거로 진입하는 방법 레스 (18)
  18. 18: 스레가 꾼 무서운 꿈은 뭐야? 레스 (74)
  19. 19: 꿈 거의 안 꾸는편인데 레스 (2)
  20. 20: 애착을 가지고 있는 꿈을 말해보자 레스 (21)
  21. 21: 자신이 꿈 속에서 저지른 말할 수 없는 일들 레스 (128)
  22. 22: 꿈 속의 공간을 적어본다. 레스 (110)
  23. 23: 최애캐가 나온 꿈 ! 레스 (83)
  24. 24: 내 장래희망을 이야기 해준다 레스 (15)
  25. 25: 꿈일기 레스 (268)
  26. 26: 짝사랑 만난 꿈 레스 (1)
  27. 27: 꿈을 꾸고있을 때의 특이한 점을 적는 스레 레스 (11)
  28. 28: 꿈 안 꾸고 편하게 잘 수 있는 법 없을까? 레스 (15)
  29. 29: 드림버스 찾는 스레 레스 (52)
  30. 30: 가위눌린 썰푸는 스레 레스 (3)
  31. 31: >>>>디스맨>>>> 레스 (7)
  32. 32: 중요한 일을 앞두고 무서운 꿈을 꿨다 레스 (15)
  33. 33: 복수하는 꿈 레스 (8)
  34. 34: 지금까지 꿨던 꿈들 중 제~~일 이상한 꿈 하나씩 말해보자!! 레스 (37)
  35. 35: 어릴때 이런경험한 사람들 있어? 레스 (5)
  36. 36: 무서워서 잠을 못자겠어 레스 (8)
  37. 37: 언제나 꿈들은 내 머릿속을 좀먹는다. 레스 (17)
  38. 38: 꿈에 대한 상담하는 스레 레스 (9)
  39. 39: 꿈에서 본 우리집 레스 (15)
  40. 40: 드림 메이커입니다 레스 (30)
  41. 41: 몇년이 지나도 생생하게 기억나는 꿈 레스 (4)
  42. 42: 똑같은 꿈만 꾼다는게 가능한가? 레스 (4)
  43. 43: 꿈에서 깨지 않고 사는게 가능할까? 레스 (7)
  44. 44: 죽은 말이 다리를 절었다는 것을 어떻게 알아? 레스 (50)
  45. 45: 꿈을꾸다가 무섭거나 너무 슬퍼서 일어나자마자 운적있어? 레스 (47)
  46. 46: 자신의 꿈과 관련된 징크스 있으면 좋은거든 나쁜거든 다 적어보자. 레스 (12)
  47. 47: 꿈꾸고 나서 인생에 두명이 개입됬어 레스 (14)
  48. 48: 요즘 가위눌리는것 때문에 힘들어 레스 (12)
  49. 49: 꿈 꿀 때 항상 나는 이것만은 한다, 말해줘. 레스 (39)
  50. 50: 여전히 봄을 세는 중입니다. 레스 (32)
( 2865: 12) 꿈에서 깨는게 힘들어 도와줘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9-11 19:12
ID :
dr+1ptLeQ+c92
본문
최근에 인생 최악의 악몽을 한번 꿨는데 그 후로 비슷한 악몽을 오늘 한번 더 꿨어. 꿈속에서 꿈인걸 알게 돼서 깨려고 노력해도 계속 꿈 안인 경우 겪어본 적 있니? 해결책은 혹시 뭔지 말해줄 수 있어? 난 원래 꿈에서 깨야지 생각하고 힘껏 눈뜨면 일어나져서 악몽을 꿔도 일어나면 별로 안무서웠는데 이번에는 한참 낑낑대면서 꿈과 현실사이를 왔다갔다하다가 깼어.
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생각해보니까 뭐 너무 아무말 없이 써 버린것 같아서 덧붙여 보려고 해. 아무도 안 읽어준다면.. 뭐 어쩔수없는 일이지만 하하하 음 자각몽이라고 하지? 몇번 꿔본적 있어 그냥 어느순간 보니까 꿈이더라 이게 꼭 이런이런 방법을 꼭 거친 후에야 꿔지는 게 아닌가봐

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뭐야 왜 위에랑 밑에랑 다르지? 아무튼 다른 사람들은 꿈에서 막 전지전능하고 그러던데 난 안그래 상상하면 이루어진다길래 문이열린다..! 하고 상상하면 저절로는 안열리고 동생이 문을 열고 들어오더라 상상력이 부족한건가  허허 막 무슨 행동을 상상해도 꼭 80퍼센트 정도에서 멈춰버려서 재밌는 일 하기도 포기했어

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아무튼 내가 요즘 잠을 제대로 못 자서 그런지 잘때마다 꿈을 꾸거든 꿈을 안꾸는 방법 계속 찾았는데 실패했어 그래 그것까진 참을 수 있어도 이틀? 사흘 전인가? 악몽을 꾼 이후로 나는 또 꿈에서 깨지 못할까봐 두렵게 됐어

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무슨 꿈이었냐면 처음에는 그냥 진짜 꿈이었어 자각도 못했고 물론 차들이 그 스폰지밥 메롱시티 가는 길처럼 수직으로 난 길을 잘 다니고 그랬지만 그냥 그런가보다 하고 버스를 기다리다가 꿈에서 깼지. 방이었어 사실 꿈과 현실이 되게 모호해서 그때 내가 깬건지는 잘 모르겠다 깬 거 같아 그리고 난 아직 일어날 시간이 안된걸보고 다시 잠들었지

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꿈에서 난 누워있었어 내가 안방에서 자는데 이불도 방 구조도 다 똑같았고 근데 그때부터 기괴한 일이 벌어졌어. 내가 그전날 몸살기 있어서 일찍 잔 거였는데 꿈에서도 이어져서 난 계속 그 침대에 있었지 갑자기 어머니가 들어오시더니 내 옆에다 철창을 하나씩 박았어 난 몸이 너무 무거워서 일어나지도 못하고 뭐하냐고 소리지르니까 갑자기 다시 철창을 하나씩 손으로 다 부러뜨리셨어

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그러고 피곤하니까 더 누워있으라고 하셨는데 내가 뭐 재밌는거 없냐고 하니까 나가시더니 컴퓨터 책상을 들고오셨어. ㅁ근데 피아노처럼 키보드를 치면 소리가 났어. 난 컴퓨터 화면을 보면서 키보드로 노래를 쳤는데 점점 화면이 어두워지면서 떠있던 창에서 사람을 죽이는 실루엣의 영상이 나왔고 치는 노래에서는 점점 어두운 음이 나왔어 창을 지우려고 하니까 화면 꽉 차게 그 영상이 나왔고 나는 너무 무서웠어 딱 이때 내가 꿈인걸 알아챘다

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아 이거 꿈인가 하고 생각하면서 팔을 꼬집었더니 정말로 하나도 안아팠어 난 "이거 꿈 아니지?"하면서 볼을 꼬집는 장면을 드라마든 영화든 꽤 봤는데 실제로 이거를 꿈에서 겪으니까 무서워져서 미치는줄 알았어 난 깨려고 미친듯이 노력했어 진짜 눈을 뜨려고. 꿈에서 깨서 내가 핸드폰을 꺼내서 카톡을 켰는데 내 의지와 상관없이 글이 쳐졌어 사진도 막 보냈는데 남자들이 모여있는 사진을 아홉개 붙인 사진을 보냈어 얼굴은 죄다 일그러져있었고 난 아직 꿈을 못깼구나 생각해서 다시 눈을 떴ㅅ지 그런데 눈을 뜨면 꿈속이고 뜨면 꿈속이고 계속 기괴한 일들은 벌어지고 나는 못깨어나고 이러다가 영영 못 깨면 어떡하지 라고 생각할때쯤 깰 수 있었어

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1DT2wL1OiWs

정말 현실로 돌아왔는데도 확신이 안 들더라 그래서 계속 팔을 꼬집었는데 확실한 아픔이 안느껴져서 계속 손톱으로 팔을 긁었어. 아픔이 느껴지면 그만둬야하는데 계속 긁었어 내가 언제 또 꿈에 빠져들지 모르니까 너무 두려워져서 현실에 대한 확신을 계속 얻으려고 했거든. 그러고 난 어머니를보자마자 펑펑울었다

1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Hwtp70M9qgk

그날은 얼마나 팔을 긁었는지 몰라 그리고 한참을 울었지

1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fzFCRpcL0c6

그런걸 몽중몽 혹은 겹꿈이라 하는데 안 꾸는 방법은 잘 몰라 음....근데 자각몽에서 깰 때 뭔가 의식이 몸이랑 연결되는 느낌 있잖아 그걸 갱각하면서 꿈에서 깨려 해보는 건 어떨까?

1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fzFCRpcL0c6

>>11오타 났네 생각--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