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168 어제 2,374 최대 10,129 전체 898,181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2D가 3D보다 좋다고!! 2D판이 열렸습니다!

최애를 현실로! 인형/피규어판이 열렸다고?!!

꿈 게시판 목록 총 255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레즈비언이 꾸는 꿈 레스 (6)
  2. 2: 이건 그냥 내 꿈일기 레스 (30)
  3. 3: 자신이 꿨던 꿈중에서 가장 기억나는 한마디 레스 (187)
  4. 4: 공부하기 싫어서 풀어보는 꿈 이야기 레스 (14)
  5. 5: 꿈의 주인을 찾습니다 레스 (14)
  6. 6: 자신이 꾸고 싶은 꿈 말해보자 레스 (32)
  7. 7: 자꾸 가본적도 본적도 없는 장소가 꿈에서 나와 레스 (1)
  8. 8: 너희 꿈꾸다가 실제로 아파서 깬적있어? 레스 (24)
  9. 9: 흔하디 흔한 꿈이야기. 레스 (29)
  10. 10: 여기에 꿈을 장래희망으로 알고 들어온 분들이 여기다 자신의 꿈을 적는 스레 레스 (142)
  11. 11: 너네는 꿈에서 감각이 느껴져? 레스 (61)
  12. 12: 너네가 꾼 가장 수위높은 꿈은 뭐야? 레스 (18)
  13. 13: 꿈 속에서 "이거 꿈이지?" 라고 말했던 일 얘기하는 스레 레스 (157)
  14. 14: 너희가 꾼 무서운 꿈은 뭐야? 레스 (92)
  15. 15: ★★꿈판 잡담스레★★ 레스 (177)
  16. 16: @@@루시드 드림@@@ 레스 (114)
  17. 17: 꿈을꾸다가 무섭거나 너무 슬퍼서 일어나자마자 운적있어? 레스 (49)
  18. 18: 내가 루시드 드림을 체험하고 싶었나봐 레스 (6)
  19. 19: 꿈판이니까 자기가 꾼 꿈을 적어본다 (1) 레스 (294)
  20. 20: 최애캐가 나온 꿈 ! 레스 (95)
  21. 21: 혹시 꿈으로 세계관 만드는애들 있어? 레스 (15)
  22. 22: 꿈에서 보이는 건물들의 특징을 말해줘 레스 (18)
  23. 23: 실제였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운 꿈을 적어보자 레스 (68)
  24. 24: 자기 태몽 적고 가는 꿈! 레스 (62)
  25. 25: 꿈속의 남자 레스 (264)
  26. 26: 자신이 꿈 속에서 저지른 말할 수 없는 일들 레스 (153)
  27. 27: 꿈판러들에게 물어보고 싶은게 있어! 레스 (9)
  28. 28: 너무 재미있던 꿈이라 알려주려왔어(약간슬플지도 아닌가?) 레스 (41)
  29. 29: 너무 어이없거나 무서워서 등등 기억에 남는 꿈 적을거야 레스 (8)
  30. 30: 찾아요 간절히 찾습니다 레스 (7)
  31. 31: 남들한테 말못할 쪽팔린or비인륜적인? 꿈 꾼거 말해보자 레스 (11)
  32. 32: 꿈에서 통일이 됐어 레스 (58)
  33. 33: 지금까지 꿨던 꿈들 중 제~~일 이상한 꿈 하나씩 말해보자!! 레스 (43)
  34. 34: 꿈 내용 푸는 스레 레스 (30)
  35. 35: 꿈을 통해 과거로 진입하는 방법 레스 (22)
  36. 36: 꿈풀이 할 줄 아는 사람 있어? 레스 (5)
  37. 37: 꿈이 전생기억의 영향을 받는다는게 진짜인거같아 레스 (2)
  38. 38: 저승사자가 나온 꿈인데 해몽좀... 레스 (1)
  39. 39: 같은 꿈을 여러번 반복해서 꾼 경험있어? 레스 (14)
  40. 40: 사람이 죽는 꿈 레스 (9)
  41. 41: 꿈의 세계관? 이 겹칠 때가 있어. 레스 (10)
  42. 42: 잠자서 꾸는 꿈말고 너희들의 꿈은 뭐야? 레스 (3)
  43. 43: 감나무가나오는꿈해몽좀부탁해ㅠㅠ 레스 (2)
  44. 44: 공유몽을 꾸고싶어! 레스 (8)
  45. 45: 꿈 꾸면서 해본 이상한 경험 쓰는 스레 레스 (39)
  46. 46: 무서워 레스 (2)
  47. 47: 인상 깊은 장면이 있었던 꿈을 쓰는 스레 레스 (6)
  48. 48: 애착을 가지고 있는 꿈을 말해보자 레스 (24)
  49. 49: 날 기다리는 꿈 속의 남자 레스 (17)
  50. 50: 스레주가 말햐주는 꿈이야기 레스 (5)
( 1525: 89) 외눈박이 아저씨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8-07 18:51
ID :
drqdezIXoJ1co
본문
내가 중학생 때 꾼 꿈이야. 1년 내내.
학교에서 이 이야길 바탕으로 쓴 소설이 있지만, 여기서는 내가 빼먹고 안 쓴 이야기라든지. 다 쓸 거야.

외눈박이 아저씨. 잘 지내시나요?
전 지금, 잘 컸어요. 이제 대학교를 바라보면서도, 아저씨가 말한대로 꿈은 버리지 않고 있어요.

스레더즈에게도 외눈박이 아저씨가 왔음 해서. 힐링된다고 해야 하나. 하여튼 그는 내 인생의 커다란 기둥이야.

이야기, 시작할게.
41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zRW5boQch++

그렇게 돌아다녔는데, 빗방울을 맞은 거야. 하늘은 맑은데.
여우비가 내린 거지. 주변에 나무같은 것도 없었어. 좀 멀리 걸었나?

저기서 걸어오는 신사는 아저씨인가?

42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zRW5boQch++

아저씨는 우산을 접은 채로 뛰어왔어. 그러더니 펴서 나에게 씌워졌어. 나중에 보니까 왼쪽 어깨가 젖어있더라고. 푸욱.

"미안해요. 많이 늦었죠?"

43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zRW5boQch++

>>42 안그래도 젖었는데 왼쪽 어깨가 상대적으로  더 심했어. 물방울이 떨어지고.


곰인형은 오늘 못 노는 것을 알고 축 처졌어. 이런 말은 미안하지만 너, 꽤 귀여웠어. 아, 지금도 귀여워.

44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zRW5boQch++

학교라서. 집에서 더 이을게.
야자 죽..  아니야.

45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외눈박이 아저씨는 회중시계를 꺼냈어. 나는 까치발을 들고 슬쩍 바라보았지. 시간이.. 12시 30분? 31분? 그 정도에 멈춰있었어. 초침이 움직이지 않고.

46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내 눈길이 느껴졌는지 시계를 집어넣었어.

"루프와씨. 당신이 사는 곳은 어떤 곳이에요?"

갑자기 그렇게 말을 걸어서 좀 당황스러웠어.

47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그냥, 뭐.. 대충.."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감이 안왔어. 지금이라면 대답할 수 있었을 것 같은데.

"그곳은, 이곳처럼 아름답나요?"
"아뇨."

바로 답했어. 딱히 그렇다고 생각하지 않거든.

48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아저씨는 말했어. 난 꿈이 있다고. 이곳을 돌아다니면서 기뻐하는 사람 곁에는 자신도 웃으며, 슬퍼하는 사람 곁에는 자신도 울면서. 서로 공감하고 마지막은 예쁜 이별로 끝내고 싶다고.

"꼭?"
"꼭. 그래야 해요."

이해가 가지 않는 말이었지.

49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저와도요?"

아저씨는 잠시 침묵하더니 고개를 끄덕이고는 다시 우산을 접었어. 어느 새 비가 그쳤나봐.

"이별은 있어야 하는 거에요."

아저씨가 말했어.

50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그래야지 만남이 생기는 거니까."

그 당시 나이로는 이해가 가지 않는 말이었어. 지금은 무슨 말인지 대충 감은 오겠는데.
저 말 때문에 내가 지금까지 아저씨를 기다리는 것 같아. 이별을 했으니까, 다시 만날 수 있지 않을까? 하고.

51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생각나는 여름 이야기는 끝이야. 가을 이야기는 조금은 무서워. 난 그 가을 꿈 때문에 깨자마자 구토하고.. 뭐, 그랬지?

52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DLMVgVLdHcI

딱히 달갑지는 않은 꿈이긴 하지만.
아저씨 이야기를 잠깐 하고 갈까. 아주 소소하게.

53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그냥, 무서움을 조금 덜어낼려고. 내 인생의 최악의 악몽이지.

아저씨는 요리를 좋아했어. 특히 샌드위치 만들기. 가끔 가지고 올 때마다 다 다른 샌드위치를 들고 왔어.

54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햄, 에그, 치즈.. 하나는 기억이 나지 않는데 토마토도 있었어. 빵과 빵 사이에 토마토. 난 토마토는 좋아하지 않아서 먹지는 않았지만. 요리는 나름 잘했어, 그는.

55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 글이 날아갔어. 슬퍼.

아, 곰인형이 자신도 샌드위치를 먹겠다면서 입가? 에 가져다 댔는데 빵 부스러기만 묻은 거야.

56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그러더니 나무 밑으로 가서 엎드려 눕더니 "나 우울하오.." 분위기를 풍겼어.

너무, 귀여웠어. 딱, 입 삐쭉 내민 토라진 아이 같았어.

57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아. 외눈박이 아저씨는 레몬과 포도를 좋아했어. 샌드위치를 다 먹고 나면 항상 포도 한 송이나 레몬 하나를 다 먹어버리곤 했지.

58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oekUy/HOSY

오늘은 이만 잘게. 눈이 감기네. 잘 자.

59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gNTRjnFVyGg

미안. 수능 준비한다고 해서 못 왔어. 계속 이을게.

어떤 이야기를 할까. 아저씨 이야기를 계속 할까?

60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gNTRjnFVyGg

가을의 악몽 이야기도 할 거야. 그 전에 조금 더 아저씨 이야기를 하고 싶어.

아저씨는 달콤한 걸 좋아했어. 단 것이라면 꼼짝 못 했어. 초콜릿을 엄청 좋아했지.

61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gNTRjnFVyGg

아저씨는 항상 고장난 시계를 들고 다니며 들판 위를 거닐었어.

자신은 모든 사람의 꿈을 관찰한다고 했지. 어쩌다 나처럼 만나는 사람도 있지만.

그는 항상 새로운 꿈 이야기를 해줬어. 자신이 본 것이겠지.

62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gNTRjnFVyGg

하지만 그는 악몽을 없앨 수 없었어. 그냥 지켜보기만 할 뿐.

조금은 잔인했지.

63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gNTRjnFVyGg

좀 있다 올게. 좋은 하루 보내.

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OvXtjrwtQqI

오오 신기하다

65
별명 :
★b1Yt9eWtzq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미안. 자꾸 늦게 오네. 안녕. 예비 재수생 되었어. 하하.

외눈박이 아저씨. 저 꿈이 생겼어요. 축하해주세요. 네?

66
별명 :
★b1Yt9eWtzq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안녕, 가을이 되었어요. 아저씨. 아저씨는 왜 안 오시는 건가요?

꿈에 아저씨가 나오는 횟수가 줄어들었어. 일주일에 5번으로 시작하더니 점점, 3번, 2번.

급기야 아예 안 나오는 경우가 생겼어.

67
별명 :
★D3gjrzd88X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별명 뭐로 했는지 까먹었어. 바꿔가면서 할게. 으으.

나는 고개를 숙여 책상에 머리 박고는. 아저씨는 낙서하면서.

68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아, 진짜 뭐였지? 별명이 기억 안 나.

아저씨가 보고 싶었어. 그냥 보기만 해도 좋으니까.

단지 그뿐이었는데.

69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아, 별명 찾았다.

어느 날, 꿈을 꿨어. 아주아주 까만 꿈이었지. 까만 꿈속에서 나는 눈을 비볐지.

그때, 손가락에 말캉한 게 느껴졌어.

70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그것은, 내가, 잘못, 봤기를 바랐는데.

내 온 몸에는 짧은 곡선이 여기저기 새겨졌고.

그것은, 곧 움직여서.

눈이 되었어.

그것들은 눈을 뜨고 나를 바라보았어.

71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나는 이리저리 도망치다, 가끔은 눈알을 밟았어.

그때, 연두부인지 젤리인지는 몰라도 하여튼 말랑한 것을 밟은 그 끔찍한 느낌과 함께, 발을 떼면 붙어나오는 그 점액들은 난 아직도 잊을 수가 없어.

72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공포가 되었어.

73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그러면 나는 구역질과 함께 토했지.

나온 것은 토사물이 아니라 눈알들.

그것도 전부 나를 쳐다보는.

74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wQGK/uKtBYQ

나중에 올게.

7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sqDUvGhs1N6

헐..대박 스레주 글솜씨가 너무 좋아서 흐름도 안끊기고 완전 몰입했어.. 아저찡..

76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75 부끄럽네, 조금. 고마워.

안녕. 오늘은 좀 일찍 왔어.

77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저 가을 이야기를 끝맺고, 나는 다시 장기간 못 올 거야. 외눈박이 아저씨 이야기는, 계속 되겠지만.

78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눈은 전부 나를 향하며.

시선은 내 몸을 꽁꽁 묶었어

목, 다리, 팔, 배...

79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그리고 그것은 날 갈기갈기 찢었지. 외눈박이 아저씨는 보이지 않았어.

80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문득 떠오른 한 가지

꿈을 지켜보기만 할 수 있다는. 아저씨.ㅣ

81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80 오타, 미안.

아저씨는 나를 보며 어떤 생각을 했을까.

82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아저씨. 나는 이렇게 죽어가고 있는데. 아저씨는 손 하나도 뻗지 못하시나요.

83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제 꿈에 걸어와서, 저에게 손을 내밀어주세요.

84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그거면 되요.

85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84 되 -> 돼 머리까지 뒤죽박죽이네

아저씨는. 가을이 지나기까지. 오지 않았어.

미웠어.

86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너무 미웠어.

다시 안 왔으면 좋겠어.

87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그런데 내가 왜 그와 다시 친해졌을까.

이유는 겨울에 있었어.

88
별명 :
★4IqFLvJWR7
기능 :
작성일 :
ID :
drmEh5GjuPdQU

다음에 올게. 잘 지내.

8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rZmw44UkFey2

스레주 기다릴게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검색어 입력 폼

~광고는 스레더즈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