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 폼
현재 Loading... 타임라인 FAQ
접속자집계 오늘 765 어제 2,633 최대 4,859 전체 596,005

/공지(건의&신고)/FAQ/(Android)/스레드 홍보하기/

스레더즈에서는 성별(여혐, 남혐), 정치, 종교 문제를 다루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스레더즈는 전체연령가 익명 사이트입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개인연락처를 공유하게 된다면 차단 사유에 해당됩니다.

뉴비를 위한 별명칸 사용 가이드가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알바/취업판이 오픈되었습니다

일상 게시판 목록 총 810개의 스레드

새로운 스레드 만들기
  1. 1: One Room, All That Jazz 레스 (343)
  2. 2: 똥마렵다 * 너가 쓴 글 맞아 까먹지 말고 일로와 스레주 레스 (193)
  3. 3: 정말 짜증난다고 호흡도 할 수 없어서 레스 (126)
  4. 4: 레쓰비 레스 (635)
  5. 5: 쓸거 없는데 일단 쓰는 스레 레스 (144)
  6. 6: Fabricated Recollections 레스 (5)
  7. 7: 나생문 레스 (1001)
  8. 8: 불고기! 레스 (76)
  9. 9: 서리가 내리던 가을의 숲 레스 (153)
  10. 10: あれれ、君の名前が浮かばないんだ 레스 (467)
  11. 11: Doodle 레스 (6)
  12. 12: 적바림 레스 (145)
  13. 13: 마음이 아프다 레스 (266)
  14. 14: 오버플로우 레스 (344)
  15. 15: 사랑노래의 가사로 저를 보내주세요. 레스 (485)
  16. 16: 안녕 릴렉스 해!!!!!!!! 레스 (23)
  17. 17: Įmaginatiœn - 우리들은 하나의 빛 레스 (434)
  18. 18: 椿屋四重奏 를 좋아하는 스레주의 스레드 레스 (581)
  19. 19: 기다리고만 있는다 해서 세상은 움직이지 않아. 레스 (825)
  20. 20: 다시 사랑하기 위해서 레스 (68)
  21. 21: 해가 떠올랐다. 가자(2) 레스 (809)
  22. 22: 즐거운 혼잣말 레스 (222)
  23. 23: 포근하고 따뜻해지고싶어 레스 (356)
  24. 24: ٩(๑òωó๑)۶ 레스 (603)
  25. 25: 발포 비타민 (3) 레스 (214)
  26. 26: 꽁치찌개! 레스 (1000)
  27. 27: 코튼캔디는 솜사탕 레스 (589)
  28. 28: 어여쁜 이에게 레스 (196)
  29. 29: 안녕 배불러!!!!!!! 레스 (1000)
  30. 30: 이 또한 지나가리라 [3] 레스 (808)
  31. 31: 아침무렵의 교정에 묻었던 너에게 보내는 편지 레스 (358)
  32. 32: 달 아래 고양이 두마리 레스 (169)
  33. 33: 너와함께별을보던날 레스 (57)
  34. 34: 매일매일 시 기록하는 스레드 레스 (2)
  35. 35: 주우사아위이 주사위 레스 (100)
  36. 36: 여장 남자 레스 (573)
  37. 37: Que Sera Sera Tumbler 레스 (975)
  38. 38: 이리저리 굴려보는 스레 레스 (66)
  39. 39: 케이크 레스 (125)
  40. 40: 。゚゚(*´□`*。)°゚。 레스 (114)
  41. 41: Beer In my backpack 레스 (56)
  42. 42: 네가 어둠을 두려워하지 않도록, 레스 (755)
  43. 43: CLSD 레스 (27)
  44. 44: You do your thing, never wanted a future 레스 (67)
  45. 45: 다정하게 오염이 된 마술의 노래 레스 (37)
  46. 46: 이만하면 됐어 그만해 터져버릴거깉으니까 레스 (261)
  47. 47: 낮과 밤의 이야기 레스 (250)
  48. 48: JELLY BEANS 레스 (26)
  49. 49: 대화하고 싶은데 대화 할 상대가 없어서 세우는 스레 레스 (165)
  50. 50: 조금만 버티자. 레스 (151)
( 10347: 768) 행복하고 싶은
1
별명 :
이름없음
작성시간 :
16-07-05 00:44
ID :
dai98ZmfaE4H2
본문
고3입니다.

ㅅㄹㄷ이 아무래도 진짜 망할 듯 해서 이주왔습니다.
중2병이 아직도 안나은 고3이 가끔 헛소리하는 스레입니다.
72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그래서 그렇게 주변 사람들은 좋은 대학 간다는 소리가 들릴때 나는 눈치싸움 하는 것보다 생기부 관리하기 / 논술 준비하기가 더 스트레스 받을 것 같다 싶은게 아니면 제발 정시 올인하지 마세요… 심지어 정시 인원 점점 줄어들기까지 하는데ㅜㅜ

72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1, 2학년때 모의고사 잘나온다고 정시 올인하겠다는 것도 굉장히 위험한 생각 같음…… 나 1,2학년때 모의고사 거의 등급컷 확인할 필요도 없을 정도로 전과목 안정적인 1등급이었는데도 지금 수능 못봐서 이러고 있당^ㅁ^

72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물론 1,2학년 성적 수능때까지 유지하는 사람도 있을거고 평소 모의고사보다 수능 더 잘 보는 사람도 있긴 있으니 나의 경우를 일반화할순 없겠지만

72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근데 난 시간을 되돌린다 해도 생기부 관리하기 귀찮아서 그냥 정시올인 했을듯ㅋ

72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논술은 글을 너무 못써서 안되고…

72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으어어 잠이안와

72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나군 합격 발표 날때까지 잠 제대로 못잘 것 같다 ㅋㅋㅋㅋㅋㅋㅋ 미치겠네

72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3kSlclQBzvY

현실도피 하려고 노력은 해봐야지…… 마침 곧 게임들 이벤트도 하는 것 같던데

72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te22OpvvoGM

이제 보니 데레스테는 큐트 스쿠페스는 스마일 덱 너무 쓸애긔…… 내 폰이 분홍색을 싫어하나봐…

73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xGwWBCAN31k

데레스테 아이돌 보관함 터지려고 함…;; 레어랑 슈레 카드는 계속 늘어나는데 노말 친애작 커뮤작이 도통 끝나질 않아서 기숙사에도 꽉꽉 채워놨는데도 넘쳐난다ㅠㅜ 그렇다고 보관함을 주엘 써서 늘리자니 노말작 끝나면 또 텅텅 빌 것 같아서… 스쿠페스에서 러브카스톤 왕창 들여서 보관함 확장했다가 노말작 끝나고 나니까 텅텅 빈 상태라

73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xGwWBCAN31k

이번 이벤은 슼페나 데레스테나 둘다 망한듯 캐러밴 상위보상 단 한장도 안뜨더라…

73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xGwWBCAN31k

어 내가 스레에 나군 학교 합격한 얘기 안했던가? 했는데 날아간건가 아무튼 일단 나군 합격해서 대학 진학은 할 수 있을듯

73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uXbfIiHf5bw

제발 나 좀 죽었으면 좋겠다 쓰레기 주제에 오래도 살아있네

73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아 죽고싶다

73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진짜 하루하루 죽고싶다는 생각만 하느라 살 수가 없다

73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학교 위클래스? 상담도 받아보고 상담 센터도 다녀보고 병원도 가봤는데 효과 있는건 단 하나도 없었음. 근데 그도 그럴게 상담이라고 해봤자 뭐 내 상황에 대한 답을 내려주는 것도 아니고 기껏해야 내 이야기 들어주는 정도일텐데 내가 이야기를 제대로 하지를 못하니까 정상적인 상담이 이루어질 리가 없지;; 상담사가 무능하다거나 상담이 무의미하다는 게 아니라 그냥 내가 문제.

73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인터넷 상담은 그나마 얼굴 보고 얘기할 일은 없으니 좀 나으려나 싶었는데 또 내가 글을 못쓴다는게 문제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어휴

73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애초에 나도 내 문제가 뭔지 모르겠는데… 어쨌든 죽고싶다

73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근데 스레 제목은 행복해지고 싶다인데 솔직히 고통없이 죽기 vs 행복하게 살기 중 하나 고르라면 고통없이 죽고싶음ㅋㅋ

74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근데 고통없이 죽는건 거의 불가능하니까 일단 행복하게 사는게 차선책이라고 해야하나

74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Wf1sJqz/rr+

입고싶은 옷 입거나 보고싶은거 보고 하고싶은거 하고 그러면 행복하지 않을까 했는데 요즘엔 그래봤자 그런게 다 무슨 소용인가 싶다

74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물론 아닌거 알지만 가끔 내가 예지몽 꾸는거 아닌가 싶을때가 있음…ㅋㅋ

74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뭐 실제론 예지몽이 아니라 그냥 끼워맞추기에 불과하겠지

74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아침에 8시쯤 일어나야 하는데 그냥 자지 말까… 근데 8시면 그렇게 일찍도 아닌데 ㅋㅋㅋㅋㅋ

74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ㄱ밴드 노래들 가사가 의외로 내 취향이더라. 근데 나도 어떤 부분이 좋은건지 정확히 설명을 못하겠닼ㅋㅋ 시적이면서 참신한 느낌?

74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곡 자체도 좋음. 비유하자면 어두운 흑백사진 같은 느낌…?

74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또다시 나의 빈곤한 어휘력과 표현력의 바닥이 드러나고 있다

74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게임 두개 이벤트뛰려니 귀찮고 힘들어 뒤질 것 같아… 힘들면 안하면 되지 않냐 할지도 모르겠지만 이벤트 보상을 놓지긴 아까워서; 무슨 게임하려고 사는 것도 이니고 일상을 보내다가 가끔 게임을 하는게 아니라 게임 일정에 따라 일상을 보내고 있음

74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둘중 하나는 접을까 싶다가도 또 그렇게 생각해보면 둘다 하고싶긴 해서 아직 접지도 못하겠고…

75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스쿠페스는 익스 데레스테는 프로-마스터 정도 난이도로 하는데 확실히 난이도 높은거 칠줄 알면 재밌긴 재밌더라. 근데 어쨌든 게임 이벤트를 두개씩이나 뛰는건 힘들다;;

75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오랜만에 가사 번역 했었는데 계속 번역한 것들이 쌓이기만 하고 아무데도 포스팅하지 않고 있어… 반 정도는 포스팅하기 좀 부적합한 가사인 것도 있지만 귀찮음이 가장 큰 이유인듯

75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아 그리고 화장을 해야하나 싶어서 화장품 가게 몇번 들락날락 했었는데 누구 화장품 많이 아는 애랑 같이 가는거면 몰라도 혼자 가는건 아직 부담스럽다. 화장품 잘 몰라서 그런것도 있고 괜히 남들이 '니 얼굴에 화장을 하려고?ㅋ' 하고 쳐다보는 것 같고 그럼ㅋㅋㅋㅋㅋㅋㅋ 실제론 아무도 내가 뭘 사든 관심 없겠지만

75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7ZjBb+6BL9E

예쁜 옷  입고 나갈때도 사람들이 '네 얼굴에 그런 옷을 입냐?ㅋ'는 식으로 비웃을까봐 무섭더랔ㅋㅋ 근데 정작 입고 나가보면 아무도 안쳐다보고 아무도 내 옷에 관심 없긴 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

75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4Xv/kqzFxWw

>>753 사실 흘끗흘끗 다 볼걸

75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fTAYcn9zSSU

>>754 그렇긴 하겠지…?ㅋㅋ 근데 막 내가 지나갈때마다 혐오스러운 눈빛으로 쳐다보고 자기들끼리 비웃고 그럴줄 알았는데 의외로 그정돈 아니더라고 ㅋㅋ

75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fTAYcn9zSSU

나 졸업식에 상받는다…… 상 나가서 받아보는거 ㄹㅇ 초등학교때부터 지금까지 처음임; 왜 받는지 모르겠다만ㅋㅋㅋㅋㅋㅋ 친구들이나 뭐 주변 사람들한테 말하자니 자랑하는 것 같을까봐 못하겠고 여기서라도 말해보고 싶었어…  그냥 그렇다고…

75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J+fsOTpiwrY

아무것도 안했는데 힘들다

75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X3qFowZopOA

ㄹㄷㅂㅂ 조E 진짜 예쁘다. 예전에 ㄹㄷㅂㅂ 멤버 하나도 모를때 대충 여기저기서 아E린이 제일 예쁜 멤버라는 정도만 듣고 ㄹㄷㅂㅂ 영상 보다가 내 눈엔 조E가 제일 예뻐서 같이 보던 애들한테 조E 보고 '저 멤버가 아E린이야?' 했던 기억이 있음…ㅋㅋㅋㅋㅋㅋㅋㅋ;;;

75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이번생은 망했다…… 가능한 한 빨리 죽고 싶다

760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아오 학교에서 아직 입학도 안했는데 겁나게 불러대서 죽을 맛이다 아주;; 부모님은 잔뜩 기대에 부풀어 좀 어떻니!!!!! 대학생활하는 기분이 드니?!!!!! 어땠니?!@!@!!!! 따위 질문을 하시는데 아 미치겠네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61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내가 대학에서도 개찐따라는 사실을 아시면 걱정…이라기보단 이 망할자식은 왜 나이도 쳐먹을대로 쳐먹어놓고 친구 하나를 못사귀어서 저모양이냐 하실테니 계속 대학생활 어떻냐고 물어보시면 뭐 대학생활이 조낸 즐겁고 재밌눈 척 좋은 칭구들 엄청 많이 사귄척 해야겠지…^^

762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고딩때 하도 대놓고 집에서 친구 없다고 찡찡대서 (사실 1학년때만 좀 그랬지 2, 3학년땐 아싸생활 적응되서 그냥 그럭저럭 다니긴 했음…) 대학 가서도 또 친구 없다고 찡찡대면 있는 욕 없는 욕 다 얻어먹겠지 ㅋㅋㅋㅋㅋㅋㅋㅋ

763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아니 사실 고딩때(+중딩때도 약간…?) 내내 찐따였던게 갑자기 대학간다고 친구가 생길 리가 없다는 것도 알고 있고 ★환상적인 캠퍼스 라이프★같은거 나한텐 있을 리도 없다는 것도 잘 알았고 어차피 대학 가서도 아싸로 지낼 생각이었는데 막상 닥치니까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죽고싶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싸생활 적응되었다고 생각했는데 모르겠음 환경이 바뀌면 또 다른가보다

764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아니 시ㅣ발 진짜 나 왜 친구 없냐 내가 막 친해지기 싫은 아우라를 내뿜고 다니고 막 그러나??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성격 더럽긴 한데 대학 가서 처음 보는 애들은 내 성격 더러운지 어떤지도 모르잖아?ㅋㅋㅋㅋㅋ 근데 왜 친구 없지?ㅋㅋㅋㅋㅋㅋㅋ

765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걍 딱봐도 개찐따같아 보여서 친해지기 싫은가봐……ㅋㅋㅋㅋㅋㅋ

766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아 모르겠고 그냥 자퇴나 하고 싶다……… 입학도 안했는데……

767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내 인생……… 너무 답 없고…… 나 자신도 답 없고……

768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다음 생에는 좀 덜 쓰레기로 태어나게 해주세요…… 안 태어나면 더 좋고…

769
별명 :
이름없음
기능 :
작성일 :
ID :
daEip9/dyc0eM

나는 언제부터 이모양이었을까……

새로운 레스 입력
레스 :
/ 1500글자    파일 추가
검색어 입력 폼